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iness

0 61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목요일(미국시각) 존슨&존슨이 어제 버라이즌과 AT&T에 이어 공격적인 비디오 때문에 유투브에 광고 게재를 중단한다고 전했다.

구글은 동성애 혐오와 반유대주의 메시지를 담은 유투브 상의 비디오와 함께 나타나는 광고에 대해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구글은 또한 자사 관행을 정비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존슨&존슨은 자사 제품 광고가 “공격적 콘텐트”를 홍보하는 채널에 나타나지 않도록 확실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은 자사 검색 광고 비즈니스가 포화상태에 도달해, 유투브를 회사 성장 핵심 동력으로 간주하고 있다. 2016년 유투브의 글로벌 매출은 55.8억 달러를 기록했다.

소스: 로이터

0 80

 
월 스트릿 저널은 목요일(미국시각)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애플이 향후 2개월 동안 인도에서 iPhone 생산을 시작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널은 타이완 업체 위스트론이 뱅갈로로에서 행후 4주에서 6주 내 iPhone 6와 6s 모델을 생산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정부 관계자는 위스트론이 뱅갈로르에서 애플 iPhone을 생산할 준비가 거의 끝났다고 말했다. 인도의 스마트폰 시장은 2016년에 16% 성장했고, 이는 글로벌 성장률 3%보다 많이 높은 것이다. 그러나 인도에서 팔리는 대부분의 스마트폰은 $150 이하이다.

그러나 애플의 iPhone SE는 리테일러에서 최저가격 $330에 판매되고 있다. 애플이 인도에서 iPhone을 생산하면 관세를 $100 정도 내릴 수 있다.

애플은 또한 인도정부와 다음 단계 생산을 위해 협상하고 있다. 애플은 부품 제조업체들이 인도로 이동하기를 원하고 있다.

소스: 월 스트릿 저널

0 106

 
블룸버그는 화요일(미국시각) Airbnb가 ‘아이비잉’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중국시장을 공략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이비잉’은 중국어로 “사랑으로 서로 환영”한다는 뜻이다.

Airbnb는 세계최대 인구를 가진 중국에 투자를 늘리고 중국인 인력도 3배로 늘렸다. 이 스타트업은 2016년에 약 8만개로 리스팅 수를 배로 증가시켰다. 올해 Airbnb는 콘서트 티켓과 식당 예약을 포함할 수 있는 매뉴 옵션인 Airbnb 여행 서비스로 상하이에 고객들을 유치할 계획이다.

최근 300억 달러 이상 회사 가치 평가를 받은 Airbnb는 최초로 흑자로 전환한 후 아시아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08년에 서비스를 시작한 이 스타트업은 풀-서비스 회사가 되고 전세계에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이루기 위해 30억 달러 이상 투자를 유치했다.

Airbnb는 일본을 포함해 아시아 시장을 구출했지만, 중국시장은 국내 경쟁업체들이 시장을 주도하고 있어 성장이 더딘 편이다. 그러나 3억명의 밀레니얼 세대가 나홀로 여행을 즐기고 있어 2016년에 146% 성장을 기록했다. 그들은 관광 패키지나 관광지를 원하지 않고, “지역 체험”을 원한다고 Airbnb는 말했다.

Airbnb는 2014년 알리바바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고객들이 숙박비를 알리페이로 쉽게 결제할 수 있게 했다. 또한 텐센트와 제휴를 통해 위쳇에 Airbnb를 통합시켰다. 그리고 관광 홍보를 위해 상하이, 선전 등 4개 메이저 도시 정부와 협업하고 있다.

