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구글"

구글

0 232

 
Cult of Mac은 수요일(미국시각) 애플이 사생활 보호에 더 집중하기 위해 AI 스타트업 ‘실크 랩’을 인수했다고 전했다. 이 회사는 온-디바이스 기계학습 소프트웨어를 전문으로 하는 스타트업이다.

실크 랩 기숭은 클라우드에 데이터를 보내지 않고 이를 프로세싱하는 것으로 이는 사생활 보호를 강조하는 애플이 AI에 접근하는 데 아주 적합한 것이다. 그러나 애플이 실크 랩 인수를 위해 지불한 금액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이 인수 계약은 올해 초 성사되었으나 아직까지 알려지지 않았다.

애플 CEO 팀 쿡은 공공연하게 기계학습 서비스에 활용하기 위해 많은 사용자 데이터를 클라우드에 보내는 구글이나 페이스북 같은 회사들을 비판했다. 그러나 애플처럼 실크 랩도 사생활에 집중하고 있고 모든 데이터를 로컬 하드웨어 상에서 처리하고 있다.

실크 랩은 애플이 이 회사를 인수하기 전까지 잘 알려지지 않은 회사였다. 전 모질라 CTO 안드레이스 갈이 공동 설립한 이 회사는 ‘센스’로 불리는 지능 카메라 및 스마트홈 허브 한 제품만 발표했으나 아직 이 제품은 시장에 출시되지 않았다. 매끈한 디자인과 풍부한 스마트 기능을 제공하는 ‘센스’는 킥스타터에 소개된 지 4개월 후인 2016년 6월 취소되었다.

이 회사는 모든 후원자에게 환불해 준 후 다른 회사들을 위한 AI 소프트웨어 개발에만 집중했다. 그러나 애플은 이 회사의 기술에 관심을 가졌고, 올해 초 아직 공개되지 않은 금액으로 인수했다고 The Information은 말했다.

소스: Cult of Mac

0 294

 
Engadget은 화요일(미국시각) 구글이 안드로이드 용 디지털 웰빙 툴을 배포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올해 초 구글은 I/O 컨퍼런스에서 사용자가 자신의 스크린 타임을 관리할 수 있는 새로운 툴을 발표했다.

이제 구글은 안드로이드 9 파이로 구동되는 픽셀 폰과 안드로이드 원 기기들에 디지털 웰빙을 배포하기 시작했다. 이 툴은 안드로이드 사용자에게 자신이 얼마나 많은 시간을 앱에 사용하고 있는지, 얼마나 자주 폰을 언락하는지 그리고 얼마나 많은 알림을 받는지 등을 보게 해준다.

이는 또한 앱 사용의 제한 시간을 설정하게 하고, 추가로 Wind Down 사용자는 특정 시간대에 어떤 알림을 받을 것인지 제한하게 하고 스크린을 흑백으로 바꾸는 옵션도 제공한다.

구글은 이미 유투브, 캘린더, 구글 홈에 디지털 헬스 기능을 소개하기 시작했다. 애플과 페이스북 같은 다른 회사들도 이와 비슷한 툴을 배포했다. 디지털 웰빙 1.0은 현재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소스: Engadget

0 255

 
9to5Mac은 화요일(미국시각) 애플 주식이 지난 달 이후 20% 이상 하락해 공식적으로 베어 마켓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애플 주식(AAPL)은 어제 3.96% 더 하락해 10월 3일 이후 20.3%가 하락했다.

Fortune은 이같은 주식 하락은 애플만이 아니라고 말했다. FAANG으로 불리는 페이스북, 애플, 아마존, 넷플릭스, 구글 모두가 이제 베어 마켓에 들어갔다.

구글의 지주회사 알파벳은 어제 주당 $1020으로 장을 마감했고 이는 올 7월 최고가인 $1273.84에서 20% 하락한 것이다. 아마존도 9월 초 이후 26.3%가 하락했으며 넷플릭스 또한 6월 말 초고치에서 36.1% 하락했다. 그리고 페이스북은 7월 말 이후 38.8%가 하락했다.

