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자동차"

자동차

0 203

이미지 크레딧: ITcle
 
Fortune은 금요일(미국시각) 일본 자동차업체 토요타와 마쯔다가 미국에 16억 달러 규모의 조립공장을 설립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같은 두 회사의 파트너십은 전기차 개발 비용을 공유하기 위한 것이다.

이 공장은 2021년에 조업을 시작하고 연 30만대의 차량을 생산하며 약 4000명을 고용할 예정이다. 이 공장에서는 마쯔다의 크로스오버 SUV와 토요타의 코롤라 세단을 생산하게 된다.

토요타와 마쯔다의 미국 공장 설립 발표는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생산과 고용창출 증대 캠페인에 대한 또 다른 응답인 것으로 보인다. 올 1월 트럼프는 만일 토요타가 미국시장에서 판매하는 코롤라를 멕시코에서 계속 생산한다면 무거운 관세를 매길 것이라고 위협했다.

두 회사는 또한 계속 증가하고 있는 글로벌 배기가스 규제에 대비해 전기차를 공동 개발할 계획이다. 그리고 두 회사는 자동차 내 인포메이션 기술과 자율주행차 기술도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소스: Fortune

0 181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LG디스플레이가 OLED 생산을 증가시키기 위해 향우 3년 동안 135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는 TV와 스마트폰 업체들의 OLED 패널에 대한 강력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이 계획에는 국내 생산 시설 투자가 포함되어 있으며, 2019년까지 7.8조원(70억 달러)을 투입한다는 확고한 의지가 담겨져 있는 것이다.

대형 OLED 스크린의 경우 약 2.8조원이, 자동차 디스플레이 및 스마트폰 플렉서블 OLED의 경우 별도의 신규 라인을 위해 5조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두 생산 라인은 서울 북서부 파주에 위치한다.

또한 해외 시장의 TV 패널 수요 급증에 대응하기 위해 중국 광저우 대형 OLED 생산 라인에도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미 LG디스플레이는 2014년에 양산을 시작한 광저우에 LCD 패널 생산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새로운 중국 생산 시설은 LG디스플레이가 70%의 지분을 보유한 2.6조원 규모의 합작회사를 통해 세워질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의 2분기 영업이익은 분석가들의 예상인 8620억원에 약간 못 미쳤지만, 1년 전 444억원보다 8040억원 (7.21억 달러)가 증가한 것이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333

 
Engadget은 일요일(미국시각)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의 트윗을 인용해 로스앤젤레스 시가 그의 새로운 스타트업 Boring 컴퍼니의 지하 터널 교통수송 시스템 사용에 열려 있다고 전했다.

머스크는 로스앤젤레스 시장 에릭 가세티와 전도유망한 대회를 나눴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자동차, 바이크, 사람을 나르는 거대한 지하 터널 네트워크를 개발하고 있는 Boring 컴퍼니의 기술 사용에 대해 대화했다.

물론 두 사람의 대화가 어디까지 진전되었는지는 불분명하지만, 가세티 시장은 머스크의 아이디어에 열려 있는 것만큼은 분명하다. 머스크는 이 지하 터널 교통수송 시스템에 대한 기술적인 면은 쉽지만, LA 지역 지하에 고속 교통수송 시스템 네트워크를 까는 것은 집중적인 인허가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어려운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방대한 프로젝트를 시행하기 위해서는 먼저 시 관계자들을 설득해야 한다. 그러나 LA는 크게 자동차에 의존하고 있는 도시이고 또한 교통체증으로 유명한 도시이기 때문에 시는 머스크의 아리디어를 수용할 수도 있다.

