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0 79

 
9to5Mac은 금요일(미국시각) iPhone이 최근 영국 맨체스터 아리아나 그란데 콘서트에서 폭탄 테러로부터 중상을 입은 여성의 생명을 구했다고 전했다.

BBC는 이름이 리사 브리게트로 알려진 이 여성이 폭발 시 iPhone으로 통화를 하고 있었는데 파편이 폰을 관통한 후 뺨을 통해 코에 박혔다고 말했다. 이 야성은 파편이 폰과 뺨을 관통하기 전에 중지를 타격해 그 손가락을 잃었다. 이 여성의 남편은 폰이 파편의 방향을 우회시켰고 속도도 줄이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 여성은 발목 골절과 허벅지의 큰 상처 등 복수의 중상 때문에 수슬을 받아야 했다. 이전에도 2014년에 다른 자살 폭탄 테러에서 볼 베어링 파편이 iPhone을 타격해 한 군인의 생명을 구한 케이스를 포함해 폰이 사용자의 생명을 구한 이와 비슷한 사례들이 여러 건 있다.

소스: 9to5Mac

0 124

이미지 크레딧: ITcle
 
Barron’s는 목요일(미국시각) 퀄컴이 폭스콘과 페가트론 등 애플 공급업체를 제소한 것에 이어 법원에 수입금지 명령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4월 28일 컬컴은 애플 제품 조립업체인 폭스콘, 페가트론, 콤팔, 위스트론을 캘리포니아남부지원에 제소했다.

그러나 퀄컴은 이 소송의 업데이트 버전에서 자사의 회복할 수 없는 손해를 막기 위해 상기 애플 조립업체의 수입금지를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 소송은 애플이 올해 초 퀄컴에게 지불해야 할 로열티 10억 달러를 보류하고 법원이 중재해 줄 것을 요청한 것에 대한 반응이다. 애플은 퀄컴의 불공정 비즈니스 관행을 문제로 삼았다. 한편 미국정부도 퀄컴의 반독점 관행에 대해 제소했고, 이에 삼성과 인텔 같은 회사들도 미국정부 편에 섰다.

소스: Barron’s

0 108

이미지 크레딧: YouTube
 
로이터는 목요일(미국시각) 로이터/Ipsos 폴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일부 미국인이 우버 및 Lyft를 사용하기 위해 그들의 자동차를 포기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예를 들어 월리 노윈스키는 그가 16세 때 첫 자동차를 가졌다. 미국 자동차 업계의 본산인 미시건에서 뉴욕으로 이주한지 2년만에 그는 차를 팔고 우버를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의 한달 자동차 예산은 $820이었지만, 승차공유 서비스로 한달에 $250을 지불했다고 말했다.

지난 12개월 동안 거의 1/4에 달하는 미국인이 차를 팔거나 트레이드했고 이들 중 대부분이 다른 차를 구했다고 오늘 발행한 로이터/Ipsos 폴은 말했다. 그러나 이들 중 9%는 우버 혹은 Lyft 같은 승차공유 서비스로 교통 수단을 아예 바꾼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약 9%도 그들이 향후 12개월 내에 승차공유 서비스를 사용하기 위해 차를 처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물론 이는 큰 숫자는 아니지만 자동차 소유에서 승차공유 서비스로 전환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는 조기 징후일 수도 있다.

자동차 업체는 승차공유 서비스를 새로운 시장으로 보고 있고, 이 서비스를 자율주행차 기술과 함께 빠르게 채용하려 하고 있다. 이 여론조사는 또한 미국인의 39%가 승차공유 서비스를 사용한 적이 있고 그들 중 27%는 한주에 수 차례씩 이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 전문가 브루스 샐러는 승차공유 사비스로 이동은 주로 도시에서 출퇴근하는 경우라고 말했다. 이는 아직 지배적인 트렌드는 아니지만 상당수의 사람들이 이미 그들의 생활방식을 바꿨다고 말했다. 이제 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자동차보다는 승차공유 서비스에 더 의존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터/Ipsos 폴은 4월 5일부터 11일 사이에 영어를 사용해 온라인으로 조사했고, 지난 12개월 동안 차를 처분했다고 말한 584명과 앞으로 12개월 동안 차를 처분할 계획이라고 말한 566명으로부터 반응을 수집했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62

 
The Verge는 수요일(미국시각) 노동자 안전 시민단체 Worksafe의 데이터를 인용해, 테슬라 자동차 공장의 상해율이 업계 평균치보다 30% 높게 나왔다고 전했다.