골드만 삭스는 막 애플 주식의 목표가를 $182로 하향조정했다. 그러나 Seeking Alpha는 애플 주식이 베어 마켓에 들어갔지만 여전히 올해 초 시작보다 15% 상승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 회사는 투자자들은 예상보다 낮은 홀리데이 분기 전망과 iPhone 성장 둔화 같은 면을 염려하지만, 실제로 9월 분기 실적은 강력했고 여전히 홀리데이 분기 매출 성장도 견실하다고 말했다.

Seeking Alpha는 iPhone은 이미 2017년 1분기에 정점을 찍었지만 계속 매출은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사이트는 투자자들에게 중요한 지수는 iPhone 판매량보다 주당순이익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애플의 주당순이익은 앞으로도 계속 두자리수 성장을 이룰 것으로 예상했다.

소스: 9to5Mac

0 335

 
CNBC는 일요일(미국시각) 애플 CEO 팀 쿡이 “Axios on HBO”와 인터뷰에서 사생활 염려에도 불구하고 애플이 구글로부터 매년 수십억 달러를 받는 이유를 묻는 기자의 질문에 답했다고 전했다.

쿡은 지난 달 브뤼셀에서 키노트 중 대형 테크 회사들의 사생활 관행을 비판했다. 그는 그 회사들의 실명을 언급하지 않았지만 사용자 데이터에 기반한 광고로 대부분의 매출을 창출하는 구글과 페이스북을 지칭한 것이다. 그는 이를 ‘감시’라고 불렀다.

그러나 문제는 애플이 자사의 사생활 정책과 다른 구글과 페이스북 같은 회사들과 완전히 관계를 단절한 것은 아니라는 점이다. 애플은 사용자들로 하여금 자사 앱스토어에서 다양한 페이스북꽈 구글 앱을 사용할 수 있게 한다. 뿐만 아니라 애플은 구글이 사파리 웹 브라우저에 기본 엔진으로 들어가게 하고 대신에 매년 수십억 달러를 빋는다.

오늘 쿡은 인터뷰에서 ‘왜 애플은 사생활 정책이 다른 구글로부터 매년 수십억 달러를 받는가?’ 하고 이나 프리드 Axios 테크 가자의 질문을 받았다. 쿡은 “나는 그들의 검색 엔진이 최고라고 생각한다”고 답변했다. 그리고 사파리 브라우저로 하여금 구글 같은 회사들이 사용자 데이터를 수집하기 위해 브라우징 히스토리를 추적하는 것을 컨트롤하는 기능을 추가했다고 덦붙였다.

그는 “우리는 개인 웹 브라우징 및 지능 추적 방지 기능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이는 완벽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하고 “이를 말하는 것은 내가 최초”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를 해결하기 위해 먼 길을 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는 애플에게 모순이다. 애플은 수년 동안 자사 사용자의 사생활 권리에 대해 크게 자랑했다. 그러나 이 회사가 만드는 기기들은 다른 회사들로 하여금 개인 데이터를 뽑아 쿡이 지난 달 반대하면서 강조했던 ‘감시’를 시행하게 하는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구글처럼 페이스북과 다른 회사들도 사생활에 대한 공중의 반발과 싸우고 있다. 따라서 애플도 자사 사용자들에 대한 이같은 회사들의 영향력을 완화할 수 있는 새로운 길을 모색하도록 강요받게 될 것이다.

소스: CNBC

0 357

 
CNET은 금요일(미국시각) 구글이 더 저렴하고 헤드폰 잭이 포함된 픽셀 3의 제3 버전을 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러시아 테크 블로그 Rozetked에 따르면 구글은 ‘팍셀 3 라이트’로 알려진 폰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폰은 후면의 투-톤 글라스 및 밝은 컬러 버튼 등 기존 픽셀 3와 디자인이 비슷하지만, 더 넓은 베젤과 헤드폰 잭을 장착한다. 그러나 구글은 제3의 픽셀 3에 대해서 전혀 언급한 적이 없기 때문에 이 소식은 단지 루머로 취하는 것이 현명하다.

하지만 픽셀 3의 더 저렴한 버전에 대한 소식은 흥미를 돋우는 것이다. 특별히 시작가격 $799의 픽셀 3는 모든 사람들이 쉽게 구매할 수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심지어 픽셀 3 XL은 픽셀 3보다 더 비싸다.