그러나 중국 경쟁업체 투지아는 45만개 이상의 리스팅을 확보하고 있고, 계속 그 수를 늘리고 있다. 그리고 세계 2위 온라인 여행사 Ctrip.com과 제휴하고 있다. 투지아의 이점은 중국 여행자들의 필요를 잘 이해한다는 것이다. 이 회사는 부동산 관리, 리스팅 조사, 투숙객이 떠난 후 청소 같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Airbnb의 이점은 증가하고 있는 글로벌 휴가 여행에 국제적으로 더 많은 숙박시설을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이다. Airbnb는 작년에 중국의 해외여행객들의 성장은 142%를 기록한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중국은 여전히 세계적으로 사람들을 연결시킨다는 Airbnb의 목적을 실현시키는데 있어서 아주 중요한 나라로 남아 있다.

소스: 블룸버그

0 176

 
테크크런치는 수요일(미국시각) 애플이 iPad과 iPhone 용으로 강력한 자동화 툴인 ‘워크플로우’를 인수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아직 이 인수와 관련된 재정적인 조건은 알려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 앱은 전에 iPhone 탈옥 툴을 만든 아리 와인슈타인을 포함해 소수의 팀이 개발했다. 워크플로우는 론칭된지 몇 년이 되었고, IFTTT 서비스와 일부 유사한 점이 있다. 이를 통해 사람들은 한번의 탭으로 복잡한 작업을 수행 할 수 있는 일련의 작업을 그룹화 할 수 있다. 이 스타트업은 지난 몇 년 동안 상당수의 사용자와 다운로드수를 구축했다.

애플에게는 다소 드문 경우이긴 하지만, 이 앱은 계속해서 앱 스토어에 제공되고, 오늘 추후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소스: 테크크런치

0 125

이미지 크레딧: Pixabay
 
Mashable은 수요일(미국시각) 실리콘 밸리 테크 회사 Zapier가 샌프란시스코와 베이 지역을 떠나는 직원들에게 1만 달러를 지불할 것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샌프란시스코는 테크와 혁신과 예술과 창조성의 중심지이다. 그러나 많은 스타트업과 실리콘 밸리 회사 때문에 집값과 렌트 가격은 천정부지로 치솟았다.

따라서 마운틴 뷰에 소재한 앱 통합 자동화 회사 Zapier는 이처럼 거주하기에 비싼 곳인 샌프란시스코와 베이 지역을 떠나는 직원들에게 1만 달러를 지불하겠다고 제안했다.

이 회사 CEO 겸 공동설립자 웨이드 포스터는 베이 지역이 단기간 체류보다 장기간 홈으로 정하기에는 너무도 큰 도전이기 때문에 짐을 싸고 떠나는 직원들에게 이주 혜택 패키지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샌프란시스코와 베이 지역에 사는 직원들에게는 1만 달러가 재배치 패키지처럼 들리지만, 이 회사는 원격 재택 근무 제도가 잘 정착된 회사이기 때문에 실제로는 재배치는 아니다.

실제로 Zapier는 자사가 항상 100% 원격 재택 근무 팀이라고 강조하고, 직원들이 원하는 어느 곳에서든지 살면서 일할 수 있는 좋은 회사라고 말했다.

소스: Mashable

0 122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미국 1위와 2위 통신사 버라이즌과 AT&T가 공격적인 비디오 콘텐트 때문에 구글과 유투브로부터 광고를 정지시켰다고 전했다.

AT&T는 극단주의자들의 비디오를 실행하는 광고에 대한 염려 때문에 구글의 비-검색 플랫폼으로부터 광고를 삭제했다고 말했다. AT&T는 유투브와 함께 나타나는 광고가 테러주의와 증오감을 촉발한다고 말했다. 버라이즌도 검섹에서 보이는 광고 외에 모든 디지털 광고를 정지시켰다고 말했다.

구글은 두 통신사의 조치에 대해 언급을 회피했지만, 자사 광고 정책의 검토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자사 광고주들의 브랜드를 더 한층 보호하기 위해 광고 정책의 기준을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16

 
야후 파이낸스는 수요일(미국시각) 스타벅스가 향후 5년 동안 24만명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그중 68000명 일자리는 미국에서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타벅스는 2018년까지 10000명의 재향군인을 채용한다는 목표를 달성했다. 그러나 이 커피 체인은 2025년까지 25000명의 재향군인을 채용한다는 새 목표를 정했다. 그리고 미국에서 2020년까지 10만명의 ‘오포뉴니티 유스’를 채용할 목표도 발표했다.

