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전기차"

전기차

0 625

 
블룸버그는 월요일(미국시각) 테슬라 파트너 텐센트가 자체 자율주행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전했다. 이는 420억 달러 규모의 이미 혼잡한 자율주행차 시장에 텐센트가 후발주자로 뛰어든 것이다.

텐센트는 이제 구글, 바이두, 테슬라 같은 선발주자와 직접 경쟁하게 되었다. 위챗으로 잘 알려진 텐센트는 올 3월 테슬라의 지분을 5% 매입했고 중국 승차호출 서비스 디디 추싱과 지도 업체 NavInfo의 큰 후원자이기도 하다.

중국 내 경쟁업체 바이두는 인공지능과 자율주행 연구에 수십억 달러를 투자했고 2018년 자율주행차를 도로상에서 운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텐센트는 이전까지 지도, 인터넷 연결성, 이미지 인식 등에 집중했으나 마 후아텡 회장은 올 3월 자사가 미래에 운전자가 없는 자동차를 위한 인공지능 기반 기술을 개발하기 원한다고 말했다.

텐센트는 또한 중국 인터넷 기업가 윌리엄 리가 소유한 원래 NextEV로 불렸던 전기차 스타트업 Nio의 초기 후원자이다. Nio는 산호세에 본사가 있고 이 회사는 2020년까지 미국시장에 플러그-인 자율주행차를 출시할 것을 약속했다.

텐센트는 현재 테슬라의 4번째 대주주이고 일론 머스크는 대중용 전기차 모델 3의 양산을 본격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그러나 텐센트와 테슬라가 더 많은 특정 프로젝트에서 어떻게 협업할지는 분명하지 않다.

소스: 블룸버그

0 422

 
Mashable은 금요일(미국시각) 인사이드 EVs를 인용해 셰비 볼트(Bolt)가 10월 미국 베스트 셀러 전기차로 테슬라를 제쳤다고 전했다.

이 데이터에 따르면 볼트는 10월 중 2781대가 팔렸고 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이 1626대 테슬라 모델 S는 1120대(그러나 테슬라의 3 모델을 합치면 2115대)가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고급 모델 S와 달리 셰비 볼트는 대중시장 용 전기차로 모델 S의 시작가격이 $94000인 반면에 볼트는 세금 혜택을 빼면 $30000이다.

그러나 2017년 말까지 두 달을 남긴 현재 테슬라는 총 20570대를 판매해, 17000대를 판매한 볼트와 다른 업체들보다 앞섰다. 그리고 테슬라가 생산문제로 지난 3개월 중 260대밖에 생산하지 못한 $35000 가격의 모델 3를 본격적으로 생산하게 되면 그 격차는 더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Mashable

0 227

이미지 크레딧: Flickr
 
Electrek은 금요일(미국시각) 중국 최대 승차호출 서비스 디디 추싱이 26만대 전기차와 함께 ‘세계최대 전기차 운행 회사’라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그리고 이 회사는 새로운 충전소 네트워크도 론칭한다고 발표했다.

이같은 디디의 주장은 자사 전기차 운행을 확대하기 위해 이전 SAAB이 이제 전기차 업체로 전환한 NEVS와 계약 체결 이후에 나온 것이다. 디디 CEO 쳉 웨이는 2019년 이전까지 100만대의 전기차를 운행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디디는 중국 전역에 걸쳐 12000개의 새로운 충전소를 설립할 예정이고 이는 전기차 확장을 위한 중국정부의 방침에 부응하는 것이다. 중국 정부는 480만개 가정 충전소 설치를 위한 융자로 200억 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다.

소스: Electrek

0 229
Vanderbilt has a new electric car charging station in one of its parking lots. The station is solar-powered (at least in part) and can handle up to 10 cars at once. As I was taking this photo, the owner of this Nissan Leaf walked up. She told me the car was brand new, and this was her first time charging it while out and about.

 
블룸버그는 목요일(미국시각) 보스턴 컨설팅 그룹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배터리 구동 전기차가 2030년까지 전세계 자동차 시장의 절반을 차지할 것이라고 전했다.

내연기관 엔진 추진 시스템은 100년 전 모델 T의 출현 이후 자동차 시장을 석권했지만, 2030년까지 배터리 구동 자동차에 의해 글로벌 시장을 절반 가량 잠식당할 것이라고 보스턴 컨설팅 그룹은 말했다.

물론 전통적인 엔진은 완전히 사라지지 않겠지만 미래의 전기차 대부분이 배터리 파워와 가솔린의 조합으로 구동되는 하이브리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중국이 전기차 채용에 있어서 서두에 설 것이고, 이는 오염된 대기와 고가의 가스 가격 그리고 정부의 컨트롤이 전기차로 빠르게 이동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미국은 근소한 차로 중국을 따를 것이고 유럽은 더 느리게 이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스턴 컨설팅 그룹은 로보-택시가 배터리 구동 자동차의 글로벌 채용을 앞당기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향후 10년 동안 배터리 가격이 하락하면 전기차 소유의 경제성은 가솔린 자동차의 경제성을 추월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동차 업체들도 이같은 변동에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테슬라는 이미 출시한 $35000 대중용 전기차 모델 3의 생산 문제 해결에 집중하고 있고, GM은 2020년까지 완전전기차 모델 20개를 내놓을 계획이며 포드는 존기차 모델들을 개발하고 있는 반면에 중국과 인도에서 전기차 생산을 위해 현지 업체들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소스: 블룸버그

0 288

 
애플은 화요일(미국시각) iPhone 8 혹은 8 플러스 용 무선충전 악세사리를 제공하는 자동차 업체 리스트를 공개했다. 이 업체들은 Qi 규격을 채용한 무선충전기를 제공하는데 그 리스트는 아래와 같다.