구글이 픽셀 3 및 픽셀 3 XL을 출시할 때부터 이 회사가 제3의 중급 픽셀 3 폰을 출시할 것이라는 루머가 있었다. 따라서 픽셀 3의 제3 버전 출시 가능성은 아주 무시할 수 있는 것만은 아니다.

소스: CNET

0 218

 
Engadget은 수요일(미국시각) 픽셀의 새로운 ‘나이트 사이트’ 카메라 모드가 기존 저조도 모드보다 훨씬 더 개선되었다고 전했다. 구글은 지난 달 픽셀 3 이벤트에서 ‘나이트 사이트’ 기능을 선보였다. 키노트 때 샘플 사진은 이미 훌륭한 픽셀의 저조도 모드보다 크게 개선된 것으로 보였다. 그러나 이 기능을 실제로 테스트할 수 없어서 그 효과를 확인할 수 없었다.

이제 구글은 마침내 ‘나이트 사이트’ 기능을 배포했고 Engadget은 이를 테스트했는데 기자는 이 소프트웨어 기능이 자신을 날려 보냈다고 말했다. 차이는 완전 흑암 상태에서 촬영할 때 더 두드러지는데 그런 상황에서는 이미지가 노이즈가 많고 흐릿해진다.

구글은 ‘나이트 사이트’가 사용자가 셔텨 버튼을 누르기 전에 자연적으로 손이 흔들리는 것을 측정할 뿐만 아니라, 얼마나 배경에 움직임이 있는지 측정다고 말했다. 움직임 적을 때 소프트웨어는 노이즈를 감소시키기 위해 빛을 얻는데 시간을 더 소비한다.

그렇지 않으면 이는 흐려지는 것을 최소화 하기 위해 더 짧은 노출을 사용한다. 대부분의 경우 이는 잘 작동하고, 위 샘플 이미지는 완전 흑암 상태에서 벽장을 쵤영한 것이다.

기자는 픽셀 3로 ‘나이트 사이트’ 모드를 테스트했고 어두운 부엌 구석에서 사진을 몇 장 촬영했다고 말했다. 컬러는 더 많이 재현되어 병 뚜껑의 이랑 같은 디테일이 더 선명하게 나왔다고 말했다.

또한 어두운 조명의 타이 식당에서 ‘나이트 사이트’ 모드로 찍은 음식 사진도 더 밝고 더 선명하며 더 정확한 컬러를 제공했다고 말했다.

픽셀 3는 듀얼 센서를 탑재하지 않았지만 최고의 카메라 중 하나이다. 이에 더해 구글은 HDR+, 인물사진 같은 소프트웨어의 훌륭한 솜씨로 카메라를 돋보이게 만들었다. 그러나 이제 ‘나이트 사이트’ 기능을 더해 필셀 3는 스마트폰 사진술 승자의 트로피를 거머쥐게 되었다.

‘나이트 사이트’ 모드 기능은 향후 수일 내로 카메라 앱 업데이트를 통해 모든 픽셀 사용자들에게 배포될 예정이다.

소스: Engadget

0 220

 
SamMobile은 일요일(미국시각) 삼성이 자사 첫 폴더블 스마트폰의 초도물량을 100만대 생산할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 모바일 부문 CEO 고동진은 자사가 이 기기를 우선적으로 100만대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시장 반응이 좋으면 생산량 증가를 결정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전에 이 폴더블 기기가 전세계적으로 출시될 것이라고 확인해 주었다.

초도물량 100만대 생산은 회사로 하여금 시장 반응을 측정할 수 있게 할 것이다. 만일 충분한 수요가 있다고 판단되면 생산을 늘릴 것이다. 그러나 이 시점에서 소비자들이 이 기기에 대해 어떻게 반응할 지 예단하기는 어렵다.