소스: Engadget

0 293

 
Fortune은 수요일(미국시각) 애플이 2017년 Fortune 500 랭킹에서 월마트와 버크샤이어 해서웨이에 이어 3위를 유지했다고 전했다. 작년에는 월마트, 엑손 모빌, 애플 순이었으나 올해는 월마트, 버크샤이어 해서웨이, 애플 순으로 2위 업체가 변경되었다.

iPod 뮤직 플레이어에 의해 시작된 10년이 넘는 견고한 성장 이후 애플은 iPhone으로 더 큰 인기를 얻었다. 그러나 애플은 마침내 iPad과 애플워치와 같은 다른 제품의 상대적으로 저조한 판매와 업그레이드된 iPhone 모델에 크게 의존하는 것 때문에 벽을 치는 것처럼 보였다. 그러나 세계에서 가장 수익성이 높은 상장 회사인 애플은 소프트웨어에 집중적으로 투자하고 있으며 자동차를 포함한 새로운 영역의 기회에 대한 노력은 개발 단계에 있다고 Fortune은 말했다.

Fortune은 애플이 세계 최초의 1조 달러 시가총액의 회사가 될 것이라고 예측하면서 애플은 캘리포니아 주 차고에서 시작한지 불과 7년만에 Fortune 500에 진입했다고 말했다.

소스: Fortune

0 388

 
베네딕트 에반스는 일요일(미국시각)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국제로봇연맹의 최신 데이터(2015년 말)를 인용해, 글로벌 산업용 로봇 점유율에서 자동차 분야가 38%로 1위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2위는 전기/전자제품 분야로 20%의 점유율을 기록했고, 메탈 분야가 점유율 10%로 3위를 기록했다. 화학 및 플라스틱 분야가 9%로 4위를 기록했으며 음식 분야는 3%로 5위를 기록했다. 그리고 기타는 20%를 기록했다.

소스: 트위터/베네딕트 에반스

0 276

이미지 크레딧: YouTube
 
로이터는 목요일(미국시각) 로이터/Ipsos 폴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일부 미국인이 우버 및 Lyft를 사용하기 위해 그들의 자동차를 포기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예를 들어 월리 노윈스키는 그가 16세 때 첫 자동차를 가졌다. 미국 자동차 업계의 본산인 미시건에서 뉴욕으로 이주한지 2년만에 그는 차를 팔고 우버를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의 한달 자동차 예산은 $820이었지만, 승차공유 서비스로 한달에 $250을 지불했다고 말했다.

지난 12개월 동안 거의 1/4에 달하는 미국인이 차를 팔거나 트레이드했고 이들 중 대부분이 다른 차를 구했다고 오늘 발행한 로이터/Ipsos 폴은 말했다. 그러나 이들 중 9%는 우버 혹은 Lyft 같은 승차공유 서비스로 교통 수단을 아예 바꾼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약 9%도 그들이 향후 12개월 내에 승차공유 서비스를 사용하기 위해 차를 처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물론 이는 큰 숫자는 아니지만 자동차 소유에서 승차공유 서비스로 전환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는 조기 징후일 수도 있다.

자동차 업체는 승차공유 서비스를 새로운 시장으로 보고 있고, 이 서비스를 자율주행차 기술과 함께 빠르게 채용하려 하고 있다. 이 여론조사는 또한 미국인의 39%가 승차공유 서비스를 사용한 적이 있고 그들 중 27%는 한주에 수 차례씩 이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 전문가 브루스 샐러는 승차공유 사비스로 이동은 주로 도시에서 출퇴근하는 경우라고 말했다. 이는 아직 지배적인 트렌드는 아니지만 상당수의 사람들이 이미 그들의 생활방식을 바꿨다고 말했다. 이제 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자동차보다는 승차공유 서비스에 더 의존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터/Ipsos 폴은 4월 5일부터 11일 사이에 영어를 사용해 온라인으로 조사했고, 지난 12개월 동안 차를 처분했다고 말한 584명과 앞으로 12개월 동안 차를 처분할 계획이라고 말한 566명으로부터 반응을 수집했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277

 
BGR은 월요일(미국시각) 버라이즌과 에릭슨의 현실세계(인디 500 경주장에서 달리는 자동차) 5G 테스트가 홈 브로드밴드보다 120배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두 회사는 이동하는 자동차에서 5G 속도를 테스트했고, 이는 중요한 현실세계 태스트결과이다.

