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알리바바"

알리바바

0 244

이미지 크레딧: ITcle
 
야후 파이낸스는 수요일(미국시각)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인공지능과 양자컴퓨팅과 핀테크 등 신기술 개발을 위한 해외 연구개발 허브에 150억 달러를 투자할 것이라고 전했다.

‘알리바바 DAMO 아카데미’로 불리는 이 연구개발 허브는 중국, 이스라엘, 미국, 러시아, 싱가폴 등 8곳에 소재하고 인공지능과 양자컴퓨팅과 핀테크 등 신기술 개발을 위해 100명의 연구원들을 채용할 것이라고 알리바바는 성명을 통해 말했다.

알리바바와 자회사는 작년에 미국 전저상거래업체 아마존과 글로벌 결제 및 클라우드 업체들과 직접 경쟁하기 위해 빠르게 비즈니스를 확장했다. 작년 이후 알리바바는 싱가폴 소재 리테일러 Lazada.com의 다수 지분을 인수하기 위해 20억 달러를 투자했고, 이로 인해 결제 자회사 앤트 파이내셜과 파트너십으로 동남아시아에 전자상거래 허브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그리고 미국 송금 서비스 업체 MoneyGram도 12억 딜러에 인수했으나 미국정부가 보안 위협 명목으로 조사 중에 있다. 알리바바는 캘리포니아의 기존 데이터 사이언스 연구소와 함께 클라우드 비즈니스 제고를 위해 유럽, 미국, 중동, 호주, 일본, 인도, 인도네시아 등에 새로운 데이터 센터를 오픈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170

 
블룸버그는 화요일(미국시각) 억만장자 리카싱과 알리바바 회장 마윈이 홍콩에 디지털 월릿 서비스를 론칭하기 위해 합작회사를 설립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는 리카싱의 CK 허치슨 홀딩스와 마윈의 앤트 파이낸셜이 공동 출자해 세우는 합작회사이다. 이 디지털 월릿 서비스는 이미 올 5월 론칭된 알리페이HK 브랜드로 제공될 것이라고 CK 허치슨 홀딩스는 성명을 통해 발표했다.

이 모바일 앱은 사용자들로 하여금 4000개 리테일 스토어에서 인-스토어 결제를 허락하고 또한 보험 제품과 음식과 음료 교환권도 제공할 것이다.

두 회사의 합작회사는 작년에 홍콩금융귝이 온라인 월릿의 로컬 버전으로 스토어에서 지불하는 것을 허용한 이후에 나온 것이다. 이 합작회사 설립은 규제기관의 승인 때문에 올해 말까지 종결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블룸버그

0 312

이미지 크레딧: ITcle
 
니케이 아시안 리뷰는 금요일(일본시각)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6월 말로 끝나는 3개월 동안 순이익이 거의 배로 성장해 주식이 4% 이상 상승했다고 전했다.

알리바바의 분기 순이익은 140.3억 위안(21억 달러)로 1년 전보다 96% 성장했다. 매출도 1년 전보다 56% 성장한 501.8억 위안을 기록했다. 이는 톰슨 로이터가 수집한 분석가들의 평균치 477억 달러보다 크게 상회하는 실적이다.

이같은 호실적이 발표된 후, 뉴욕중권거래소에 상장된 알리바바 주식은 4% 이상 상승했다. 알리바바 주식은 2017년 들어 90% 이상 상승했다.

소스: 니케이 아시안 리뷰

0 351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수요일(미국시각) 현재 중국 온라인 시장에서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등 미국 테업체들의 점유율을 보여주는 차트를 공개했다.

미국과 유럽 그리고 다른 지역에서 대부분의 사람들이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등 동일한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지만, 이 시장 선도 업체들은 오직 한 나라 중국에서 만큼은 크게 고전하고 있다.

중국정부는 “그레이트 파이어월”로 불리는 아주 엄격한 인터넷 검열 관행을 계속 유지해 왔고, 이는 특히 미국 서비스들이 중국 사용자들에게 액세스하는 것을 막고 있다.