폴더블 스마트폰은 긍정적인 면에서 독특한 요인을 갖고 있다. 이는 내년도 시장에 사용자가 기기를 반으로 접을 수 있는 몇 안되는 기기 중 하나가 될 것이다. 그러나 가격이 주요인이 될 것이다. 만일 이 기기의 가격이 너무 비싸면 아주 열광적이고 완고한 팬들 외에는 많은 사람들이 이 기기를 구매할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

현재 삼성은 이 폴더블 스마트폰에 대한 어떤 정보도 공개하지 않았다. 삼성은 구체적인 사양도 밝히지 않았고 무게가 얼마인지 또 배터리 용량이 얼마나 되는지 공개하지 않았다. 이같은 정보는 오직 삼성이 이 폴더블 스마트폰을 공식 공개할 준비가 될 때에만 발표할 것이다.

고동진 사장은 또한 두 달 전 구글 순다 피차이 사장도 만났고 구글은 폴더블 스마트폰을 위한 독특한 UI를 개발하도록 태스크포스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제 삼성은 개발자들이 출시일에 이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앱을 개발할 수 있도록 개발자들과 협업을 시작했다.

소스: SamMobile

0 259

 
The Verge는 목요일(미국시각) 구글이 크롬 71부터 특정 사이트가 사용자에게 예기치 않은 청구서를 보낼 때 사용자에게 경고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전했다. 구글은 올 12월 중 크롬 71 업데이트를 배포할 예정이다.

구글에 따르면 수백만의 크롬 사용자가 매월 불분명하거나 부당한 모바일 구독 정보가 포함된 웹페이지를 대하고 있다. 이를 바로 잡기 위해 크롬 71 브라우저는 사용자가 자사 정책에 부합하지 않는 사이트에서 불분명한 청구서 정보를 대할 때 경고를 보낸다.

구글은 크롬 71에서 폐해 광고를 차단할 뿐만 아니라 이제 불분명한 청구서를 보내 사용자에게 피해를 끼치는 행위도 차단하려 하는 것이다.

소스: The Verge

0 911

 
삼성은 수요일(미국시각) 샌프란시스코 SDC에서 ‘인피니티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폴더블 폰을 공개했다. 이는 가로로 펴고 접게 디자인되었다.

이 폴더블 폰은 접으면 보통 스마트폰처럼 사용할 수 있고 펴면 태블릿처럼 사용할 수 있다. 삼성은 인피니티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수없이 접고 펴도 기능성이 저하되지 않도록 폴더블 접착제를 사용하고 접어도 크게 두꺼워 지지 않도록 ‘수퍼 씬 디스플레이’ 기술을 채용했다. 그리고 멀티 윈도우 UI를 채용했다.

삼성은 오늘 이 폴더블 폰의 양산을 수개월 내로 시작한다고 말했다. 한편 구글은 새로운 폴더블 폰 플랫폼을 지원하고 개발자들에게 API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삼성 개발자 컨퍼런스 유투브 채널

0 303

 
The Verge는 월요일(미국시각) 크롬 71이 폐해 광고를 계속 띄우는 전체 웹사이트의 광고를 차단할 것이라고 전했다. 폐해 광고는 여러가지 형태로 나오지만 광범위하게 말하면 사용자의 브라우저가 가짜 시스템 메시지, 자동으로 사용자를 다른 사이트로 이동시키는 것, 개인 정보를 훔치려는 시도 등에 대해 예상 외의 반응을 보이기 때문이다.

구글이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크롬을 사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올 7월 구글은 크롬 68을 통해 새로운 탭 혹은 창을 띄우는 것으로부터 사이트를 예방하는 조치를 취했다. 12월 중 배포될 예정인 크롬 71은 폐해 경험이 보고된 사이트로 하여금 이런 폐해를 청소할 수 있도록 30일 동안 유예기간을 준다.

만일 한 사이트가 폐해 광고 제거에 실패하면 크롬은 그 사이트의 모든 광고를 – 그것이 폐해 광고이든 아니든 간에 – 차단하게 된다.

소스: The Verge

0 308

 
9to5Google은 금요일(미국시각) GolgleWalkout 트위터 계정을 인용해 전세계 40개 오피스로부터 거의 17000명의 구글 직원들이 어제 앤디 루빈의 성추행에 대한 회사의 무마에 항의하는 업무 거부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구글 경영진은 루빈의 성추행 사건을 내부적으로 조사한 후 그를 조용히 내보내기 위해 9000만 달러를 지불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글 직원들은 이에 항의해 어제 집단 업무 거부를 단행했고, 구글 CEO 순다 피차이는 회사가 성추행 사건을 적절하게 처리하지 못한 것을 직원들에게 재차 시과했다.

