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삼성"

삼성

0 165

 
버즈피드는 금요일(미국시각) 미국의 일부 iPhone 6s 사용자들이 $29 배터리 교체 시기가 3월 말 혹은 4월 초까지 수개월 밀려 크게 분노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달 애플은 배터리게이트의 여파로 iPhone 6 이상의 배터리를 원래 가격 $79에서 $50을 할인한 $29에 교체해 준다고 발표했다. 이는 노후화 배터리 때문에 iPhone이 불시에 꺼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애플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CPU를 감속시킨 것에 대해 많은 소비자들이 반발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지난주 맥루머스가 입수한 애플 내부 문서에 따르면 iPhone 6s 배터리의 교체가 지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소비자들은 버즈피드에게 애플 직원들이 iPhone 6s 배터리를 교체하려면 수개월을 더 기다려야 할 것을 알렸다고 말했다.

아이오와 세다폴스의 애플 공인 서비스 업체 iTech의 한 기술자는 iPhone 6s와 배터리의 생산이 중단되었기 때문에 갑작스런 단종된 배터리 수요 증가는 결국 이 배터리를 처음부터 시작해 재생산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iPhone 6와 iPhone 7, 7 플러스의 경우 대기 시간은 더 짧은 것으로 알려졌다.

일부 iPhone 6s 고객들은 애플로부터 실질적으로 4월까지는 배터리가 배송되지 않을 것이라는 답변을 들었다고 불평했다. 오하이오주 데이튼에서 의료실험실을 운영하고 있는 제레미아 프레스즐러는 자신의 iPhone 6s에 아주 중요한 정보가 들어있고 자신의 직업 상 밤중에도 종종 사용한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외장 배터리를 사용하고 있는데 만일 4월 이전에 자신의 배터리가 죽으면 그는 삼성으로 이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하이오주 더블린에 사는 다른 iPhone 6s 사용자 데빗 브룩스도 1월 15일 배터리 교체를 위해 1시간 눈길을 운전해 지니어스 바를 찾았으나 배터리 재고가 없어 빈손으로 되돌아 왔고 온라인 상으로 직원과 채팅한 결과 수개월을 더 기다려야 한다는 답변을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3년 동안 iPhone 6s를 별 탈 없이 사용했지만 최근 성능이 크게 떨어진 것을 인식했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이 새 폰으로 업그레이드할 사정은 못되고 현재 아주 화가 나있다고 말하고 애플의 진정한 사과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캘리포니아 새크라멘토 소재 토어 케어의 한 기술자는 iPhone 6와 7 배터리의 대기 시간은 약 10일 정도라고 말했다. 그러나 보스턴 지역의 마틴 리버만은 1월 6일 지니어스 바에 갔지만 아직 배터리 교체에 대한 업데이트를 받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애플이 채 준비도 되지 않은 배터리 교체 프로그램을 서둘러 발표했는지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다.

시카고의 폴리나 애큐나는 1월 5일 기기를 애플스토어에 가져간 후 1월 15일 배터리 교체는 앞으로도 2주에서 4주를 더 기다려야 한다는 통지를 받았다고 말했다.

소스: 버즈피드

0 454

이미지 크레딧: YouTube
 
비즈니스 코리아는 금요일(한국시각) 삼성이 구글 어시스턴트 개발에 공헌한 최고 AI 전문가 래리 헥을 수석부사장으로 영입했다고 전했다. 그는 캘리포니아 마운틴 뷰 소재 미국삼성연구소(SRA)의 AI 연구개발 시니어 디렉터로 작년 11월부터 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헥 박사는 어제와 오늘 SRA가 주최하는 컨퍼런스에서 손영권 사장과 함께 키노트에 나섰다. 이 컨퍼런스에는 구글, MIT, 카네기멜론대학, UC 버클리 등에서 약 300명의 AI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삼성은 헥 박사의 영입과 함께 “AI 퍼스트” 전략에 집중할 것이다. 아마도 그는 구글 어시스턴트와 애플 Siri에 뒤지고 있는 빅스비의 향상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비즈니스 코리아

0 96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금요일(미국시각) 구글이 중국시장 공략 중 텐센트와 특허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구글은 비슷한 계약을 이전에 삼성, LG, 시스코와 체결했지만 중국 대형 테크 회사들 중에서는 텐센트가 처음이다.