구글과 페이스북은 각각 2009년과 2010년 중국에서 금지되었고, 아마존은 계속 영업을 하고 있지만 단지 0.8%의 점유율로 56.6% 점유율의 알리바바가 소유하고 있는 Tmall에 크게 뒤지고 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325

이미지 크레딧: Flickr
 
월 스트릿 저널은 수요일(미국시각) 텐센트, 알리바바, 바이두, 중국생명보험, 디디 추싱, JD.com이 117억 달러 상당의 중국국영 통신사 차이나 유니콤 지분을 매수했다고 전했다. 차이나 유니콤은 이 돈을 네트워크 업그레이드와 5G 론칭 준비에 사용할 계획이다.

이같은 지분 매각으로 인해 차이나 유니콤의 국영 모회사 지분은 63%에서 37%로 줄었고, 새로운 투자자들이 지분 35%를 소유하게 되었다.

차이나 유니콤은 자사 전반기 실적 보고의 일부분으로 새로운 소유권 구조를 발표했다. 이 회사는 전반기 매출이 1.5% 하락한 1382억 위안(210억 달러)으로 하락했지만, 순이익은 70% 증가한 24억 위안(3.6억 달러)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소스: 월 스트릿 저널

0 298

 
블룸버그는 수요일(미국시각) 2017년 블룸버그 억만장자 지수를 발표했다. 이 데이터에 따르면 빌 게이츠는 올해에도 재산이 896억 달러로 여전히 1위 자리를 유지했고, 2위 아마존 설립자 제프 베조스는 1년 사이에 재산이 195억 달러가 증가해 849억 달러를 기록했다. 베조스는 올해 억만장자들 중 재산이 가장 큰 폭으로 증가된 것으로 나타났다.

3위는 스페인 리테일러 아만치오 오르테가가 98.6억 달러가 증가되어 820억 달러 재산을 기록했다. 4위 워렌 버핏도 31.2억 달러가 증가되어 763억 달러를 기록했고, 5위 마크 저커버그는 155억 달러가 증가되어 655억 달러를 기록했다.

중국 알리바바 잭 마 회장은 85.9억 달러가 증가되어 419억 달러로 15위를 기록해 중국 최대 부자의 자리에 올랐다. 삼성 이건희 회장은 43.6악 달러가 증가되어 재산 185억 달러로 47위를 기록했고, 일본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도 21억 달러가 증가되어 재산 148억 달러로 68위를 기록했다.

올해 대부분의 억만장자는 그들이 소유하고 있는 주식의 변동으로 부침이 엇갈렸다.

소스: 블룸버그

0 275

이미지 크레딧: ITcle
 
블룸버그는 수요일(미국시각) 알리바바가 동남아시아 전자상거래 업체 Lazada에 10억 달러를 투자해 자사 지분을 51%에서 83%로 늘렸다고 전했다.

싱가포르 소재 스타트업 Lazada는 회사가치 31.5억 달러로 평가되었고, 알리바바는 작년에 10억 달러에 이 회사 경영권을 소유했다. 이 회사는 현 CEO 맥시밀란 비트너에 의해 2012년 설립되었다.

알리바바에게 Lazada 투자는 자사의 글로벌 비즈니스 확장 계획에 아주 중요한 단계이다. 알리바바 회장 잭 마는 자신의 회사를 단지 중국 회사가 아닌 글로벌 회사로 키우겠다는 야망을 갖고 있다.

소스: 블룸버그

0 238

이미지 크레딧: YouTube
 
로이터는 월요일(미국시각) 알리바바가 후원하는 중국 물류 스타트업 Best Inc가 7.5억 달러 자금조달 목표로 미국 IPO를 신청했다고 전했다.

항저우에 소재한 Best Inc는 전 중국 구글 사장 샤오-닝 조니 차우가 설립한 회사로 알리바바는 이 회사의 지분 23.4%를 소유하고 있다. Best Inc는 매출의 대부분을 주문처리 서비스와 수송 서비스에서 창출하고 있다. 이 회사는 또한 B2B 편의점 용 배달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이 회사는 뉴욕증권거래소 혹은 나스닥에 상장할 예정이고, 시티그룹과 크레딧 스위스와 골드만 삭스와 JP 모건 그리고 도이체 방크가 IPO 주관은행이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413

 
Axios는 일요일(미국시각) OECD의 2015년 데이터를 인용해, 8개 테크 회사의 인공지능 연구개발 투자가 영국의 전체 연구개발 투자보다 많다고 전했다.