그러나 구글 직원들은 어제 집단 업무 거부 이후 앞으로 어떻게 대응할 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다. 즉 이번 업무 거부가 일회성 시위로 끝날지 아니면 재차 업무 거부로 이어질지 불분명하다.

업데이트: GoogleWalkout 트위터 계정은 어제 업무 거부에 참여한 구글 직원이 전세계 50개 도시에서 2만명 이상이라고 업데이트했다. 그리고 이 그룹은 다음주 월요일 구글 CEO 순다 피차이가 이 그룹이 요구하고 있는 5개 사항을 해결할 계획을 검토하기 위해 그들을 만나기로 약속했다고 말했다.

소스: 9to5Google

0 289

 
Engadget은 금요일(미국시각) 월 스트리트 저널을 인용해 삼성이 빅스비 비서를 개발자에게 공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은 다음주 샌프란시스코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빅스비의 새로운 기능을 배포하고 아마존과 구글이 자사 알렉사 및 구글 어시스턴트에서 행했던 것처럼 이를 완전히 개발자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삼성은 “캡슐”로 불리는 음식 주문 혹은 승차 호출 등 알렉사 같은 스킬을 개발자들이 어떻게 만들 수 있는지 보여 줄 것으로 알려졌다.

큰 문제는 미국인의 약 6%가 빅스비를 사용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는 알렉사와 구글 어시스턴트의 24%와 20%에 비하면 크게 낮은 점유율이다. 빅스비는 다수의 스마트폰, TV, 심지어 삼성이 팔고 있는 가전제품에 설치되었으멩도 불구하고 낮은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이 AI는 로봇 액센트와 부족한 기능 등 기술적 문제를 갖고 있다. 이에 더해 삼성은 빅스비 구동 스마트 스피커를 3개월 전에 공개했음에도 불구하고 아직도 출시하지 못하고 있다.

현재까지 삼성은 빅스비 용 캡슐을 개발자들이 개발하도록 동기를 부여하는 데 고전하고 있다. 빅스비 용 기능을 개발하는 첫 50명 개발자에게 $500을 제공함에도 불구하고 오직 30명만 신청했다. 삼성은 46명의 개발자를 찾았고 다음주 삼성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최고의 앱을 위한 상금으로 $10000을 수여할 것이다.

소스: Engadget

0 261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구글의 자율주행 부문 웨이모가 캘리포니아로부터 백업 운전자 없이 완전 자율주행차를 도로 상에서 테스트하는 것의 허가를 받았다고 전했다.

캘리포니아 자동차등록국(DMV)는 웨이모의 약 30여대 자율주행차가 앞좌석에 운전자가 탑승하지 않고 산타클라라 카운티 도로에서 테스트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캘리포니아에서 약 60개 회사들이 자율주행차 테스트 허가를 받았으나 모두 앞좌석에 백업 운전자가 탑승해야 한다. 따라서 웨이모는 최초로 백업 운전자 없이 자율주행차를 테스트하는 회사가 되었다.

그러나 웨이모는 운전자 없이 자율주행차를 테스트하는 조건으로 테스트 차량의 상태를 계속 감시해야 하고 승객과 서로 통신할 수 있도록 장치를 제공해야 한다.

소스: 로이터

0 503

 
테크크런치는 월요일(미국시각) 구글 직원들이 회사의 성적 비행 처리에 항의하기 위해 목요일 업무를 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주 뉴욕타임즈는 ‘안드로이드의 아버지’ 앤디 루빈이 회사 내 직원들과 부적절한 관계를 가졌음에도 불구하고 구글이 그가 회사를 떠나는 조건으로 9000만 달러를 지불했다고 보도했다.

약 200명의 구글 직원들은 이에 항의하기 위해 목요일 업무 거부에 참여할 것이라고 버즈피드는 말했다. 구글 CEO 순다 피차이는 뉴욕타임즈 보도 후 직원들에게 보낸 메모를 통해 회사가 지난 2년 간 성추행 때문에 48명을 해고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그들 중 13명은 고위 관리자라고 말했다.