이는 테슬라가 직원들의 노조 결성을 반대하고 대중용 전기차 모델 3의 생산 확장을 앞두고 나온 보고서이기 때문에 파장이 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 시민단체는 2014년과 2015년 2년 동안 캘리포니아 프리몬트에 소재한 테슬라 공장의 조업 관련 상해율이 업계 평균치보다 30% 높다고 말했다. 이 단체는 미 노동부의 직업 안전 보건 관리 보고서를 분석했다. 그리고 2016년에도 비슷한 상해율을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보고서는 2016년 업계 전체의 통계가 아직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정확하게 비교하기는 불가능하다. 그러나 이 단체는 1만명을 고용하고 있는 프리몬트 공장의 주요 통계를 아래와 같이 소개했다.

– 2015년 상해율은 업계 평균치보다 31% 높고, 총 사고율은 100명 당 8.8명으로 업계 평균 6.7명보다 높다.

– 테슬라의 2016년 100명 당 사고율은 8.1멍으로 나타났고, 업계 평균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 2015년 테슬라의 DART 비율(휴무일수)은 업계 비율보다 2배가 높다.

그러나 테슬라는 성명을 내고 자사가 현재까지 업계에서 가장 낮은 상해율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올 5월 블로그 글에서 2017년 1분기 상해율이 100명 당 4.6명으로 업계 평균치 6.7명보다 32% 낮다고 말했다.

소스: The Verge

0 222

 

업데이트: 비즈니스 인사이더의 원기사에 한국 여성의 평균신장이 지난 100년 동안 9인치가 컸다는 내용이 잘못 되어 7인치로 바로 잡는다.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수요일(미국시각) eLife 매거진에 실린 데이터를 인용해, 한국 여성이 지난 100년 동안 평균신장이 7인치(142.2cm -> 162.3cm)가 컸고 남성은 5인치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에서 한국 여성은 지난 100년 동안 다른 국가 여성보다 더 큰 것으로 나타났고, 남성의 경우 이란 남성이 평균 6인치(157.1cm -> 173.6cm)가 더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수석과학자 마히드 에자티는 BBC와 인터뷰에서 이같은 차이는 더 나은 의료혜택, 공중위생, 영양섭취 같은 외부 요인 때문이라고 말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132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홍콩 경찰이 서드 파티 위험보험 없이 영업한 21명의 우버 운전기사를 체포했다고 전했다. 홍콩 경찰은 5월에 비밀 단속을 시작했고 화요일 20명의 남성과 1명의 여성 우버 운전기사를 체포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우버 대변인은 홍콩 경찰의 이런 조치에 대해 아주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그는 자사가 21명의 운전기사와 가족을 지지하고, 법률적 지원을 포함해 계속 도움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버는 자사가 승객과 서드 파티를 위해 주행 당 최대 1억 홍콩 달러까지 보험 증권을 갖고 있고, 이는 홍콩 보험 규제를 포함해 지역법을 준수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우버는 홍콩 관계부처들과 대화할 것이고 특히 새로 들어서는 행정부와 이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130

 
The Next Web은 월요일(미국시각) PayPal이 판도라의 로고가 자사 상표를 침해했다고 제소했다고 전했다. PayPal이 법원에 접수시킨 소장에 의하면, 판도라의 블루 P 로고사 자사의 블루 더블 P 로고와 불법하게 유사하다고 주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판도라는 작년 10월 자사의 전체적인 리브랜딩 일환으로 새로운 산스-세리프 체의 로고를 발표했다. 그러나 이 로고는 PayPal이 2014년 이후로 사영해 온 더블 블루 P와 너무도 유사하다.