구글, IBM,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애플, 페이스북 외에 중국의 알리바바와 바이두는 2015년에 인공지능 분야에만 총 582억 달러의 연구개발비를 썼다. 이는 535억 달러의 영국 전체 연구개발비와 476억 달러의 러시아 전체 연구개발비보다 많은 것이다.

한편 한국의 2015년 전체 연구개발비는 936억 달러이고, 미국은 5877억 달러 그리고 중국은 4786억 달러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상기 8개 테크 회사의 인공지능 분야 연구개발비는 아래와 같다.

1. 아마존: 125억 달러
2. 구글: 123억 달러
3. 마이크로소프트: 120억 달러
4. 애플: 81억 달러
5. IBM: 52억 달러
6. 페이스북: 48억 달러
7. 바이두: 17억 달러
8. 알리바바: 16억 달러

소스: Axios

0 618

 
야후 파이낸스는 목요일(미국시각) 중국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의 주식이 오늘 CFO 매기 위가 2018년 회계년도의 매출 성장이 45%-49%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는 발언으로 13% 이상 폭등했다고 전했다.

오늘 알리바바의 주식은 13.29%가 상승한 $142.34로 장을 마감했다. 알리바바의 주식은 오늘 장 개시 전 2018년 회계년도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으로 이미 13% 이상 수직 상승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340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목요일(미국시각) 알리바바 CFO 매기 위가 항저우 투자자 컨퍼런스에서 자사 2018년 회계년도 매출이 45-49%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는 3월 31일로 끝난 2017년 회계년도에 기록한 56% 성장에는 못 미치는 것이다. 그러나 알리바바는 작년 동일한 이벤트에서 2017년 회계년도 매출 성장을 48%로 예상했지만 실제로는 56%를 기록한 것이다.

알리바바는 지난 달 60억 달러 규모의 자사주매입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이 전자상거래업체는 인공지능, 빅 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 같은 새로운 비즈니스 확장을 꾀하고 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2 636

 
일본 사이트 Macotakara는 목요일(미국시각) 현재 알리바바에서 팔고 있는 iPhone 8 케이스의 핸즈-온 비디오와 사진을 공개했다. 그리고 이 사이트는 실제 iPhone 7과 7 플러스를 이 케이스와 비교했다.

Macotakara는 iPhone 7과 7 플러스의 iSight 카메라를 케이스 카메라 컷아웃과 비교했는데, iPhone 7 카메라가 컷아웃 상단에 잘 맞았고, 이는 듀얼 카메라가 세로로 들어가면 정확하게 맞는 사이즈인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7 플러스의 듀얼 카메라를 컷아웃과 비교했을 때 컷아웃 내 빈 공간이 많은 것을 볼 수 있다. 그리고 iPhone 7을 케이스에 넣었을 때 상단과 좌우에 빈 공간이 남았다.

소스: Macotakara

0 406

 
니케이 아시안 리뷰는 화요일(일본시각) 소프트뱅크가 2016년 회계년도 이익 랭킹에서 토요타 다음으로 2위로 올라섰다고 전했다. 소프트뱅크는 1.42조엔(128억 달러)의 순이익을 기록했고, 이는 비금융회사로는 토요타에 이어 두번째로 1조엔 대를 돌파한 일본 기업이다.

1위 토요타는 1.83조엔을 기록했으나, 이는 1년 전보다 21% 하락한 것이다. 소프트벵크의 순이익은 토요타에 비해 약 4000억엔이 뒤지는 것이다. 그러나 1년 전 랭킹과 비교하면 토요타와 소프트뱅크는 약 400% 정도의 차이가 났다.

물론 2016년 회계년도의 소프트뱅크 순이익은 알리바바 지분의 일부와 핀란드 게임 개발사 수퍼셀의 지분 매각 등 1회적인 효과도 있었지만, 손정의 회장은 “이는 오직 지나간 일”이라고 말하면서 자사의 미래에 대해 확신했다.

2016년 이익 랭킹에서 상위에 든 기업들은 통신사, 철도회사, 운행 등의 메이저 플레이어들이 포함되었다. 닛산 모터는 자회사 지분을 팔아 이익이 증가했고, 혼다 모터도 구조조정으로 이익이 성장했다.