루빈은 2014년 내부 조사 후 구글을 떠났고 그의 사직에 대한 상세사항은 결코 공개된 적이 없었다. 작년 가을 The Information은 루빈의 성적 비행을 보도했고 이때부터 그의 성추행이 드러나기 시작했다. 이 보도가 나간 후 루빈은 개인 문제를 이유로 자신이 세운 회사 에센셜에 휴가를 냈다.

지난주 루빈은 뉴욕타임즈의 보도의 다수가 정확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그는 특히 자신이 여성과 호텔 방에서 성 관계를 갖도록 강요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런 거짓 비난은 자신의 명예를 실추시키기 위한 더러운 캠페인의 일부라고 말했다. 그리고 익명의 구글 임원이 자신의 개인적 파일에 대해 언급한 것과 사실을 오도한 것 때문에 자신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소스: 테크크런치

0 272

 
안드로이드 폴리스는 일요일(미국시각) 구글이 안드로이드 버전 별 배포에 대한 10월 업데이트를 공개했으나 여전히 안드로이드 9 ‘파이’ 몫은 보이지 않는다고 전했다.

위 수치는 10월 26일로 끝나는 일주일 동안 수집한 것이다. 그리고 이 업데이트는 0.1% 이하의 버전은 포함되지 않았다. 안드로이드 8.0과 8.1 오레오를 제외한 모든 버전은 다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안드로이드 8.0과 8.1은 각각 0.6%와 1.7%씩 증가했다. 따라서 8.0의 점유율은 14%가, 8.1은 7.5%가 되었다.

소스: 안드로이드 폴리스

0 208

 
Axios는 목요일(미국시각) Airbnb가 전 구글 임원과 전 야후 CTO 아리스토틀 발로그를 새로운 CTO로 채용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발로그는 Airbnb 공동설립자 네이트 블레차르치크의 CTO 직을 계승하게 되었다.

그러나 이 홈 공유 서비스 업체는 올 2월 사임한 CFO를 아직도 구하고 있다. Airbnb는 빠르면 내년 여름 IPO를 계획하고 있다.

소스: Axios

0 568

 
The Verge는 목요일(미국시각) 뉴욕타임즈를 인용해 구글이 2013년 앤디 루빈이 직원에게 호텔 방에서 오럴 섹스를 강요한 후 퇴직 조건으로 9000만 달러를 지불했다고 전했다.

“안드로이드의 아버지”로 불리는 루빈은 결국 래리 페이지로부터 사임을 강요받고 2014년 구글을 떠났으며 현재 에센셜의 CEO로 재직하고 있다.

흥미있는 점은 2014년 초 이 스캔들의 초기 조사 중 구글은 루빈에게 1.5억 달러 상당의 주식 옵션을 수여했다는 것이다. 이는 루빈이 안드로이드 부문에서 로봇 부문으로 이동한 후 계속 구글에 남아 있게 하려는 구글의 재정적 배려였다.

그러나 구글은 루빈에게 9000만 달러를 지불하고 회사를 떠나게 했다. 그가 회사를 떠나는 것을 발표하면서 페이지는 그를 공개적으로 칭찬했고 그가 떠난 후 구글은 그의 창업투자 회사 플레이그라운드 벤처스에 투자하기까지 했다. 심지어 구글은 루빈이 일본 해변가 저택을 매입하도록 그에게 빌려준 돈 1400만 달러를 갚는 것을 연기시켜 주기도 했다.

구글은 뉴욕타임즈의 이에 대한 질의에 “우리는 조사하고 해고를 포함한 조치를 취한다. 최근 수년 동안 우리는 특히 권위자 위치에 있는 사람들의 부적절한 행동에 대해 강력한 조치를 취했다. 우리는 이런 종류의 행위를 처리하는 방식을 개선하기 위해 계속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욕타임즈는 2011년 기업 강령을 위반하는 루빈과 안드로이드 팀 직원과의 합의에 의한 관계가 있었지만 이는 인사 부서에 보고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두 사람의 관계는 루빈이 계속 안드로이드 팀을 감독하는 동안 시작되었다.