이 테스트에서 5G 속도는 6.4Gbps를 기록했고, 이는 미국 평균 홈 브로드밴드 속도인 50Mbps에 비해 약 120배가 더 빠른 것이다. 이는 복수의 4K 비디오를 스트리밍하기에 충분한 속도이다.

더 인상적인 것은 레이튼시인데, 보통 4G 연결은 약 50밀리세컨드인 반면에, 이 5G 테스트는 불과 수밀리세컨드 밖에 안 되는 “극도로” 낮은 레이튼시를 기록했다.

이 5G 네트워크는 현재 테스트 단계이지만, 버라이즌이 적용하려 하는 어플리케이션은 자율주행차와 VR 두 분야이다. 이 두 분야는 제대로 작동하기 위해서 극도로 낮은 레이튼시와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필요로 한다.

소스: BGR

0 408

 
ARM은 화요일(영국시각) 더 빠른 인공지능과 클라우드 컴퓨팅 용으로 디자인한 Dynamiq 멀티코어 칩을 발표했다. 영국 캠브리지 소재 ARM은 올해 추후 ARM Cortex-A 프로세서가 자동차, 네트워킹, 서버, 주 컴퓨팅 장치에 채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프로세서는 플렉서블 멀티코어 프로세싱이 가능해, 컴퓨팅 장치가 한번에 다양한 크기의 많은 다른 임무를 수행하게 한다. ARM은 또한 “혼성 컴퓨팅” 혹은 동일한 장치에서 다른 종류의 코어 혹은 프로세서를 사용하는 것을 강조했다.

Dynamiq 기술은 ARM의 big.LITTLE 프로세싱을 가능하게 하고, 이는 기본적으로 더 작고 더 전력효율적인 코어와 더 크고 더 강력한 코어를 통합한 것이다. 또한 Dynamiq 인스트럭션은 특히 인공지능과 기계학습을 향상시키도록 맞춰졌고, ARM은 향후 3년에서 5년 사이에 인공지능 성능이 50배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벤처빗

1 895

이미지 크레딧: Bloomberg/Pau Barrena
 
소프트뱅크 회장 손정의는 월요일(미국시각) MWC 2017에서 스티브 잡스처럼 블랙 터틀넥을 입고 등장해, 컴퓨터가 지능 면에서 30년 내에 인간을 능가하고, IQ 10만과 동등한 칩이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다. 컴퓨터 능력의 성장은 “내가 ARM을 인수한 이유”라고 그는 말했다.

소프트뱅크는 작년에 인공지능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고 320억 달러에 영국 소재 칩 디자인 업체ARM을 인수했다. 그는 또한 위성 스타트업 원웹에 12억 달러를 투자하고, Intelsat와 합병을 추진하고 있다. 그는 사우디 아라비아 국부 펀드 및 다른 여러 투자자와 함께 1000억 달러 비전 펀드를 조성하고 있다. 이같은 행보는 손정의를 세계최대 테크 투자자로 만들 것이다.

ARM은 이미 모바일폰 용 반도체 부문을 주도하는 공급업체가 되었고, 향후 20년 내에 자동차, TV, 심지어 신발까지 포함한 다양한 기기들에 1조 개의 칩을 출하할 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그는 ARM 엔지니어가 4륜구동차를 이미 해킹한 비디오를 공개하면서, ARM이 칩 보안에 더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한 ARM 엔지니어는 점심 시간 동안 120만 개 보안 카메라를 해킹했다고 말했다.

소프트뱅크의 원웹에 12억 달러 투자는 글로벌 고속 인터넷 연결을 위해 2000개 위성을 띄우도록 도울 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소프트뱅크는 이달 말까지 비전 펀드의 첫 투자유치를 마치려 하고 있고, 초기 투자는 사우디 아라비아 국부 펀드의 450억 달러, 소프트뱅크의 250억 달러, 애플과 퀄컴과 오라클 회장 래리 엘리슨으로부터 각각 10억 달러를 포함한다. 소스는 블룸버그에게 초기 투자유치는 800억 달러가 넘을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블룸버그

2 597

 
The Verge는 목요일(미국시각) 일론 머스크가 LA 소재 SpaceX 본사 주차장에 지하 터널을 파기 위한 거대한 천공기를 설치했다고 전했다. 그는 작년 12월 자신의 지하 터널 계획에 대해 트윗을 포스팅했는데, 이는 농담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블룸버그는 몇 가지 진척 사항들을 아래와 같이 소개했다.