가장 큰 손실을 기록한 회사는 도시바로 이는 미국 원전 비즈니스 웨스팅하우스의 손실처리 때문이고, 이에 따라 파산보호신청을 했다.

소스: 니케이 아시안 리뷰

0 243

이미지 크레딧: ITcle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목요일(미국시각) 로이터를 인용해 알리바바의 3월 분기 매출이 중국의 강력한 온라인 구매로 분석가의 예상을 상회했다고 전했다. 중국최대 전자상거래업체는 또한 향후 2년 간 60억 달러의 자사주 매입 프로그램도 발표했다.

알리바바의 3월 31일로 끝나는 분기의 총 매출은 60%가 증가한 385.8억 위안(56억 달러)로 톰슨 로이터 I/B/E/S가 수집한 분석가들의 평균 예상 360억 위안을 상회했다.

순이익도 1년 전 53.7억 위안에서 106.5억 위안으로 증가했다. 알리바바의 핵심 전자상거래 부문의 매출도 1년 전보다 47% 증가한 315.7억 위안을 기록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330
A logo of Ant Financial is displayed at an event of the company in Hong Kong, China November 1, 2016. REUTERS/Bobby Yip

이미지 크레딧: Reuters
 
파이낸셜 타임즈는 수요일(미국시각) 알리바바의 자회사 앤트파이낸셜이 3월 말로 끝나는 회계년도에 비록 텐센트와 치열한 경쟁에도 불구하고 일활동사용자(DAU)가 배로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같은 성장의 대부분은 올해 첫 분기에 이뤄졌는데, 이전 분기보다 무려 40%가 증가했다. 목요일 실적을 발표할 예정인 알리바바는 앤트파이낸셜의 세전이익의 37.5%를 취하도록 계약을 체결했다.

이 회사는 알리페이를 사용하는 일활동사용자수를 밝히지 않았지만, 알리페이와 재산관리와 보험을 포함한 다른 서비스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총 4.5억명이라고 말했다.

현재 중국의 모바일 결제 시장 규모는 5.5조 달러이고 이는 미국의 50배가 되는 것이다. 앤트파이낸셜은 2014년에 론칭한 알리페이로 중국 모바일 결제 시장을 주도하고 있고, 이는 PayPal과 비슷한 서비스이다.

그러나 중국 인터넷 트리니티(알리바바와 바이두 포함) 중 하나인 텐센트는 작년에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뤘다. 4분기 데이터에 의하면 텐센트의 웨이신페이는 현재 시장점유율 37%를 차지하고 있고, 알리페이는 54%를 기록하고 있다.

텐센트는 물리 스토어에서 급성장하고 있다. 금주 스타벅스는 중국 본토의 2628개 매장의 총 매츨 중 29%를 웨이신페이가 차지했다고 말했다.

앤트파이낸셜도 이에 반격해 이달 초 미국 내 450만 상인들에 액세스할 수 있는 퍼스트 데이터와 파트너십을 체결했고, 유럽에도 이와 비슷한 계약을 인게니코와 BNP와 체결했다.

시장은 2016년 마지막 투자유치 때 회사가치가 600억 달러로 평가된 앤트파이낸셜이 아마도 내년 말까지 IPO를 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소스: 파이낸셜 타임즈

0 339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야후가 30억 달러의 자사주를 매입할 것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아직 버라이즌의 야후 인수는 종결되지 않았다. 중국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의 지분 15%를 보유하고 있는 야후의 주식은 오늘 장개시 전 0.6%까지 오른 $50.15에 거래되고 있다.

야후는 자사주를 $50.79와 $44.74 사이의 가격으로 매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버라이즌은 작년에 야후의 핵심 인터넷 자산을 48.3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고, 올 2월 방대한 사이버 공격으로 인해 원래 인수액으로부터 3.5억 달러를 삭감했다.

야후는 버라이즌에 매각이 종결되면 회사명칭을 알타바(Altaba)고 개명할 예정이다. 이 회사는 야후의 핵심 인터넷 자산을 제외한 자산과 알리바바 지분과 일본 야후 지분 35.5%를 보유하게 된다.