루빈은 또한 그의 전 처 리 루빈을 구글에서 만났고 그들이 결혼 중에도 다른 여성들을 만났다. 루빈과 리는 올 8월 결국 이혼했고 이는 루빈이 휴가로 에센셜을 떠난 지 수개월 후에 있었던 일이다. 루빈은 그의 전 처와 소송이 계속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에센셜에 복귀했다.

작년 11월 처음으로 루빈에 대한 성적 비행이 드러났을 때 그의 대변인은 뉴욕타임즈에 “루빈이 구글에 있을 때 가진 어떤 관계도 모두 합의에 의한 것이고 그에게 보고했던 어떤 사람도 관련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루빈은 그가 구글에 있을 때 어떤 비행에 대해서도 구글로부터 언급된 바가 없고, 그 자신도 구글에 있을 때나 혹은 그 후에 언급한 바가 없다’고 덧붙였다.

루빈이 계속 이끌고 있는 회사 에센셜은 최근 상당수의 감원을 단행했고 자사의 첫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의 후속제품을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The Verge

0 734

 
9to5Mac은 목요일(미국시각) 인터브랜드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애플이 6년 연속 ‘최고 글로벌 브랜드’ 1위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구글은 2위, 아마존이 3위 그리고 마이크로소프트가 4위를 차지했다. 국내 기업 삼성은 상위 10위 중 6위를 기록했다.

특히 애플은 10개 카테고리 중 3개 곧 약속, 차별화, 일관성에서 강력한 점수를 얻었다. 구글도 6년 연속 2위를 기록했고 아마존은 가장 빠르게 성장한 브랜드가 되었다. 상위 10대 브랜드 중 5위 코카 콜라와 9위 페이스북만 각각 5%와 6%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다.

소스: 9to5Mac

0 905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금요일(미국시각) 구글이 iOS 사파리의 기본 검색 엔진으로 남기 위해 애플에게 90억 달러를 지불한다고 전했다. 두 회사는 이 계약에 대해 침묵을 지키고 있자만 분석가 로드 홀은 구글이 아마도 애플에게 90억 달러를 지불할 수 있다고 말했다.

홀은 이 금액이 계속 증가해 2019년에는 120억 달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과 애플의 관계는 아주 흥미가 있어 애플은 iOS 사파리에 구글 검색을 기본 엔잔으로 사용하고 있지만 Siri에서 웹을 검색할 때 다양한 곳에서 Bing을 사용하기도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구글에게 애플은 가장 큰 트랙픽 채널의 하나라고 홀은 말했다.

소스: 9to5Mac

0 562
Keith Enright, chief privacy officer at Google LLC, testifies before the Senate Commerce, Science and Transportation Committee on safeguards for consumer data privacy in Washington, U.S., September 26, 2018. REUTERS/Joshua Roberts

&nbps;
구글 최고 사생활 책임자 키스 엔라이트는 수요일(미국시각) 미 의회에서 중국의 비밀 드래곤플라이 프로젝트를 확인해 주었다. 그러나 그는 그 프로젝트가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자세하게 밝히지 않았다.

그는 오늘 미 상원 상업 에너지 교통위원회 청문회에서 증언했는데 의원들은 여러 차례 구글이 중국에서 검열을 포함한 검색 엔진을 개발하고 있다는 루머에 대해 질문했다. 그는 코드명 ‘드래곤플라이’ 프로젝트의 실존에 대해 확인해 주엇지만 그 프로젝트의 범위에 대해서 논의하는 것은 피했다.

그러나 그는 오늘 청문회 내내 회사가 중국 거색 엔진의 론칭은 아직 멀었다고 주장했다. 구글 대변인은 회사가 개발하고 있는 검색 엔진은 “실험적”인 것이라고 말했지만 적어도 이 프로젝트는 존재하는 것과 구글이 다시 중국시장에 재진출 하려고 시도하고 있는 것을 확인해 준 것이다.

소스: Engadget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63
이미지 크레딧: ITcle   CNBC는 월요일(미국시각) 애플이 중국에서 구형 iPhone 판금 명령을 번복하도록 항소했다고 전했다. 이는 푸저우 지적재산법원이 애플의 구형 iPhone 모델들이 퀄컴의 2개 특허를 침해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