Business

0 352

이미지 크레딧: ITcle
 
9to5Mac은 월요일(미국시각) 브로드콤이 1300억 달러 가격으로 퀄컴 인수 제안서를 제출했고, 이 인수가 성공한다면 애플-퀄컴의 법적 분쟁이 종결될 수 있다고 전했다.

브로드콤은 퀄컴 인수를 위해 1050억 달러를 제안했고 250달러의 부채를 계산하면 이 딜은 1300억 달러 가치가 된다. 만일 이 인수안이 성공한다면 이는 테크 업체 인수 역사상 최대 규모가 될뿐만 아니라 현재 다국가적으로 소송들이 진행 중에 있는 애플-퀄컴 간의 법적 분쟁도 종결될 수 있다.

블룸버그는 이 딜이 테크 업체 인수 역사상 기록인 2015년 델이 EMC를 670억 달러에 인수한 것을 능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브로드콤은 퀄컴에게 주당 $70의 현금과 주식을 지불하기로 했고, 이는 28% 프리미엄을 얹은 것이다.

그러나 퀄컴은 28% 프리미엄이 너무 싼 가격이라면서 퀄컴 주주들의 이익을 위해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9to5Mac

0 354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니케이 아시안 리뷰는 토요일(미국시각) TSMC 설립자 모리스 장의 말을 인용해 1989년 삼성 이건희 회장이 그를 영입하려 했다고 전했다.

장은 어제 TSMC의 연례 운동회에서 1989년 타이페이의 조찬 회동에서 이 회장이 삼성에서 일하자고 자신을 권유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 회장이 당시 타이완이 자체 칩 기술을 개발하거나 혹은 회사를 세우는 것을 원하지 않는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서 이 회장이 성공적인 반도체 회사를 세우기 위해 거대한 자본 투자와 많은 엔지니어를 대줄 것이라고 그 회동에서 언급했다고 술회했다.

타이완 반도체 업계의 대부로 잘 알려진 장(86세)은 1987년에 TSMC를 설립했다. 이 회사는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반도체 회사가 되었고 시가총액이 2076억 달러이다. 그리고 매출 면에서 세계 2위이다.

장은 또한 이 회장이 자신을 한국의 반도체 생산 공장으로 초대했고 그 여행은 아주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올 10월 2일에 자신이 내년 6월에 은퇴한다고 발표했다.

NAND 플래시와 DRAM을 생산하는 세계 1위 메모리 칩 업체인 삼성은 이제 TSMC가 경쟁적 우위에 있는 코어 프로세서, 그래픽 프로세서, 모뎀, 다양한 센서 같은 로직 칩을 생산하고 있다. TSMC는 점유율과 매출 면에서 세계 1위 칩 하청업체이다.

TSMC는 애플과 퀄컴으로부터 주문을 따기 위해 최첨단 칩 생산기술 개발에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다. TSMC는 현재 최신 iPhone 모델들의 칩을 독점 공급하고 있고 삼성은 퀄컴의 고급 모바일 칩을 생산하고 있다.

애플의 핵심 공급업체로서 장은 iPhone X이 훌륭한 제품이라고 추켜 세웠다. 그리고 그는 모바일 제품 용 인공지능의 성장에 대해 낙관하면서 모바일 용 인공지능 기능의 범위가 분명히 증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니케이 아시안 리뷰

0 260

 
테크크런치는 일요일(미국시각) 소프트뱅크가 스프린트-T-Mobile의 합병 협상이 결렬된 후 스프린트의 지분을 늘릴 계획이라고 전했다. 스프린트와 T-Mobile은 지난 수개월 동안 합병을 협상해 왔으나 어제 공동 성명을 내고 두 회사가 조건들을 합의할 수 없었다고 발표했다.

이같은 합병 결렬의 주원인은 스프린트의 대주주인 소프트뱅크의 손정의가 합병된 회사의 경영권을 포기하는 것을 원하지 않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스프린트의 지분 82%를 소유하고 있는 소프트뱅크는 85%까지 늘릴 계획이라고 테크크런치는 전했다.