소스: 로이터

0 463

 
야후 파이낸스는 일요일(미국시각) 최근 테크 IPO 중에서 페이스북과 알리바바를 제외한 대부분 회사들의 주식이 몰락했다고 전했다. 페이스북은 IPO 때 주식이 $38로 시작했으나 현재 시세 $137.07로 261%가 성장했다.

중국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도 IPO 때 주식이 $68로 시작해 현재 시세 $103.08로 52% 성장했다. 그러나 그루폰은 IPO 이후 80% 하락했고, 징가도 73% 하락했으며, GoPro와 Fitbit도 각각 66%와 70%씩 하락했다.

올해 최대 테크 IPO로 간주되는 스냅은 IPO 때 주식이 $17로 시작해 첫날 약 $24로 시작했고 한때 $29.44까지 급등했지만, 약 $21 선으로 하락했으며, 현재 시세는 $20.82이다. 그러나 스냅이 페이스북처럼 성공할지 혹은 그루폰이나 GoPro처럼 몰락할지는 아직 예측하기가 이르다.

아마도 우버, Spotify, Airbnb 같은 대형 테크 업체들이 IPO를 준비하고 있고 이 회사들은 수년 내 IPO를 신청할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650

 
Fortune은 목요일(미국시각) 2017년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리더’ 랭킹을 발표했다. 알비바바 설립자 잭 마는 2위를 가록해 테크 업체 리더 중 최상위를 차지했다.

테크 업체 리더 중에서는 아마존 설립자 제프 베조스가 5위를 기록했고, Airbnb CEO 브라이언 체스키가 18위를 기록했으며, 테슬라와 SpaceX CEO 일론 머스크가 30위를 차지했다. 그리고 세일즈포스 CEO 마크 베니오프가 43위를, AMD CEO 리사 수가 50위를 각각 차지했다.

전체 랭킹에서 1위는 작년에 시카고 컵스를 세기만에 메이저 리그 베이스볼(MLB) 월드 챔피언으로 만든 사장 겸 제네널 매니저 데오 엡스타인이 차지했고, 3위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차지했으며, 4위는 빌 & 멀린다 재단 공동설립자 멀린다 게이츠가 차지했다.

소스: Fortune

0 523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중국 최대 소셜 미디어 온라인 엔터테인먼트 업체 텐센트가 4분기 순이익이 47% 성장한 105.3억 위안(15.3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는 6명의 분석가들이 예상한 117.5억 위안에 하회하는 것이다.

텐센트는 모바일 결제와 클라우드 서비스의 매출이 263% 급증해 172억 위안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텐센트는 전통적으로 게임이 전체 매출의 큰 부분을 차지한다. 그러나 모바일 결제와 클라우드 서비스에서 알리바바와 경쟁하고 있다. 그리고 자사 플랙십 소셜 미디어 위챗은 점점 더 인기를 얻고 있다.

위챗의 월활동사용자(MAU)는 2016년 말에 8.893억명을 기록했고, 클라우드 서비스 매출은 2016년에 3배 이상 성장했다. 그러나 모바일 결제와 클라우드 서비스의 순마진은 가까운 미래에 계속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401

이미지 크레딧: ITcle
 
SamMobile은 수요일(미국시각) 한국증권거래소를 인용해 삼성이 글로벌 시가총액 랭킹에서 23단계 상승해 이제 16위가 되었다고 전했다. 삼성 주식은 작년 말 갤럭시 노트 7 재앙과 최근 이재용 부회장 구속이라는 악재에도 불구하고 매주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삼성의 현재 글로벌 시가총액 랭킹 16위는 1년 전보다 23단계 상승한 것으로, 3월 3일 현재 삼성의 시가총액은 2410억 달러이다. 이는 1년 전 1462억 달러에서 거의 1000억 달러가 증가한 것이다.

삼성은 또한 증액 면에서 6위를 기록했는데, 참고로 같은 기간에 페이스북의 증액은 845억 달러이고, 구글은 839억 달러, 마이크로소프트는 824억 달러 그리고 알리바바는 820억 달러로 나타났다.

소스: SamMobile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115
  The Verge는 수요일(미국시각) 애플의 비밀 자율주행차가 지붕 위에 설치된 거대한 시스템과 함께 포착되었다고 전했다. 이는 자율주행 스타트업 Voyage의 공공설립자 맥캘리스터 히긴스가 어제 저녁 산호세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