– 머스크는 실제로 테스트 터널을 SpaceX 주차장에 파고 있고, 그 이상은 시의 허가가 필요하다. 이 터널은 자동차가 다닐 수 있는 크기인 것으로 알려졌다.

– 머스크는 천공기를 설치했는데, ‘내니’로 불리는 이 거대한 기계는 2015년 모델로 길이가 400피트이고 무게는 1200톤이나 된다.

– 머스크는 터널 업계를 항공우주업계와 비교했다. 그는 터널을 파는 속도를 크게 늘린 천공기를 만들어 정체된 터널링 기술에 활기를 불어 넣고, SpaceX에서 보여준 것처럼 현재보다 더 저렴한 서비스를 제공하기를 원한다.

– 결국 머스크는 방대한 터널 네트웍을 구출할 것이다. 그는 일부 터널 네트웍이 자동차와 고속철 혹은 하이퍼루프 시스템이 다닐 수 있는 최대 30개 레벨이 될 것이라고 암시했다.

머스크는 자신의 터널 계획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 인프라 재건 계획과 연계시키기를 원하고 있다. 그는 이미 SpaceX를 NASA와 연계시켜 비즈니스를 확장시킨 이력을 갖고 있다.

소스: The Verge

0 512

이미지 크레딧: ITcle
 
The Verge는 화요일 (미국시각) 파나소닉이 차량의 야간 시계를 크게 향상시켜 주는 새로운 이미지 센서를 개발했다고 전했다. 파나소닉은 오늘 차량의 야간 시계를 개선하는 새로운 이미지 센서 기술을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이 회사는 기계식 IR 컷 필터를 사용하지 않고도 유기 CMOS 센서에서 픽셀의 근적외선 민감도를 전자식으로 제어할 수있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것은 기본적으로 파나소닉이 자동차 업체로 하여금 이 기술을 사용할 수 있도록 차량의 야간 투시 카메라를 통해 더 자세한 이미지를 만든다는 것을 뜻한다.

현재 야간 투시 카메라를 장착한 자동차가 소수이고, 그런 자동차의 가격도 모두 5만 달러를 상회한다. 그리고 옵션 사양으로 야간 투시 카메라를 추가할 경우, 전체 차 값에 2,500 달러를 추가해야 한다. 따라서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이 기술은 아직 경험할 수 없는 사치품이다.

그러나 야간 시계가 자동차에 보편적으로 채용되기까지, 이는 파나소닉의 고급 적외선 기술 때문에 현재보다 크게 향상될 것이다. 불행하게도 파나소닉은 실제 차량에서 이를 언제 경험할 수 있는지 밝히지 않았다.

소스: The Verge

2 747

 
Forbes는 수요일 (미국시각) 아마존이 영국의 인공지능 전쟁에서 선발주자 구글과 애플을 굴욕적으로 만들고 있다고 전했다. Forbes는 특히 아마존이 영국 서드 파티 개발자들에게 자사 인공지능 가술 API를 제공한 것은 경쟁업체들의 수명을 단축시키는 것이라고 말했다.

아마존은 이미 작년 크리스마스 기간 동안 24시간 계속 광고를 통해 자사 인공지능을 영국의 국가정신에 깊이 심어놓았다. 그것은 효과가 있었고, 판매가 증가되었으며, 테크와 거리가 먼 고령자 가족 구성원들조차도 이 인공지능 비서에 관심을 가졌다.

그것은 훌륭한 전략이다. 영국에서 알렉사 음성명령 서비스를 론칭한다는 것은 스피커, 마이크 그리고 인터넷 연결 장치가 있는 모든 장치에서 완벽한 개인 비서를 가질 수 있는 끝없는 기회가 제공된다는 것을 뜻한다.