소프트뱅크 그룹 CEO이며 스프린트 회장인 손정의는 성명을 통해 “우리는 미국 전역에 수십억개의 새로운 커넥티드 기기 및 센서가 온라인으로 연결되는 시대로 접어 들고 있다. 우리의 유비쿼터스 연결성에 대한 비전의 핵심은 세계 정상급 모바일 네트워크를 계속 소유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테크크런치

0 284

 
Fortune은 일요일(미국시각) 아마존 설립자 겸 CEO 제프 베조스가 지난주 아마존 주식이 최고가일 때 11억 달러 상당의 자신이 보유한 주식을 팔았다고 전했다.

금요일 미 증권거래위원회(ESC)에 접수한 문서에 따르면 베조스는 11월 1일부터 시작해 평균주식가격 $1100에 100만 주를 판 것으로 나타났다.

그가 자신의 주식은 판 것은 아마존이 9월 분기 실적을 발표하고 주식이 8% 이상 상승한 직후였다. 베조스의 재산은 900억 달러 이상으로 증거해 빌 게이츠를 제치고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사람이 되었다.

CNN Money에 따르면 베조스는 퇴근 수년 동안 두 차례 그가 보유한 아마존 주식을 팔았지만 여전히 16%의 지분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스: Fortune

0 274

 
Axios는 토요일(미국시각) T-Mobile과 스프린트의 합병 협상이 공식 결렬되었다고 전했다. 어제 저녁 도쿄의 저녁식사 회동에서 도이체 텔레콤 CEO 티모데우스 회트게스는 소프트뱅크 CEO 손정의에게 수정 합병안을 제의했지만 합병된 회사는 누가 컨트롤하는가 하는 문제에 결론을 내지 못했다.

이 저녁식사 회동에서 손정의는 도이체 텔레콤의 제안을 거부했교 결국 양축은 혐상을 끝내기로 동의했다고 오늘 두 회사는 공동 성명을 통해 밝혔다.

Axios의 소스는 손정의가 합병된 회사를 컨트롤하는 것을 포기하기 않았다고 말했다. 이 소스는 손정의에게 스프린트는 소프트뱅크의 전략적 액센트이고 자사의 미래에 중요하다고 말했다.

소스: Axios

2 328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금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를 인용해 브로드콤이 퀄컴을 인수하는 딜을 탐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직 최종 결정은 내려진 바가 없고 이 딜이 진전된다는 보장도 없다고 블룸버그는 말했다.

오늘 오후 퀄컴의 주식은 18% 상승했고 브로드콤의 주식은 3.5% 하락했다. 이 소식은 퀄컴이 NXP 빈도체의 380억 달러 인수를 종결짖는 시점에서 나온 것으로 NXP의 주식은 3% 하락했다.

이 소식은 또한 퀄컴이 애플과 다국가적으로 법적 공방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나온 것이다.

소스: 로이터

2 309

이미지 크레딧: Pixabay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금요일(미국시각) 애플 주식이 주당 $20이 더 상승하면 최초의 1조 달러 회사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애플 주식은 어제 9월 분기 호실적을 발표한 후 4% 이상 상승했다.

애플이 시각총액으로 1조 달러 회사가 되려면 애플 주식은 주당 $193.60이 되어야 한다. 애플의 시가총액은 한 때 9000억 달러를 돌파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198

 
테크크런치는 금요일(미국시각) 애플의 중국 매출이 2017년 3분기에 다시 성장세로 돌아섰다고 전했다. 애플의 대중국 매출(중국, 홍콩, 싱가폴, 타이완)은 1년 전보다 12% 증가한 98억 달러를 기록했고 전분기 대비 22% 성장했다.

iPhone 판매 증가는 새로 출시된 iPhone 8 때문이고 팀 쿡은 어닝 콜에서 맥 판매는 기록적인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서비스 부문의 매출도 사상최대라고 말했다.