구글은 이전에 이같은 계약은 특허 침해로 인한 소송 가능성을 줄이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이 이번에 중국 소셜 미디어 및 게이밍 회사 텐센트와 체결한 계약은 다양한 제품군을 커버하는 것으로 미래의 기술 협력을 위한 길을 놓는 것이라고 구글은 말했다. 그러나 이 계약과 관련된 재정적인 조건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텐센트의 소셜 미디어 및 결제 앱 위챗은 사용자가 거의 10억명에 육박했다. 그리고 중국의 가장 인기있는 앱 스토어도 운영하고 있고, 중국 내 최대 게이밍과 실시간 스트리밍 플랫폼도 갖고 있다.

지난 1년 동안 구글은 현지 인공지능연구소의 론칭, 번역 앱의 도입, 새로운 도시들 확장을 통해 제한적인 중국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려고 했다.

구글은 이번 달 중국의 라이브 스트리밍 게임 업체 추셔우에 투자했다고 발표했다. 추셔우는 구글의 유투브 게임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와 유사하다.

작년 12월 구글 CEO 순다 피차이는 검열을 감독하고 있는 중국사이버공간청이 주최한 중국의 한 컨퍼런스에서이 연설했다.

소스: 로이터

0 158

이미지 크레딧: ITcle
 
SamMobile은 금요일(미국시각) 삼성이 노화 배터리를 장착한 자사 스마트폰을 감속하지 않는다고 또 한번 강조했다고 전했다. 이는 어제 이탈리아 반독점 규제기관이 애플과 함께 삼성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는 보도 이후에 나온 성명이다.

애플은 이미 노화된 배터링하 함께 구형 iPhone이 갑자기 꺼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CPU 성능을 감속시킨 것을 인정하고 고객들에게 사과했다. 그리고 애플 CEO 팀 쿡도 금주 초 이에 대해 처음으로 공개 사과했다. 애플은 현재 전세계적으로 거의 50건에 가까운 민사, 형사 소송에 직면해 있다.

소비자들은 이같은 감속 조치가 새로운 모델로 업그레이드를 유도하는 것이라고 의심하고 있다. 그러나 애플은 이를 부인했다. 삼성은 오늘 다시 성명을 내고 “삼성은 기기 수명을 위해 제품 성능을 감속시키기 위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이탈리아가 이 사실을 명확하게 할 수 있도록 이탈리아 시장 경쟁청의 조사에 완전 협조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소스: SamMobile

0 149

이미지 크레딧: YouTube
 
로이터는 목요일(미국시각) 이탈리아 반독점 규제기관이 애플 뿐만 아니라 삼성도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폰의 노후화를 앞당긴다는 불평을 접수하고 이에 대한 조사를 착수했다고 전했다.

이 반독점 규제기관은 성명을 내고 두 회사가 사용자들에게 새 제품을 구매하도록 그들의 제품을 노후화하고 있는지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애플은 지난 달 iPhone 소프트웨어가 배터리 문제와 함께 일부 폰을 느리게 하는 효과가 있다고 인정했지만 제품 수명을 의도적으로 단축시키는 어떤 일도 행하지 않았다고 부인했다.

소스: 로이터

0 164

 
Lets Go Digital은 목요일(독일시각) 삼성이 2017년 5월 12일 WIPO에 출원한 특허가 카메라/센서/지문인식 스캐너 용 구멍을 낸 100% 디스플레이 폰을 보여주고 있다고 전했다.

이 특허는 몇 가지 흥미있는 사항을 제시하는데, 하나는 지문인식 스캐너가 전면으로 되돌아 온다는 것이다. 즉 지문인식 스캐너가 내장된 물리 홈버튼을 위한 구멍이 디스플레이 하단 중앙에 위치한다는 뜻이다.

그리고 상단에는 전면 카메라, 다양한 센서, 통화 수화부를 위한 여러 개의 작은 구멍들이 생긴다는 것이다. 이같은 접근방식은 애플 iPhone X의 ‘노치’ 디자인에 대한 삼성의 대응이라고 볼 수 있다.