그것은 또 다른 차원의 스마트홈 제품 또는 기타 비스마트 장치를 추가하도록 한다. 예를 들어, 자동차에서 음성 명령을 통해 음악을 듣거나, 메모를 하거나, 집에 있는 스마트 기기를 컨트롤하게 한다. 냉장고, 조명, 밥솥, 주전자, TV 등 무엇이든 알렉사를 추가할 수 있다.

이것은 완전히 인공지능으로 콘트롤하는 첫 번째 단계이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다른 회사로부터 대부분의 제품을 구입할 때, 조화가 잘되는 ‘컨트롤러’를 갖는 것이 그렇게 간단하지 않다. 그러나 아마존은 스스로 만들지 않는 다른 기기들에 자사 기술을 제공함으로써 이러한 문제를 우회하려고 한다. 알렉사를 그들의 기기에 통합시킨 서드 파티 업체의 경우, 그들의 제품은 이미 아주 인기가 있는 강력한 기능을 추가로 갖게 되는 것이다. 이 얼마나 스마트한 전략인가.

그러나 알렉사를 채용하는 기기들의 수가 늘어난다는 것은 그만큼 염탐 당할 가능성도 높다는 뜻이다. 따라서 구글과 애플 같은 경쟁업체들이 아마존과 대항해 이길 수 있는 유일한 길은 이런 사생활 문제를 다루는 것이다. 애플은 Sir의 데이터가 사용자 기기 내 특정 구역에 저장되어 있어 사생활 면에서는 앞서 있다. 아마도 사생활이 일반에게 더 큰 문제로 대두되면서, 중요한 사생활 조항이 내장된 서비스는 이미 준비된 열렬한 지지자들을 갖게 될 것이다.

소스: Forbes

0 474

 
로이터는 월요일 (미국시각) 파나소닉이 테슬라와 배터리 외에 자동차 센서 비즈니스로 파트너십을 확장하기 원한다고 전했다. 파나소닉은 현재 테슬라와 함께 전기차에 들어가는 배터리를 생산하는 기가팩토리를 라스베이거스에 세우고 있다.

파나소닉은 기존 모델 S와 모델 X 뿐만 아니라, 저렴한 모델 3의 배터리까지 공급하기 위해 50억 달러 규모의 기가팩토리 공장 설립에 16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그러나 파나소닉 CEO 카츠히로 수가는 테슬라의 자율주행 시스템에 관심이 있디고 말했다. 그는 센서 같은 기기를 공동으로 개발하기 위해 테슬라와 협업하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굴곡 없이 움직이는 물체를 고속으로 감지하는 유기광전도 필름 CMOS 이미지 센서를 파나소닉에서 개발하고 있다고 말했다. 파나소닉은 이 기술을 운전석 디스플레이와 내비게이션 시스템을 포함한 자동차 비즈니스에 추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파나소닉과 테슬라는 자동차 비즈니스 외에 솔라 에너지 부문도 협업하고 있다. 파나소닉은 지난달 광전지 셀과 모듈을 생산하는 테슬라 공장에 300억엔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소스: 로이터

3 581

이미지 크레딧: ITcle
 
캐딜락은 지난주 목요일 (미국시각) ‘자동차의 넷플릭스’로 불리는 BOOK을 론칭했다. BOOK은 사용자가 캐딜락 차를 구매하거나 리스하지 않고 월 $1500을 내면 원하는대로 어떤 캐딜락 차량도 몰 수 있게 한다.