그러나 분석가들은 iPhone X이 중국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는 확신하지 못하는 분위기이다. 물론 iPhone X은 다른 기기들과 다른 새롭고 매력적인 디자인을 제공하지만 시작가격 $999은 대부분의 중국 소비자들에게 큰 부담이 된다.

Canalys 분석가 모 지아는 iPhone X의 가격구조와 공급 문제 때문에 애플이 4분기에 이같은 성장을 유지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소스: 테크크런치

0 276

 
야후 파이낸스는 목요일(미국시각) AirlineRankings.com이 발간한 ‘2017년 최고의 항공사’ 랭킹에서 대한항공이 8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1위는 에어 뉴질랜드가 차지했고 이 항공사는 “올해의 항공사”로 선정되었다.

에어 뉴질랜드는 또한 ‘최고의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라스’ 상도 받았고 대한항공은 ‘최고의 이코노미 클라스’ 상을 받았다. 싱가폴 에어라인스는 ‘최고의 퍼스트 클라스’ 상을 받았고 버진 오스트렐리아는 ‘최고의 비즈니스 클라스’ 상을 받았다.

아래는 ‘2017년 최고의 항공사’ 상위 10위 항공사 리스트이다.

1. 에어 뉴질랜드
2. 콴타스
3. 싱가폴 에어라인스
4. 버진 오스트렐리아
5. 버진 애틀래틱
6. 에티아드 에어웨이스
7. ANA
8. 대한항공
9. 캐세이 퍼시픽
10. JAL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209

 
Re/code는 목요일(미국시각) 애플이 iPhone X 출시와 바쁜 홀리데이 쇼핑 시즌으로 인해 기록적인 12월 분기를 예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애플은 홀리데이 분기 매출을 840-870억 달러가 될 것으로 전망했고, 이는 1년 전보다 약 9% 성장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는 월 스트릿의 예상치와 거의 일치하는 것이다.

애플 주식은 오늘 장마감 후 3%가 상승해 약 $173.41에 거래되고 있고 이는 사상 최고가이다.

소스: Re/code

0 193

이미지 크레딧: Pixabay
 
애플은 목요일(미국시각) 2017년 9월 분기(2017년 회계년도 4분기) 실적을 빌표했다. 9월 분기 매출은 526억 달러를 기록했고, iPhone은 4670만대와 iPad은 1030만대 그리고 맥은 540만대가 각각 판매되었다.

참고로 1년 전에 애플은 매출 469억 달러를 기록했고, iPhone 4550만대와 iPad 927만대 그리고 맥 489만대를 각각 판매했다.

그리고 순이익은 107.1억 달러 혹은 주당순이익은 $2.07를 기록해 1년 전 90.1억 달러보다 성장했다. 애플의 iPhone 매출은 288.5억 달러로 전체 매출의 55%를 차지했다.

애플은 또한 12월 분기 매출이 840-870억 달러가 될 것으로 전망했는데, 참고로 톰슨 로이터 I/B/E/S가 수집한 분석가들의 평균 예상치는 841.8억 달러이다.

소스: 로이터

0 171

 
The Verge는 목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를 인용해 퀄컴이 애플이 인텔과 칩 코드를 공유했다고 비난하고 애플을 제소했다고 전했다.

퀄컴은 이 소송에서 애플이 자사와 계약을 위반했다고 주장하고 그것은 모바일 칩이 폰과 인터랙트하는데 필요한 소프트웨어에 관한 것이라고 말했다.

애플은 올 1월 퀄컴이 자사 특허들 사용에 있어서 과다한 로열티를 요구하고 있고 주장하고 퀄컴을 제소함으로 시작되었다. 퀄컴은 중국과 ITC에 애플을 제소했다.

현재 애플은 퀄컴과 인텔로부터 모뎀 칩을 공급받고 있지만 월 스트릿 저널은 금주 애플이 퀄컴의 베이스밴드 칩 사용을 배제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소스: The Verge

0 168

이미지 크레딧: Flickr
 
Engadget은 목요일(미국시각) 레노보가 후지쯔 PC 비즈니스의 지분 51%를 매입했다고 전했다. 후지쯔는 2년 전 자사 랩탑 및 데스크탑 부문을 분사시켰다.