그러나 삼성은 디스플레이에 표시되는 콘텐트가 상단과 하단의 구멍을 완전히 덮거나 혹은 상단과 하단의 구멍이 있는 줄을 제외하고 보여주는 두 옵션을 재공할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다른 이미지는 삼성이 지문인식 스캐너를 디스플레이에 내장하고 카메라, 센서, 통화 수화부를 위한 ‘노치’를 마치 에센셜 폰 디자인처럼 넣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만일 삼성이 이 디자인을 미래의 플랙십에 채용한다면 그 폰은 기존 18.5:9 화면비율보다 더 큰 스크린을 장착하게 되는 것이고, 한 루머는 삼성이 빠르면 갤럭시 노트 9에 이를 채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Lets Go Digital

0 120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마이크로소프트가 ‘톰슨 로이터 100대 글로벌 테크 리더’ 랭킹에서 1위로 선정되었다고 전했다. 그 뒤를 이어 인텔, 시스코, 애플, 알파벳, IBM, TI, TSMC, SAP, 액센처가 상위 10위 내에 들었다. 그리고 상위 100위 내에는 어도비, 에이서, 아마존, Asus, eBay, 페이스북, HP, 레노보, LG, Motorola, 퀄컴, 삼성 등이 들었다.

톰슨 로이터는 아래와 같은 8개 카테고리에서 28개 별도 조항들을 분석해 랭킹을 매겼다.

– 관리 & 투자자 확신
– 법적 이행
– 재정 실적
– 혁신
– 위험 & 복원성
– 사람 & 사회 책임
– 평판
– 환경 영향

톰슨 로이터는 상위 10위 회사들만 랭킹을 소개하고, 나머지는 알파벳 순으로 소개했다.

소스: 로이터

0 260

 
폰아레나는 화요일(미국시각) 삼성이 미국에서 갤럭시 S8과 S8 엑티브와 노트 8 구매자에게 $180 AKG 무선 헤드폰을 무료로 제공한다고 전했다. 이는 언락 모델과 통신사 모델 모두에 제공되지만 스프린트만 제외된다.

삼성이 무료 번들로 제공하는 AKG 헤드폰은 모젤명이 AKG Y50BT로 소매가격은 $180이다. 이 프로모션은 오늘(1월 16일)부터 2월 16일까지 한시적으로 제공된다.

이 무료 AKG 헤드폰은 상기 갤럭시 폰 중 하나를 구매하면 자동으로 추가된다.

소스: 폰아레나

0 187

 
폰아레나는 화요일(미국시각) 삼성이 평창 2018 올림픽 선수단에게 4000대 특별 한정판 갤럭시 노트 8을 무료로 지급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올림픽 에디션 노트 8은 화이트 후면에 골드 액센트와 올림픽 오륜 문양이 새겨지고 동계 올림픽 테마의 월페이퍼와 올림픽 동안 참가자들이 사용할 수 있는 앱 스위트가 내장된다.

이 폰은 참가자들이 중고 시장에 되팔지 않는 한 비매품이고, 평창 2018 패럴림픽 참가자들도 받게 된다. 이 올림픽 에디션 노트 8은 올림픽 마크가 새겨진 특별히 제작된 박스와 함께 제공된다.

소스: 폰아레나

0 139

 
맥루머스는 화요일(미국시각) 시장조사기관 컨수머 인텔리전스 리서치 파트너스(CIRP)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애플 iPhone이 지난 분기 미국에서 가장 많이 개통된 스마트폰이라고 전했다.

애플은 지난 분기에 iPhone 8, 8 플러스, iPhone X을 출시한 후 미국에서 개통된 스마트폰의 점유율 39%를 차지했고, 이는 1년 전 34%에서 상승한 것이다.

2위 삼성은 점유율 32%를 3위 LG는 점유율 13%를 각각 차지했고, 나머지 점유율 16%는 Motorola, HTC 그리고 다른 업체들이 나누어 가졌다.