스타벅스는 향후 5년 간 12000개의 새로운 스토어를 오픈할 게획이고, 그중 3500개 스토어를 미국에서 오픈할 계획이다. 그리고 미국 내 세로운 스토어 중 100개는 군인 가족 스토어 내에 오픈할 계획이다.

CEO 하워드 슐츠는 올 1월 29일 트럼프의 반이민 행정명령 시행 시 10만명의 난민을 채용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스타벅스는 현재 전세계적으로 33만명의 직원들을 고용하고 있고, 75개 국가들에 26000개 스토어를 운영하고 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137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중국 최대 소셜 미디어 온라인 엔터테인먼트 업체 텐센트가 4분기 순이익이 47% 성장한 105.3억 위안(15.3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는 6명의 분석가들이 예상한 117.5억 위안에 하회하는 것이다.

텐센트는 모바일 결제와 클라우드 서비스의 매출이 263% 급증해 172억 위안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텐센트는 전통적으로 게임이 전체 매출의 큰 부분을 차지한다. 그러나 모바일 결제와 클라우드 서비스에서 알리바바와 경쟁하고 있다. 그리고 자사 플랙십 소셜 미디어 위챗은 점점 더 인기를 얻고 있다.

위챗의 월활동사용자(MAU)는 2016년 말에 8.893억명을 기록했고, 클라우드 서비스 매출은 2016년에 3배 이상 성장했다. 그러나 모바일 결제와 클라우드 서비스의 순마진은 가까운 미래에 계속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54

 
LG와 스프린트는 화요일(미국시각) G6 선주문 고객에게 49인치 LG HDTV와 구글 홈 스피커를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한시적으로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스프린트는 오늘부터 LG G6의 선주문을 시작한다. 스프린트는 G6를 $708에 판매하고, 24개월 분납은 월 $29.50이다. 물론 이 가격은 통화, 텍스트, 데이터 플랜은 제외된 것이다.

소스: 스프린트

0 145

 
BGR은 화요일(미국시각) 월 스트릿 저널을 인용해 소프트뱅크가 앤디 루빈의 스마트폰 스타트업에 1억 달러를 투자하기로 했다가 이를 철회한 것은 애플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원래 소프트뱅크는 앤디 루빈의 스타트업 ‘이센셜 프로덕츠’에 1억 달러를 투자하기로 했고, 최종 계약서에 서명하는 일만 남았고, 이 단계에서 딜이 취소되는 것은 아주 희귀한 것이라고 소스들은 말했다.

그러나 소프트뱅크 회장 손정의가 투자 철회를 결정한 것은 애플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소프트뱅크가 ‘이센셜 프로덕츠’에 투자하는 것을 적극적으로 막지는 않았지만, 애플과 긴밀한 관계가 투자 철회의 주요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손정의가 계획하고 있는 1000억 달러 규모의 비전 펀드에 10억 달러를 투자했다. 소프트뱅크 자체도 250억 달러를 투자했고, 사우디 아라비아 국부 펀드가 450억 달러를 투자했으며, 퀄컴과 Foxconn도 추자했다.

루빈의 스마트폰 스타트업은 아직 제품을 출시하지도 않은 상태에서 메이저 투자자를 잃게 되었고, 또한 마케팅 면에서도 큰 손실을 입게 되었다. 루빈은 소프트뱅크와 함께 새 폰을 발표할 때 대대적인 마케팅을 할 계획이었다.