이제 중국 PC 업체 레노보는 후지쯔 PC 부문의 지분 51%를 1.57억 딜러 현금을 지불하고 매입했다. 그리고 이에 더해 2020년까지 실적에 따라 2200망 달러에서 1.12억 달러를 추가로 지불하기로 했다.

레노보는 2014년에 미국 스마트폰 업체 Motorola를 인수해 모바일로 이동하고 있지만, 이 회사는 스마트폰보다는 컴퓨터로 더 잘 알려졌다.

올해 초 HP는 북미시장에서 판매 호조로 레노보를 제치고 세계 최대 PC 업체가 되었다. 그러나 레노보의 후지쯔 지분 매입은 몇년 간 이 회사로 하여금 세계 최대 PC 업체 자리를 고수하게 할 수도 있다.

소스: Engadget

2 395

이미지 크레딧: ITcle
 
9to5Mac은 수요일(미국시각) 퀄컴에 9월 분기(2017년 회계년도 4분기)에 애플과 법적 분쟁이 계속되는 동안 주당순이익이 1년 전보다 10% 하락했다고 전했다.

퀄컴의 주당순이익 $0.92는 월가 예상치 $0.81를 상회하는 것이고, 매출 59.6억 달러도 월가 예상치 58억 달러를 상회하는 것이다. 그러나 주당순이익과 매출 모두 1년 전 $1.07와 62억 달러에 비해 하락한 것이다.

소스: 9to5Mac

0 187

이미지 크레딧: Pixabay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페이스북이 광고 매출 증가로 2017년 3분기 순이익 47.1억 달러 혹은 주당순이익 $1.59를 기록해 월가 예상 $1.28를 상회했다고 전했다.

페이스북은 지난 2개월 동안 러시아가 작년 대선 기간 중 최소 3000개의 미국 정치 광고를 구매했고 8만개의 페이스북 포스팅을 통해 1.26억명이 이를 봤다고 공개했다.

이런 소용돌이 속에서 페이스북의 광고 매출은 1년 전보다 49% 성장한 101.4억 달러를 기록했고, 이 중에 모바일 광고가 88%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매출도 1년 전보다 47.3% 증가한 103.3억 달러를 기록했고, 이는 월가의 예상치 98.4억 딜러를 상회하는 것이다. 페이스북은 월평균활동사용자가 20.7억명으로 1년 전보다 16% 증가했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95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수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3분기 실적 보고에서 주당순손실 $2.92를 기록했고 이는 예상치 $2.23보다 더 큰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매출은 29.8억 딜러로 예상치 23.9억 달러를 상회했다. 그리고 테술라의 유용현금은 14억 달러로 월가의 예상 17억 달러에 약간 못미쳤다.

테슬라는 3분기에 모델 S와 모델 X 25915대 그리고 모델 3 222대를 합쳐 총 26137대를 고객들에게 전달했다.

테슬라 주식은 올해 51% 상승해 이 회사의 시가총액은 한 때 포드, 피아트 크라이슬러, GM을 제쳤다. 테슬라 주식은 오늘 장마감 이전까지 3%가 하락했다.

테슬라는 4분기에 모델 S와 모델 X의 생산을 10% 줄이고, 새로운 모델 3는 2018년 첫 분기까지 주당 5000대까지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150

이미지 크레딧: ITcle
 
Barron’s는 화요일(미국시각) 소니의 9월 분기 영업이익이 1년 전보다 346% 증가한 2042억엔을 기록해 주식이 10% 상승했다고 전했다. 소니의 게이밍 부문과 반도체 부문이 이같은 호실적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게이밍 매출은 1년 전보다 35%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188% 성장했다. 반도체 매출도 1년 전보다 18%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21.6% 성장했다.