이 조사는 2017년 4분기 중 미국에서 스마트폰을 개통한 500명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행한 것이다. 이 조사는 미국에서 애플과 삼성이 복점 체제를 계속 형성하고 있고 이같은 경향은 쉽게 깨지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맥루머스

0 142

 
이반 블라스는 화요일(미국시각)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서 한 메이저 케이스 업체 임원을 인용해 삼성 갤럭시 S9/ S9+의 론칭과 출시 일정을 전했다.

이 소스에 따르면 갤럭시 S9과 S9+는 2월 26일 MWC 2018에서 론칭하고 3월 1일 선주문을 시작하며 3월 16일 배송 혹은 출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트위터/ 이반 블라스

2 241

 
기즈모차이나는 월요일(미국시각) 마스터 뤼 벤치마크 데이터를 인용해 최고의 AI 스마트폰으로 기린 970 칩 구동 화웨이 메이트 10과 Honor V10이 압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2017년 스마트폰 트렌드는 풀-스크린 디자인이 대세였다. 그 다음 트렌드는 칩에 인공지능(AI)을 내장하는 것이다. 하지만 AI는 아직 광범위하게 채용되지 않았다. 따라서 중국 칩셋 벤치마크 도구인 마스터 뤼 벤치마크의 최고 AI 스마트폰에 대한 결과는 233점을 기록한 기린 970 칩 구동 화웨이 메이트 10과 232점을 기록한 Honor V10이 압도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3위와 4위는 A11 바이오닉 칩을 탑재한 iPhone X과 iPhone 8 플러스가 각각 184점과 181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기린 970 구동 화웨이 모델들과 A11 바이오닉 구동 iPhone 모델들 간의 차이는 20% 이상 났다는 것은 주목할만한 점이다.

물론 올 3월에 출시될 퀄컴 스냅드래곤 834 칩과 삼성 엑시노스 9810 칩과 이에 내장된 AI 칩으로 구동되는 삼성 갤럭시 S9은 기린 970 칩에 도전할 것이지만 현재까지는 최고 수준인 것 만큼은 분명하다.

상위 10위에 든 다른 AI 스마트폰으로는 ZTE Nubia Z17, Nubia Z17S, 360 Q5 Plus, Smartisan Nuts Pro 2, OnePlus 5, Vivo Xplay 6이다.

소스: 기즈모차이나

0 320

 
CNN 테크는 월요일(미국시각) 알리바바와 마이크로소프트가 개발한 AI가 스탠포드대학 독해 능력 테스트에서 인간을 제쳤다고 전했다. 알리바바는 오늘 성명을 내고 “기계가 이같은 테스트에서 인간을 제친 것은 처음 있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 테스트는 스탠포드의 인공지능 전문가들이 고안한 것으로 컴퓨터의 증가하고 있는 독해 능력을 측정하기 위한 것이다. 알리바바 소프트웨어는 최초로 인간 점수를 제쳤다.

알리바바 AI 연구 그룹의 신경언어 프로세싱 수석과학자 뤼오 시는 이 획기적인 사건을 “큰 영광”이라고 말했지만 대량 인력이 그들의 직장을 컴퓨터에게 빼앗길 가능성이 높은 것을 인정했다.

기술은 고객 서비스, 박물관 설명, 환자의 의료 질문에 대한 답변 등 다수의 어플리케이션에 점진적으로 적용될 수 있다고 그는 말했다. 알리바바는 이미 세계 최대 쇼핑일인 독신의 날에 컴퓨터가 다수의 고객 서비스 질문에 답하게 함으로써 이 기술을 사용했다.

이 독해 능력 테스트를 개발한 스탠포드대학 연구원 중 하나인 프라나브 라즈푸카르는 알리바바의 업적을 AI를 위한 “2018년의 위대한 시작”이라고 불렀다.

알리바바의 신경망 모델은 1월 11일 테스트에서 82.44점을 기록해 인간 참여자의 82.304점을 간신히 제쳤다. 하루 후 마이크로소프트의 AI 소프트웨어는 82.650점으로 역시 인간을 제쳤다. 페이스북, 텐센트, 삼성도 이전에 스탠포드 프로젝트에 자사 AI 모델을 제출한 바 있다.