사용자는 폰이나 앱을 통해 최신 캐딜락 모델을 예약하면, 캐딜락은 차량을 사용자의 위치로 배달해 준다. 그리고 사용자는 언제든지 다른 차량으로 교환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2월 1일부터 우선 뉴욕시에 제공된다. 월 $1500에는 관리, 세금, 세척 등이 다 포함된다. 캐딜락 브랜드 전략계획 디렉터 멜로디 리는 자사가 다른 가격대도 탐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뉴욕시는 더 높은 가격대로 론칭하기를 원했다고 말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511

이미지 크레딧: ITcle
 
폰아레나는 금요일 (미국시각) 코리아 타임즈를 인용해, 하만 주주들이 삼성의 80억 달러 인수에 반대하는 집단소송을 제기했다고 전했다. 작년 11월 삼성은 미국 소재 자동차 및 오디오 시스템 업체 하만 인터내셔널을 80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하만 주주들은 하만 CEO와 이사회를 상대로 삼성에게 매긱하는 딜을 저지하기 위해 집단소송을 제기했다. 주주들에 의하면, 하만 인터내셔널의 가치가 크게 저하되었고, 따라서 이 합병 딜은 부적절하고 잘못 되었다는 것이다.

이 주주들은 올해 11월까지 이 딜이 종결되는 것을 막기 위해 투표권을 행사할 계획이다. 만일 주주들이 이 딜을 반대하면 삼성의 플랙십 스마트폰에 하만의 고급 오디오 기술이 내장되는 것이 결코 실현되지 않을 수도 있다.

소스: 폰아레나

0 1072

 
9to5Mac은 수요일 (미국시각) 맥 프로와 터치 바 맥북과 오리지널 에어의 디자이너 맷 케이스볼트가 이제 테슬라로 옮겨 자동차를 디자인할 것이라고 전했다.

어제 애플 스위프트 프로그래밍 언어를 만든 크리스 래트너도 테슬라 오토파일럿 소프트웨어 부사장으로 이직했다는 소식에 이어, 애플은 또 하나의 귀중한 인재를 테슬라에게 빼앗겼다.

케이스볼트는 지난 2년 반 동안 터치 바 맥북 프로의 개발을 주도했고, 그 전까지는 원통형 맥 프로와 오리지널 맥북 에어를 디자인했다. 그가 디자인한 제품들은 지난 10년 동안 애플 제품들 중 가장 아이콘적인 맥 제품으로 손꼽힌다.

케이스볼트는 전 맥 하드웨어 부사장이었고 현재 테슬라 자동차 엔지니어링 수석부사장 덕 필드를 포함한 전 애플 임원들과 테슬라에 합류하게 되었다.

소스: 9to5Mac

0 1606

 
ITcle은 지난 주간 CES 2017에 참석해 취재했다. 올해 CES는 자동차 관련 제품들이 전체 전시장의 1/3 이상을 차지할 만큼 미래의 자동차 기술들이 광범위하게 소개되었다.

특히 메르세데스, BMW, 토요타 등 각 자동차 업체는 전기 자율주행차 컨셉을 공개했고, ITcle은 이를 소개한다.

:: 메르세데스 전기 SUV EQ

img_5936

메르세데스는 Nvidia와 파트너십으로 인공지능 구동 전기 SUV EQ를 공개했다. EQ는 2019년에 양산 버전을 출시할 예정이고, 1회 충전으로 약 310마일을 주행할 수 있으며, 24인치 대시보드 스크린을 제공한다. 그리고 메르세데스는 배달용 전기 비전 밴 (van)도 공개했다.

:: 패러데이 퓨처 컨셉 카 FF91

img_5929

img_5930

캘리포니아 소재 전기차 스타트업 패러데이 퓨처는 작년에 첫 컨셉 카를 공개했지만, 올해 CES에서 척 생산 모델을 공개했다. 이 SUV는 0에서 60마일을 단지 2.39초애 주파할 수 있어서 테슬라 모델 S P100D의 2.4초보다 약간 빠르다. 이 차는 130kW의 배터리를 장착했고, 2018년 고객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 토요타 인공지능 구동 컨셉-i

img_5968

img_5970

토요타는 ‘유이’ (Yui)로 불리는 인공지능 기반 컨셉-i 자율주행차를 공개했다. 이 컨셉 디자인은 인공지능을 사용해 운전자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예상하고 이에 대응한다. 특히 인공지능을 통해 운전자의 주행 패턴과 일정 등을 알려주는 단순한 기능 대신에 운전자와의 더 긴밀한 관계를 구축하고, 심지어 운전자의 감정까지 측정하기 위해 기계학습을 채용했다.