소스: Barron’s

0 180
Smartphones with the logos of T-Mobile and Sprint are seen in this illustration taken September 19, 2017. REUTERS/Dado Ruvic/Illustration

이미지 크레딧: Rueters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소스들을 통해 소프트뱅크와 도이체 텔레콤의 스프린트와 T-Mobile 합병 협상이 벽에 부딪쳤다고 전했다.

지난 금요일 소프트뱅크는 이사회를 가졌는데 수명의 이사들이 스프린트의 운영권을 포기하는 것에 대해 의문을 표시했다고 소스들은 말했다. 한 소스는 소프트뱅크가 협상을 결렬시키는 쪽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달 로이터는 소프트뱅크와 주주들이 새로 합병된 회사의 지분 40%를 갖게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 협상이 결렬되면 이는 두 회사 간 합병안이 두번째로 실패하게 된다. 두 회사를 합하면 총 가입자는 1.3억명이 되어 버라이즌과 AT&T에 조금 못 미치는 강력한 3위 미국 통신사가 된다.

스프린트의 주식은 월요일 두 회사의 합병이 어려울 것이라는 보도가 나간 후 9.3%가 하락했고, T-Mobile은 5.4% 하락했다. 그렇지만 T-Mobile은 여전히 스프린트와 협상이 유효한 것으로 간주하고 있다고 소스들은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56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이미지네이션 주주가 중국정부 후원 펀드인 캐년 브리지에 5.5억 파운드(7.3억 달러) 가격에 매각하는 안을 승인했다고 전했다.

캐년 브리지는 미국 트럼프 행정부가 국가안보 염려로 래티스 반도체 인수를 막은 지 일주일 후에 이미지네이션 테크놀로지스를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캐년 브리지의 설립자 벤자민 차우는 어제 내부거래와 관련된 혐의로 기소되었다. 이 회사 대변인은 이미지네이션의 매각은 설립자 기소에 의해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차우는 자신의 혐의를 부인했고 법정에서 변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캐년 브리지는 이미지네이션의 9월 22일 주식 시세에 42% 프리미엄을 더한 가격으로 인수하기로 했다. 이 회사의 주식은 애플이 올 4월 이미지네이션의 그래픽 칩 사용을 중단할 것이라고 발표한 후 70%가 하락했다. 이 인수 승인에 대한 법원 청문회는 11월 6일 열릴 예정이다.

소스: 로이터

0 256

 
Engadget은 화요일(미국시각) 구글이 인공지능 카메라와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화상회의 키트를 론칭했다고 전했다. 구글의 새로운 ‘행아웃 미트’는 Asus 크롬박스 허브, 인공지능 지원 4K 센서 카메라, 마이크,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 등을 제공하고 가격은 $2000이다.

그러나 새로운 추가 사항은 주목할 만하다. 이 $2000 번들에는 유용한 G 스위트 엔터프라이즈 에디션 통합이 포함되어 있다. 예를 들어 디스플레이를 사용하여 캘린더에서 예약된 일정에 참가하거나 일정 세부 정보를 볼 수 있다. 또한 팀 멤버 중 일부를 음소거하고 카메라를 제어하며 구글 드라이브로 회의를 녹화하는 데 사용할 수 있다.

카메라는 좁은 환경의 회의실에서도 더 많은 얼굴을 캡처할 수있는 120도 시야걱이 제공된다. 구글은 요즘 주로 사용되는 기계학습 기술을 적용해 사람들의 감지와 자동 크롭 및 더 나은 프레임을 구성하기 위해 줌도 제공한다.

구글은 이제 기업용 행 아웃 미트 앱도 업데이트했다. 이제 최대 50명과 함께 미팅을 주최할 수 있고, 론칭 시 30명 이상이 참여할 수 있다. 또한 구글 드라이브에 회의를 기록할 때 하드웨어 키트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소스: Engadget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119
  9to5Mac은 금요일(미국시각) KGI 증권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2018년 iPhone 모델들이 대부분 인텔이 공급하는 더 빠른 Pre-5G 모뎀을 장착할 것이라고 전했다. KGI는 2018년 iPhone 모델들의 베이스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