루빈의 스타트업 ‘이센셜 프로덕츠’는 iPad의 선임 아키텍트 제이슨 키츠를 포함해 적어도 7명의 전 애플 직원들을 채용했다. 저널은 안드로이드로 구동되는 고급 폰이 아주 멋진 디자인으로 나올 것이고, 홈 자동화 제품 스위트 기능을 제공하며, 가격은 iPhone과 비슷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BGR

1 140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월요일(미국시각) 월 스트릿 저널을 인용해 오피스 공유 서비스 스타트업 WeWork이 소프트뱅크의 1000억 달러 규모의 비전 펀드로부터 30억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전했다.

이는 소프트뱅크의 비전 펀드로부터 투자를 받는 첫 회사 중 하나가 될 것이라교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말했다. WeWork은 소프트뱅크로부터 3억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고, 나머지 27억 달러는 비전 펀드로부터 받을 것이라고 저널은 말했다.

투자자들은 현재 WeWork의 회사 가치를 170억 달러로 평가하고 있지만, 이번 투자로 인해 WeWork의 회사 가치는 더 높아질 것이라고 저널은 말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133

 
Forbes는 월요일(미국시각) 2017년 ‘세계 억만장자 랭킹’을 발표했다. 1위는 작년보다 110억 달러가 증가한 860억 달러를 기록한 빌 게이츠가 차지했교, 2위는 작년 608억 달러에서 148억 달러가 증가한 워렌 버칫이 차지했으며, 아마존 제프 베조스는 작년보다 276억 달러 증가한 728억 달러를 기록해 3위를 차지했다. 베조스는 2017년 억만장자 중 최대 승자가 되었다.

한편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는 맨해튼 미드타운 부동산 경기의 저조로 인해 작년도 랭킹에서 100단계 이상 하락한 544위를 기록했고, 그의 재산도 37억 달러에서 35억 달러로 줄었다. 작년 5월 트럼프 선거대첵본부는 그의 재산이 100억 달러 이상이라고 주장했으나, 오늘 Forbes에 의하면, 그의 주장의 약 1/3 정도가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페이스북 마크 저커버그는 560억 달러로 5위를 기록했고, 오라클 회장 래리 엘리슨은 522억 달러로 7위를 기록했다. 그리고 구글 공동설립자인 래리 페이지와 서게이 브린은 각각 407억 달러와 398억 달러로 12위와 13위를 기록했다. 중국 부동산 재벌 왕 지안린은 313억 달러로 18위를 차지해, 중국인 혹은 아시아인으로는 유일하게 20위 내에 진입했다.

소스: Forbes

0 141

 
The Next Web은 월요일(미국시각) eBay가 아마존에 대응하기 위해 ‘3일 보장 배송 프로그램’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만일 주문한 제품이 3일 내에 배송되지 않으면 구매자는 송료를 환불받고, 무료 배송일 경우 $5 쿠폰이 제공된다.

이는 아마존의 프라임 멤버십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아마존은 프라임 회원들에게 2일 배송을 제공한다. 물론 프라임 회원권은 연 $99이다.

eBay에 의하면, 자사 내 거래 패키지의 63%가 3일 내에 배송되고, eBay 마켓플레이스에서 거래되는 물품의 67%가 무료 배송인 것으로 알려졌다.

‘3일 보장 배송’ 툴은 빠른 배송 전력을 가진 유자격 셀러에게 제공되고, 이 프로그램은 올 여름에 론칭될 예정이다.

소스: The Next Web

0 195

 
애플 인사이더는 월요일(미국시각)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이 안드로이드 설립자 앤디 루빈의 스마트폰 스타트업에 1억 달러 상당의 투자를 철회한다고 전했다.

그러나 약 10억 달러의 투자를 유치한 루빈의 스타트업은 소프트뱅크의 투자 철회로 어떤 영향을 받게 될지 아직 분명하지 않다. 루빈과 전 구글 직원들로 구성된 스타트업은 ‘이센셜 프로덕츠’로 2015년 캘리포니아 주에 등록되었고, 2016년에는 상표가 미 특허청에 등록되었다.