따라서 이는 운전자의 시각과 촉각 등을 인식해 그의 감정에 맞춰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자율주행차이다. 그리고 이 컨셉 카는 운전자의 기호에 따라 자동 혹은 수동 주행을 선택할 수 있게 디자인되었다.

:: 닛산 NASA의 인공지능 기술 기반 심리스 자율주행 모빌리티 (SAM)

%e1%84%91%e1%85%a1%e1%84%8b%e1%85%b5%e1%86%af-2017-1-5-%e1%84%8b%e1%85%a9%e1%84%92%e1%85%ae-5-03-53

img_5954

닛산dms NASA 기술애 기반한 ‘심리스 자율 모빌리티’ (SAM) 시스템을 공개했다. 이 컨셉 시스템 역시 인공지능에 기반해 자율주행차 스스로가 처리할 수 없는 문제들을 해결해 준다. CES 현장에서 만난 닛산 관계자는 한 예를 들었다. 만일 자율주행차가 교차로에 진입했을 때, 교통경찰이 수신호로 차들을 인도한다면, 자율주행차는 서야 할지 혹은 회전해야 할지 혹은 직진해야 할지 알지 못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 자율주행차가 SAM을 장착했다면, 그 차는 우선 정차하고 사람이 도움을 줄 수 있는 지휘본부로 연락한다. 그러면 지휘본부는 그 차량이 어떤 결정을 내려야 할지 알려준다. 그리고 시간이 갈수록 그 차량은 그런 상황을 학습해 인간의 도움을 줄일 수 있게 된다.

:: BMW 컨셉 BMWi 인사이드 퓨처

screen-shot-2017-01-09-at-12-21-54-pm

BMW는 BMWi 인사이드 퓨처로 불리는 컨셉을 공개했다. 이는 자사의 미래 자율주행차의 내부가 어떤 모습인가를 보여준다. 이 컨셉은 자율주행 모드로 전환되었을 때 운전대가 접어지고, 뒷좌석에 엔터테인먼트 용으로 광대한 스크린이 장착되었고, 승객들이 누워서 여행할 수 있도록 뒤로 젖혀지는 좌석을 제공한다.

:: 피아트 크라이슬러 전기 미니밴

img_6120

img_6114

피아트 크라이슬러는 ‘포탈’로 불리는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전기 미니밴을 공개했다. 포탈은 100kW 용량의 배터리를 장착해 250마일을 주행할 수 있고, 단지 20분 충전으로 150마일을 주행할 수 있다. 이 차량은 또한 승객과 승객 간의 인터콤 시스탬과 그룹 셀피 기능 그리고 차량 대 차량 (V2V) 커뮤니캐이션을 재공한다.

:: 포드 차세대 하이브리드 자율주행 테스트 차량

img_5923

img_5926

포드는 차세대 하이브리드 자율주행 테스트 차량을 공개했다. 이는 앞으로 포드가 자율주행 기술 개발을 위해 테스트 차량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 차량은 크게 향상된 라이더 (lidar)가 바로 앞 유리창 옆에 장착되어 더 세련된 모습을 모여주고 있다.

:: 현대 자율주행 프로토타입 아이오닉

%e1%84%91%e1%85%a1%e1%84%8b%e1%85%b5%e1%86%af-2017-1-5-%e1%84%8b%e1%85%a9%e1%84%8c%e1%85%a5%e1%86%ab-11-41-30

%e1%84%91%e1%85%a1%e1%84%8b%e1%85%b5%e1%86%af-2017-1-5-%e1%84%8b%e1%85%a9%e1%84%8c%e1%85%a5%e1%86%ab-11-41-58

국내업체 현대차도 자율주행 프로토타입 아이오닉을 CES에서 공개했고, 기자들에게 시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자율주행 Ioniq은 다른 업체들의 자율주행차와 달리 외관상 보통 승용차와 차이가 없다. 이는 다른 업체들이 라이더 (Lidar)를 차 지붕이나 측면에 설치하는 것과 대조적으로, 현대차는 전면/후면 범퍼에 숨겼기 때문이다.