따라서 PayPal은 판도라가 자사 고객들로 하여금 두 앱 간에 혼동을 야기시키게 했다고 주장했다. 더욱 더 흥미있는 점은 PayPal이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에 진출할 계획을 암시했다는 것이다.

PayPal은 자가사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에 진출할 때 자사의 결제에 대해 고객들이 혼동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소스: The Next Web

0 134

 
CNET은 월요일(미국시각) 미 대법원이 특허 트롤이 재판에 유리한 사법관할을 찾는 것을 금지시켰다고 전했다. 이제 새로운 특허 소송은 오직 피고의 본사가 있는 사법관할에만 접수시킬 수 있다. 이는 특허 트롤이 특허 소유자 친화적인 법원에 더 이상 소송을 접수할 수 없다는 의미이다.

그 동안 대부분의 특허 트롤은 미국에서 특허 소유자에게 가장 친화적인 텍사스동부지원에 제소했다. 미국 특허 소송의 35% 이상이 바로 텍사스동부지원에 접수되었다고 CNET은 말했다.

특허 트롤이 가장 빈번히 제소하는 대상은 애플과 구글인데, 이제는 캘리포니아북부지원에 제소해야 한다. 따라서 캘리포니아북부지원과 많은 회사들이 적을 둔 델라웨어지원이 특허 소송으로 가장 바쁜 법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CNET

0 150
Egg storage for IVF

이미지 크레딧: Huffington Post
 
CNET은 월요일(미국시각) 실리콘 밸리의 십수개 테크 회사가 여성 직원들에게 냉동 난자 비용을 지불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는 2014년 페이스북에서 제일 먼저 시작한 직원 혜택이었는데, 이제는 애플, 구글, 우버, 야후 등 다른 상위 테크 회사들도 합류했다.

냉동 난자 시술과 보관에는 $10000 이상의 비용이 든다. 이는 의사가 여성의 난소에서 난자를 추출해 내는 수슬 절차와 후에 사용하기 위해 냉동 보관하는 비용이다.

보통 여성들은 30대 후반과 40대에서 임신하기가 어렵지만, 냉동 난자를 사용해 50대에서도 아이를 가질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페이스북에서 일하는 레슬리 케네디는 30세 독신이었다. 그때만 해도 냉동 난자에 별 관심이 없다가 33세가 되자 이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페이스북은 이 프로그램을 처음 실시한 테크 회사이지만, 곧 이어서 애플도 이 혜택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테크 회사들은 직원들을 유치하기 위해 무료로 구내 식당 음식, 마사지, 드라이클리닝등의 혜택을 주지만, 점차로 남성 위주의 일터에서 여성 직원들을 끌기 위해 냉동 난자와 출산 혜택을 제공하고 있는 회사들이 늘고 있다.

현재 냉동 난자 혜택을 제공하는 테크 회사는 페이스북, 애플, 구글, 우버, 야후, 넷플릭스, 스냅챗, 인텔, 이베이, 타임 워너, 세일즈포스, 링크드인, 스포티파이 등이다.

2013년 미국번식학회의 조사 결과에 의하면, 냉동 난자를 원하는 80%의 여성이 파트너가 없기 때문이고, 19%는 직장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케네디는 자신의 선택에 대해, 자신의 아이를 갖고 싶다면 옵션이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아이를 갖는데 자신에게 문제가 있을 경우 백업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소스: CNET

0 270

 
9to5Mac은 월요일(미국시각) 애플이 전세계 495개 스토어에서 특별 이벤트와 함께 ‘Today at Apple’을 공식 론칭했다고 전했다. 애플은 주말부터 시작된 Today at Apple 이니셔티브는 자사 전세계 495개 스토어에서 워크샵과 창작 공연 등을 포함한다고 말했다.

전세계 애플 스토어는 코딩부터 iPad으로 어떻게 스케치하고 그리며 페인트하는가까지 매일 4000개 세션을 열고 일부 스토어는 아주 특별 게스트도 초청한다고 말했다.