소스들에 의하면, 애플은 “거의 종결된” 투자 유치를 적극적으로 막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루빈의 스타트업은 iPhone 7과 같은 가격으로 경쟁하기 위해 고급 스마트폰 프로토타입을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애플 인사이더

0 126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월요일(미국시각) TSMC가 내년 중 미국에 칩 공장 건설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올 1월 TSMC 회장 모리스 장은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지국 내 일자리 창출을 위해 미국 내 생산을 강조하고 있는 가운데, 자사가 미국 파운드리 건설 아이디어를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TSMC 대변인은 자사가 내년까지 결정을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TSMC는 자사 총 매출의 약 65%를 미국 회사들로부터 창출하고 있다. 그러나 그는 자사가 파운드리를 미국으로 이동할 때, 일부 혜택을 희생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예를 들어 타이완에서는 만일 지잔이 일어나도 지원을 위해 수천명을 보낼 수 있지만, 미국에서는 더 어렵다고 말했다.

타이완 미디어 CNA 뉴스는 TSMC가 2018년 전반기에 미국 공장 건설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익명의 소스를 통해 말했다. 이 보도는 TSMC가 이 공장을 위해 164억 달러를 투자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미국 공장 건설에 대한 고려는 TSMC가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에 투자하는 시기와 맞물려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소스는 TSMC가 도시바 반도체 부문에 깊은 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22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Re/code는 월요일(미국시각) 우버 매핑 부사장 브라이언 맥클렌던이 구글에서 우버로 합류한지 거의 2년만에 사임했다고 전했다. 맥클렌던은 우버로 오기 전 구글 매핑 부문에서 10년 이상 일했다.

우버 대변인은 오늘 맥클렌던이 회사를 떠나는 것을 확인해 주었고, 그가 계속 회사의 자문역으로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그의 사임 소식은 최근 우버로부터 핵심 임원들이 줄을 이어 떠난 후에 나온 것이다.

어제 우버 사장 제프 존스가 부임한지 약 6개월만에 사임했고, 그 전에는 회사 인공지능 책임자 게리 마르쿠스와 제품 부사장 에드 베이커가 회사를 떠났다.

그리고 CEO 트라비스 칼리닉은 구글에서 성추행 문제로 인해 엔지니어링 수석부사장 아미트 싱할에게 사임을 요구했다.

맥클랜던은 최근 알파벳의 자율주행 부문 웨이모의 소송에서 우버가 인수한 OTTO 공동설립자 앤서니 레반도우스키와 함께 피고로 피소되었다.

소스: Re/code

0 161

이미지 크레딧: Bloomberg

블룸버그는 일요일(미국시각) 국내 최대 모바일폰 게임 업체 넷마블이 2.7조원(24억 달러) 자금조달을 목표로 IPO를 신청했다고 전했다. 이 회사는 주당 121000원에서 157000원 사이 가격으로 1700만 주를 팔 예정이다.

서울 소재 넷마블은 최종 IPO 가격은 4월 24일 확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만일 넷마블이 최고 예상가로 IPO에 성공한다면, 이 회사의 가치는 약 13.3조원이 된다.

현재 세계 9위 게임업체인 넷마블은 스마트폰 게임의 수요가 증가해 큰 돈을 벌고 있다. 작년 12월 넷마블은 리니지2 레볼루션 게임을 론칭했다. 이 게임은 론칭 첫 달 2000억원 이상 매출을 기록했다.

만일 넷마블이 최고 예상가롤 IPO에 성공하면, 이는 2000년에 삼성생명이 IPO를 통해 4.9조원을 조달한 이후 최대 규모 IPO가 된다. 넷마블은 인수합병과 투자에 1조원을 쓰고, 8970먹원은 부채 청산에 쓰일 예정이다.

중국 인터넷 자이언트 텐센트는 넷마블의 지분 22%를 보유하고 있다. 넷바블은 또한 작년 12월 캐나다 밴쿠버 소재 카밤 스투디오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해외시장 확장도 꾀하고 있다.