AI는 지금 전세계 기업들은 물론 국가적으로도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는 분야이다. 특히 중국은 주도 세력이 되기위해 국가적으로 밀고 있다. 베이징은 중국이 2020년까지 AI에서 리더가 되기를 원하고 있다. 작년 7월 중국정부는 향후 2년 동안 거의 1500억 달러에 상당하는 중국 내 AI 산업을 일으킨다는 목표를 세웠다.

소스: CNN 테크

0 198

이미지 크레딧: ITcle
 
기즈차이나는 월요일(미국시각) 이코노믹 타임즈를 인용해 삼성이 인도에서 샤오미와 경쟁하기 위해 새로운 온라인 시리즈를 론칭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보도는 업계 임원을 인용해 삼성이 인도에서 온라인 한정 시리즈를 론칭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은 최근 인도시장에 아마존 독점으로 갤럭시 A8(2018)을 출시했다. 그러나 새로운 온라인 시리즈는 이와 다른 것이다. 이는 샤오미가 주도하고 있는 영역을 목표로 하는 것이다.

이 보도에 따르면 이 온라인 시리즈에서 판매하는 핸드셋은 5000루피($78)부터 15000루피($236) 가격대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이 제품들은 샤오미의 중급 핸드셋과 사양 면에서 동등할 것으로 알려졌다.

샤오미는 최근 온라인 판매로 인도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샤오미는 2017년 3분기 인도시장 점유율이 23.5%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중국 브랜드 전체 점유율은 50%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이 보도는 삼성이 언제 이 온라인 시리즈를 론칭할 것인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말하지 않았다. 그러나 삼성은 성공적인 리테일 스토어 판매를 희생시켜 가면서까지 온라인 시리즈를 론칭하지는 않을 것이 분명하다. 삼성의 오프라인 판매는 샤오미와 비교해 큰 이점이다.

샤오미는 이를 잘 알고 있고 따라서 중국시장에 오프라인 스토어를 확장하고 있으며 다음 단계는 인도시장이 될 것이다.

소스: 기즈차이나

0 132

 
슬래시릭스는 월요일(미국시각) 유출된 브라질 인증서에 따르면 갤럭시 S9의 배터리 용량이 3000mAh로 S8과 동일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전했다.

이 인증서는 브라질 통신사 ANATEL이 받은 것으로 갤럭시 S9 재품명은 명시되지 않았지만 ‘삼성’은 분명하게 기록된 것을 보여준다. 이 인증서가 수여된 시기로 볼 때 3000mAh 배터리를 장착한 기기는 갤럭시 S9일 가능성이 높다.

소스: 슬래시릭스

0 186

 
기즈차이나는 월요일(미국시각) 싱가폴 난양기술대학(NTU) 연구원들이 노화된 리튬-이온 배터리를 95%까지 원상태로 되돌리는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전했다. 이는 거의 새 배터리와 같은 것이다.

보통 리튬-이온 베터리는 약 500회 풀 충전을 할 수 있고 그 후부터는 용량이 약 80%로 하락한다. 그러나 새 기술 개발 결과는 노화된 배터리를 큰 차로 거의 새 배터리처럼 원 상태로 돌려놓기 때문에 스마트폰과 전기차 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지대한 것이다.

NTU의 리처드 야자미 교수는 이 기술이 단지 10시간만에 배터리 용량을 최대 95% 복구시켜 놓을 뿐만 아니라 매 수년마다 이를 반복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한 이 기술이 리튬-이온 배터리 쓰레기로 인한 환경 오염을 방지하는 데도 큰 공헌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연구를 마친 후 NTU는 삼성, 애플, 파나소닉 등에 접근했고 이 회사들은 큰 관심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지금까지 이 분야에 많은 연구들이 진행되었으나 실제로 상용화되어 주류 제품들에 채용된 것은 없다.

소스: 기즈차이나

0 203

 
WccfTech은 일요일(미국시각) 삼성의 상표 출원이 미래의 폰과 웨어러블과 노트북 등에 ‘새로운 메탈 12’ 소재를 채용할 것을 암시한다고 전했다.

이 상표 출원 문서에 따르면 ‘메탈 12’로 불리는 상표는 “아주 견고하고 가벼운 마그네슘-알루미늄 합금”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소재를 최초로 채용한 제품은 노트북 9(2018)이고 이는 이 노트북을 아주 경량이면서 프리미엄 느낌을 준다.