특별 게스트 중에는 일러스트레이션 마스터 토드 셀비, 유명한 AirPods 광고에 등장한 무브먼트 아티스트 릴 벅, 아티스트 리온 브리지스와 두아 리파, iPhone 사진작가 신지 라이스 등이 포함된다.

애플 리테일 부문 수석부사장 앤젤라 아렌츠는 어제 Today at Apple에 대해 트윗을 남겼고, CBS와 인터뷰하기도 했다.

소스: 9to5Mac

0 200

이미지 크레딧: DJI
 
Ars Technica는 금요일(미국시각) 미 항소법원 콜롬비아 디스트릭트 서킷이 드론 애호가들에게 등록을 필수화하는 FAA의 규제법이 무효라고 판결했다.

오늘 판결로 인해 일반 드론 애호가들은 FAA가 2015년에 세운 규제법에 묶이지 않게 되었다. 오늘 판결은 당장 유효하지는 않지만, 법원은 FAA에게 사법 옵션을 고려할 7일 동안의 유예기간을 허락했다.

기존 규제법 하에서 드론 애호가들은 자신의 이름, 주소, 이메일 주소와 함께 $5 수수료를 지불해야 한다. 그리고 그들은 드론에 고유번호가 인쇄된 스티커를 붙여야 한다.

이제 7일 동안 FAA가 할 수 있는 옵션은 두 가지이다. 하나는 항소법원의 판결을 수용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대법원에 상고하는 것이다.

그러나 오늘 판결은 상용 드론에는 해당되지 않는다. 상용 드론을 사용하는 사람 혹은 업체는 다른 규제법 아래 드론을 등록해야 하고 드론을 날리기 위한 면허 시험도 통과해야 한다.

소스: Ars Technica

0 144

이미지 크레딧: YouTube
 
커브드는 목요일(미국시각) 승차호출 서비스 우버와 Lyft가 텍사스 상원이 시의 규제 결정을 뒤집은 후, 오스틴 시장에 복귀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텍사스 상원이 주 전체의 승차호출 규제법인 H 100을 통과시켰기 때문에 하위법인 오스틴 시의 규제가 무효가 되었기 때문이다.

오스틴 시는 작년에 우버와 Lyft 운전기사들이 보안 조치로 서드파티 서비스에 의한 지문조회를 필수로 하는 것을 포함한 규제안을 통과시켰고, 우버와 Lyft는 이에 반발해 오스틴 시에서 더 이상 영업하는 것을 중단하고 철수했다.

H 100 법안은 이미 텍사스 하원도 통과했고, 따라서 주지사 그레그 애봇의 서명만 남겨 놓고 있다. 텍사스 주법에 따르면, 이 법은 양원에서 2/3 다수로 통과되었기 때문에 주지사가 서명하는 즉시 발효된다.

텍사스 주는 H 100을 통과시킴으로써, 승차호출 서비스를 주 전체로 규제하는 미국 내 41번째 주가 되었다. 이 업의 통과를 위해 우버와 Lyft는 40명의 로비스트를 동원해 230만 달러 이상을 썼다.

소스: 커브드

0 149

 
Mashable은 목요일(미국시각) 페이스북이 올해 20개 MLB 게임을 실시간 스트리밍할 것이라고 전했다. 페이스북은 오늘 MLB와 이 실시간 스트리밍을 위해 계약을 체결했다.

페이스북은 매주 금요일 한 게임을 실시간으로 방송할 예정이다. 페이스북은 이미 멕시코 축구 리그, 미국 축구 리그 그리고 크로스핏과 유사한 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테크 회사들은 실시간 비디오에 투자하면서, 프로 스포츠의 실시간 스트리밍 권리를 매입하고 있다. 2016년에 트위터는 매주 목요일 NFL 게임을 실시간 스트리밍하는 권리를 샀고, 그 후 야구 실시간 스트리밍 권리도 매입했다. 아마존은 올해 목요일 NFL 실시간 스트리밍 권리를 매입했다.

소스: Mashable

0 206

 
Mashable은 목요일(미국시각) 해리스 폴의 최신 조사결과를 인용해 파이브 가이즈가 가장 인기있는 버거 브랜드로 인-앤-아웃을 제쳤다고 전했다. 실제로 해리스 폴은 여행부터 TV 네트웍까지 각 카테고리마다 가장 인기있는 브랜드를 조사했다.