:: 혼다 자율주행 및 승차공유 컨셉 카 NueV

img_6107

img_6110

혼다는 자율주행 및 승차공유 컨셉 카 NueV를 공개했다. 이 차는 작년 12월 공식 발표되었지만 이번 CES에서 일반에게 최초로 공개된 것이다. 2인승인 NueV는 전기차이고 승차공유를 목표로 디자인되었다.

0 579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월요일 (미국시걱) 폭스바겐이 우버 같은 승차호출 서비스와 경쟁하기 위해 새로운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을 론칭했다고 전헀다. 이는 자동차를 판매하는 것 이상의 사업에 집중하는 것으로 이동한다는 뜻이다. 즉 차를 소유하는 것보다, 공유하는 것을 선호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삼는 새로운 비즈니스이다.

폭스바겐은 내년에 이 새로운 비즈니스 부문을 통해 MOIA로 불리는 온-디맨드 셔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 올 10월 발간된 보고서에 의하면, 온-디맨드 셔틀 서비스 비즈니스는 2030년까지 2820억 달러로, 2020년까지는 510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나타났다.

소스: 로이터

0 680

이미지 크레딧: Flickr
 
Fortune은 일요일 (미국시각) 미 대통령 당선자 도널드 트럼프가 공장을 해외로 옮기는 미국 회사들에게 35%의 관세를 매길 것이라고 경고했다고 전했다.

트럼프는 오늘 아침 일련의 트윗들을 통해, 역외 공장들을 가진 회사들은 그들의 제품들을 미국으로 들여와 판매하려고 할 때 35%의 관세를 물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미국이 기업들에 세금과 규제를 크게 줄일 것이지만, 다른 나라로 비즈니스를 옮기거나, 직원을 해고하거나, 다른 나라에 공장을 세우는 어떤 회사든지 그 제품을 미국애 들여와 판매하려고 생각한다면 이는 오산이라고 경고했다. 자동차, 에어컨디션 같은 그들의 제품들은 35%의 관세를 물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같은 선포는 트럼프가 Carrier가 멕시코로 공장을 이동하는 대신에 약 1000명의 직원들을 인디아나에 그대로 채용하기로 결정하도록 중재한 후에 나온 것이다. Carrier는 이같은 결정으로 인해 700만 달러의 세금 혜택을 받게 된다. 그러나 Carrier는 이같은 딜에도 불구히고, 인디아나 헌팅턴 공장을 닫을 예정이고, 약 700명이 직장을 잃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Fortune

0 648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금요일 (미국시각) 이탈리아 소비자들이 곧 아마존을 통해 피아트 크라이슬러 자동차들을 구매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피아트 크라이슬러는 오늘 아마존과 파트너십으로 추가 할인과 함께 자사 자동차들을 온라인에서 판매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탈리아 고객들은 아마존 사이트에서 간단하게 몇 차례 클릭함으로써 자동차를 구매할 수 있고, 우선적으로 이 온라인 구매는 500, 판다, 500L 등 세 모델에만 제한된다.

현재 판다는 이탈리아에서 베스트셀러이고, 젊은 사람들과 기업가들은 500과 500L을 선호하기 때문이다. 세계 7위 자동차 업체인 피아트 크라이슬러는 이 파트너십이 고객들에게 인기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고객들은 집에서 원하는 자동차를 구매할 수 있고, 온라인 고객들에게는 큰 할인이 제공되기 때문이다.

피아트 크라이슬러는 이탈리아 고객들의 절반이 온라인 구매를 선호하지만, 97%는 전통적인 딜러에서 주문한 차를 차지기 원한다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59
  The Verge는 월요일(미국시각) 인텔이 개선된 카비레이크 칩으로 새로운 8세대 코어 프로세서를 론칭했다고 전했다. 이는 7세대 카비레이크 칩보다 40%의 성능 향상을 제공한다. 인텔은 8세대 칩을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