특히 이 새로운 합금은 스마트폰을 더 견고하게 만들어 손상이나 다른 자국을 방지하게 해줄 것이다. 그리고 이 소재는 또한 미래의 웨어러블 특히 기어 스마트워치 시리즈에 채용될 수 있다.

소스: WccfTech

0 310

 
Ars Technica는 금요일(미국시각) 유출된 리테일 박스를 인용해 삼성 갤럭시 S9이 어두운 환경에서 f/1.5를 밝은 환경에서는 f/2.4를 사용하는 가변조리개를 탑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유출 정보에 따르면 갤럭시 S9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5.8인치 1440p 수퍼 AMOLED 디스플레이, 4GB 렘, 64GB 스토리지, 무선충전 등을 제공하지만 카메라는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새로운 후면 카메라는 12메가픽셀 센서와 f/1.5와 f/2.4의 가변조리개를 장착하는데, 이는 삼성이 이미 W2018 플립폰에 장착한 것이다. 저조도 환경에서 W2018은 더 많은 빛을 수집하기 위해 f/1.5 조리개를 사용하지만 밝은 환경에서는 f/2.4를 사용한다.

소스: Ars Technica

0 216

 
벤자민 게스킨은 금요일(미국시각)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유출된 삼성 갤럭시 S9 리테일 박스를 공개했다. 이 유출 이미지는 듀얼 픽셀 12MP OIS F1.5 카메라 등 주요 사양을 보여주고 있다.

갤럭시 S9의 주요 사양은 아래와 같다.

– 5.8인치 QHD+ 수퍼 AMOLED
– 수퍼 스피드 듀얼 픽셀 12MP OIS(F1.5/F2.4) 카메라
– 8MP 오토포커스 셀피 카메라
– AKG 스테레오 스피커
– IP68 방수 및 방진
– 홍채인식 스캐너
– 64GB 스토리지/4GB 램
– 무선충전
– AKG 이어폰

소스: 트위터/벤자민 게스킨

0 554

 
기즈차이나는 금요일(미국시각) 삼성이 CES 2018에서 소수의 파트너와 미디어 그룹에게 ‘갤럭시 X’를 공개했다고 전했다. 삼성은 작년 CES에서도 ‘갤럭시 X’를 선택된 그룹에게 공개했지만, 올해 이 제품을 실제로 본 사람은 이번에는 이 제품이 생산 준비가 된 것처럼 보였다고 말했다.

그리고 ‘갤럭시 X’는 기기를 펴면 풀 디스플레이의 크기가 7.3인치가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폰을 직접 본 한 사람은 “삼성이 작년에 비해 이 비밀 장소에 더 많은 고객들을 끌었다”고 말했다. 그리고 “폰 개발은 거의 끝난 것처럼 보였고 이 폰의 론칭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고 덧붙였다.

삼성은 ‘갤럭시 X’의 2개 프로토타입을 준비하고 있는데, 하나는 안으로 접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밖으로 접는 것이다. 업계에서 안으로 접는 것은 1세대이고 밖으로 접는 기기는 2세대로 불린다. 현재 삼성은 1세대 안으로 접는 기기만 생산할 계획이다.

좋은 소식은 이 기기의 곡률이 ‘1R’이라는 것이다. 따라서 이 기기는 마치 종이를 접는 것처럼 접어지고 2개의 스크린이 접힐 때 중간에 틈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이 폴더블 디스플레이는 어떤 문제도 없이 20만 회를 접고 펼 수 있을 만큼 견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보도는 삼성이 ‘갤럭시 X’를 올 11월에 양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모든 것이 순조롭게 진행된다면 내년 초에는 이 제품이 소비자들의 수중에 들어오게 될 것이다. 그러나 한 가지 분명한 것은 이 기기의 가격은 저렴하지 않을 것이라는 점이다.

소스: 기즈차이나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172
  맥루머스는 금요일(미국시각) 애플의 메모를 인용해 일부 iPhone 6 플러스 모델이 전체 수리가 필요할 경우 3월 말까지 iPhone 6s 플러스로 교체할 수 있다고 전했다. 맥루머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