버거 식당도 그중 한 카테고리였고, 올해 조사에서는 파이브 가이즈가 인-앤-아웃을 제쳤다. 인-앤-아웃은 지난 2년 연속 가장 인기있는 버거 브랜드였다.

해리스 폴의 2017년 가장 인기있는 버거 브랜드 랭킹은 아래와 같다.

1. 파이브 가이즈
2. 인-앤-아웃
3. 셰이크 새크
4. 웬디스
5. 컬버스
6. 와타버거
7. 맥도날드
8. 소닉 아메리카 드라이브-인
9. 스매시버거
10. 스테이크 앤 셰이크

소스: Mashable

0 160

이미지 크레딧: Flickr
 
The Verge는 목요일(미국시각) 미 하원 과학우주기술위원회가 트럼프 대통령이 가짜 뉴스를 퍼뜨리고 있다고 경고 서신을 보냈다고 전했다. 이 서신은 돈 베이어(공화당-버지니아), 수잔 보나미치(미주당-오레곤), 마크 타카노(민주당-캘리포니아)를 포함한 하원의원들이 서명했다.

이 서신에서 의원들은 과학과 기술에 영향을 주는 정책을 대통령에게 자문하는 OSTP 책임자의 적임자 후보를 신속히 임명할 것을 촉구했다.

의원들은 트럼프가 기후변화에 대한 거짓 정보를 받았다는 폴리티코의 보도와 트럼프 자신이 언급한 지난 대선 때 투표 부정 건과 오바마가 자신을 도청했다는 주장을 인용했다. 오바마가트럼프를 도청했다는 주장은 해임된 전 FBI 국장 제임스 코미가 강하게 부인한 건이다.

따라서 의원들은 트럼프가 과학 커뮤니티의 광밤위한 견해를 대변할 수 있는 적임의 OSTP 디렉터를 선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렇지 않으면 대통령은 계속 가짜 뉴스를 믿고 이를 퍼뜨리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The Verge

0 177

이미지 크레딧: Flickr
 
BBC는 목요일(미국시각) 미국과 유럽연합이 결국 유럽발 미국행 항공편에 랩탑의 기내 반입을 금지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는 미국과 유럽연합 대표들이 브뤼셀에서 4시간에 걸친 협상 끝에 내려진 결정이다.

미국 대표는 이전에 8개 무슬림 국가로부터 미국으로 들어오는 항공편에 랩탑의 기내 반입을 금지한 조치를 유럽까지 확장할 계획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조치는 테러주의자가 랩탑을 폭탄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두려움 때문이다.

올 3월부터 시행된 랩탑의 기내 반입 금지 조치는 터키, 모로코, 요르단, 이집트, 아랍 에미리트 연합, 카타르, 사우디 아라비아, 쿠웨이트를 포함한다. 영국도 6개 국가들로부터 이와 비슷한 기내 반입 금지 조치를 취했다.

소스: BBC

0 151

이미지 크레딧: Flickr
 
기즈모도는 수요일(미국시각) SpaceX가 올해 말 사랑하는 가족의 화장한 유해를 우주로 보내는 엘리시움 스타 II 추모 위성을 발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SpaceX는 이제까지 통신 위성, 국제우주정거장에 보내는 보급물자 그리고 가끔 첩보 위성을 적재한 로켓을 발사했다. 그러나 올해 말 SpaceX는 기존과 다른 임무를 수행하는 로켓을 발사할 예정이다.

위성 스타트업 엘리시움 스페이스는 금주 ‘큐브새트’로 불리는 특수 위성에 300 상자의 화장한 유해의 재를 적재해 SpaceX의 팔콘 9 로켓을 통해 발사할 계획을 발표했다. 이 서비스를 위한 경비는 $2490로, 이미 약 100개 가족이 사인업했다.