소스: 블룸버그

0 134

이미지 크레딧: ITcle
 
안드로이드 폴리스는 일요일(미국시각) 로이터를 인용해 LeEco가 실리콘 벨리 소재 49에이커 부동산을 매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작년 10월 LeEco는 전기차와 스타므폰 등 자사 비즈니스를 미국에 확장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그러나 이 계획은 2개월도 못 되어 자금난으로 수포로 돌아가고 말았다. 이제 LeEco는 1년 전 야후로부터 2.5억 딜러에
매입한 시리콘 밸리의 49에이터 부동산을 잘 알려지지 않은 중국 부동산 개발업체 겐존 그룹에 2.6억 달러 가격으로 매각할 예정이다.

작년 10월 CEO 지아 유엔팅은 실리콘 밸리 부지가 12000명이 입주하는 EcoCity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LeEco는 로이터에게 그 부지에 대한 계획을 공유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고 말했다.

소스: 안드로이드 폴리스

0 164

이미지 크레딧: Uber
 
Re/code는 일요일(미국시각) 우버 사장 제프 존스가 성추행과 구글과의 소송 등 혼동 가운데 취임 6개월만에 사임했다고 전했다. 우버는 오늘 존스의 사임을 공식적으로 확인해 주었다.

타겟 CMO로 재직하던 존스는 지난 해 가을 우버 사장으로 부임했다. 그는 최근 우버 CEO 트라비스 칼라닉이 우버 운전기사와 막말을 퍼부은 후 자신이 더 성장해야 한다고 사과하고 자신을 도울 제 2인자 COO를 구하고 있다고 발표한 직후에 회사를 떠난 것이다.

소스들은 존스가 이 이유 때문에 회사를 떠나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다. 존스와 함께 타겟에서 일했던 사람들은 그가 우버를 떠난 것은 절대로 놀랄 일은 아니라고 말했다. 그는 분쟁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한 소스는 말했다.

그러나 최근 회사 내 성추행 및 기업문화 문제와 운전기사들의 불평 그리고 구글과의 특허 소송 같은 우버가 위기에 직면한 가운데 어떤 모양이라도 책임을 지고 물러나는 것처럼 보인다.

소스: Re/code

1 251

이미지 크레딧: Engadget

엔가젯에 따르면, LG의 G4와 V10 스마트 폰은 출시된지 수년이 지났으나 이 기기들이 작동을 안해 이른바 “데인” 사용자들은 이를 기억하고 있는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네명의 G4와 V10 소유자들은 금주 LG를 상대로 집단 소송을 제기 했다. 이들은 LG 측이 사전에 무한 부트를 하는 하드웨어의 오류를 알고 있었거나, 충분히 합리적으로 알고 있었어야 했슴을 주장 했다.

또한 이들은 소장에서, 소비자의 피해 보상을 위해 LG측이 소비자를 상대로 수리 혹은 교체 요구를 들어주지 않았다고 밝히고 있다.

최초 출시후 한달이 지난 시점 부터 이러한 오류들에 대한 문제가 제기 되었으며, 2016년 1월에 LG측에서 내부 부품이 느슷하게 결합된것이 문제라는 발표가 있었다. LG측에서는 소비자로 하여금 구매를 했던 통신사나 LG측에 수리요청을 하라는 통지를 했었다.

그런데 수리 완료 후에도 똑같은 증상이 반복되는 경우가 있었고, 또한 워런티 만료를 이유로, 혹은 LG 측의 거부로 수리를 맡기지 못한 경우가 있었다. 엔가젯 측은 LG측의 설명을 요청한 상태이나 현재까지 별다른 답변은 없는 것으로 전하고 있다.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40
  WccfTech은 목요일(미국시각) J.D. Power의 2017년 풀-서비스 스마트폰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애플이 1점차로 삼성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J.D. Power는 1년 이상 스마트폰을 소유한 7994명의 고객들을 대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