태양 동기 궤도는 우주선이 2년 동안 지구상의 모든 위치를 통과하도록 보장한다. 대부분의 SpaceX 임무와 달리, 고객은 억만장자나 기업이 아니고 참전용사, 우주 애호가 등 평범한 사람들이라고 엘리시움은 말했다.

우주 매장 개념은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니다. 1994년에 설립된 셀레스티스 메모리얼 스페이스플라이츠는 깊은 우주, 달의 궤도 또는 달 표면에 화장된 유골을 보냈고 가격은 $12,500부터 시작된다. 스타 트랙의 창작자인 진 로덴베리와 60년대 반체제 문화의 아이콘 티모시 리어리를 포함해 많은 유명인사들이 그들의 화장한 재를 우주로 보냈다.

그러나 이제 평법한 사람들도 엘리시움을 통해 그들의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우주 추모를 선물할뿐만 아니라, 사람들은 모바일 앱을 통해 위성의 위치를 ​​추적 할 수 있다. 2년 후, 이 회사의 ‘큐브새트’는 고객들이 보는 가운데 지구 대기로 재진입할 ​​것이다. 모든 것이 계획대로 진행된다면 그것은 꽤 시적인 헌증이 될 것이다.

소스: 기즈모도

0 133

이미지 크레딧: Flickr
 
Fortune은 수요일(미국시각) 퍼블릭 폴리시 폴링(PPP)의 여론조사 결과를 인용해 미국 유권자의 트럼프 탄핵 찬성이 반대보다 더 많다고 전했다.

PPP의 전국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48%의 응답자가 트럼프의 탄핵에 찬성했고, 41%는 반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응답자의 40%는 트럼프의 대통령 직 수행을 지지했고, 54%는 지지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한 43%는 트럼프가 임기 4년을 마칠 것이라고 응답한 반면에 45%는 그의 임기가 짧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 조사는 5월 12일부터 14일 사이에 692명을 대상으로 인터뷰한 것이다.

트럼프는 최근 전 FBI 국장 제임스 코미를 해임시켰고, 러시아 외무부장관과 대사에게 고급 기밀 정보를 누설해 의회와 언론으로부터 큰 비난을 빋고 있다.

소스: Fortune

0 127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퀄컴이 폭스콘을 포함해 애플 공급업체에 ‘라이선스 계약위반’으로 제소했다고 전했다. 퀄컴은 애플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이 애플 공급업체들이 로열티 지불을 거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퀄컴이 제소한 애플 공급업체는 폭스콘, 페가트론, 위스트론, 콤팔이다.

홍하이 정밀로 알려진 폭스콘은 애플의 주 공급업체이다. 현재 애플과 퀄컴은 로열티 지불 거부 건으로 쌍방 소송 중에 있고, 미 FTC는 퀄컴을 반독점법 위반으로 제소했고, 삼성과 인텔은 FTC 편에 서서 법정조언서를 제출했다.

소스: 로이터

0 148

 
프리야 애넌드는 월요일(미국시각)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미 연방법원 판사의 판결문 일부를 발췌해 실었다. 이 판결문에 의하면, 판사는 전 구글 직원들이 웨이모에서 다운로드한 것을 5월 31일까지 반환할 것을 우버에게 명령한 것으로 나타났다.

알파벳의 자회사 웨이모는 전 구글 직원들이 회사를 이직할 때 자율주행 기술의 핵심인 라이더 관련 문서를 다운로드해 훔쳤다고 주장하고 이들을 채용한 우버를 제소했다. 특히 우버가 인수한 Otto의 설립자 앤서니 레반도우스키가 구글에 있을 때 14000개의 라이더 관련 파일을 다운로드해 훔쳤다고 웨이모는 주장했다.

이 소송 때문에 우버의 자율주행차 프로젝트는 큰 타격을 받았고, 우버의 조기 투자자인 구글은 오늘 우버의 경쟁업체인 Lyft와 자율주행차 테스트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소스: 트위터/프리야 애넌드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71
  그래픽 디자이너이며 유출 정보 공유자인 벤자민 게스킨은 금요일(미국시각) 그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갤럭시 S8과 iPhone 8의 전면 디자인을 비교하는 이미지를 공개했다. 이 비교 이미지에 따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