Audi
BMW
Chrysler
Ford
Honda
Mercedes-Benz
PSA
Toyota
Volkswagen
Volvo

그러나 GM은 셰비 볼트(Bolt) 전기차를 포함해 일부 2018년 모델만 iPhone 8 혹은 8 플러스 용 무선충전을 지원한다. 지원 모델은 아래와 같다.

2018 GMC Terrain
2018 GMC Yukon
2018 GMC Sierra
2018 Chevrolet Bolt
2018 Chevrolet Tahoe
2018 Chevrolet Silverado
2018 Chevrolet Suburban
2018 Cadillac Escalade
2018 Buick Enclave

소스: 애플

0 359

 
9to5Mac은 화요일(미국시각) 애플 공동설립자 스티브 워즈니악이 iPhone X의 출시 때 업그레이드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CNBC와 인터뷰에서 자신은 iPhone X을 기다리고 주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여러 이유에서 iPhone X은 출시일 때 업그레이드하지 않는 첫 iPhone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부인은 업그레이드 할 것이고 가까이서 지켜 볼 것이라고 말했다.

워즈니악은 현재 iPhone 8을 사용하고 있지만 이 폰도 크게 인상적인 것 같아 보이지는 않다. 그는 자신이 iPhone 8으로 만족하고 있고 이는 iPhone 6와 똑같다고 말했다.

워즈니악은 또한 페이스 ID가 작동하는 방식에 대해 회의감을 표시했고, 요즘은 폰에 대한 관심이 훨씬 더 줄어들었고 대신에 전기차 같은 것들에 관심이 더 많다고 말했다.

소스: 9to5Mac

0 201

 
Axios는 월요일(미국시각) 미 에너지정보청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노르웨이가 2015년 전체 차량 판매중 전기차가 19.38%를 차지해 2.18%를 기록한 스웨덴과 큰 차로 단연 1위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3위 미국은 1.25%를, 4위 프랑스는 0.98%를 그리고 5위 중국은 0.96%를 각각 기록했다. 이같은 결과는 노르웨이정부가 플러그-인 전기차(PEV)에 대해 가장 많은 보조금을 지급하기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노르웨이정부는 배터리 전기차(BEV)와 플러그-인 히이브리드 전기차(PHEV) 모두에 $11600의 보조금을 지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스: Axios

0 248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오토카는 화요일(미국시각) 2017년 중국 전기차 판매가 1년 전보다 20만대 증가한 70만대로 신기록을 세울 것이라고 전했다. 중국자동차제조업체협회(CAAM)는 중국이 9월에 77000대의 전기차를 판매했고 첫 9개월 동안 전체 판매량은 338000대라고 발표했다.

통상적으로 자동차 판매의 최고 시즌인 마지막 3개월을 합하면 2017년 중국 전체 판매량은 70만대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참고로 1년 전 중국 전기차 판매량은 50만대였다.

소스: 오토카

0 219
Vanderbilt has a new electric car charging station in one of its parking lots. The station is solar-powered (at least in part) and can handle up to 10 cars at once. As I was taking this photo, the owner of this Nissan Leaf walked up. She told me the car was brand new, and this was her first time charging it while out and about.

 
블룸버그는 화요일(미국시각) 인도정부가 2030년까지 모든 새로운 승용차 판매를 전기차로 규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도는 이같이 전기차로 이동하는 야심에 찬 계획을 발표했다.

인도의 타타 모터스는 아직까지 전기차를 한 대도 생산하지 않았지만, CEO 구엔터 버트셱은 자사가 후발주자이지만 기술 반전이 가격 인하를 유발하는 시기에 뛰어드는 이점도 있다고 말했다.

타타는 인도의 유일한 전기차 업체인 마힌드라와 함께 월 5000대 생산 목표를 정했다. 이는 미국이나 중국에 비하면 큰 차이가 나는 수치이다.

그러나 매년 250만대의 화석 연료 구동 자동차를 판매하는 자동차 업체들이 있는 국가에서 전기차 생산 증강은 문제의 극히 일부이다. 정전이 없는 전기 공급도 또 다른 문제이다. 게다가 인도는 현재 전기차 글로벌 리더인 중국과 더 격차가 벌어지는 부분이 바로 충전소 인프라이다.

2016년 말 현재로 인도는 350개의 충전소를 가진 반면에 중국은 215000개를 보유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채 15년도 안 남은 시간 내에 판매하는 신차 100%를 전기차로 규제한다는 것은 너무 야심적인 것이라고 업계 전문가들은 말한다.

그러나 인도의 자동차 시장은 중국과 미국에 비해 큰 잠재력을 갖고 있다. 인도의 자동차 소유는 1000명 당 18명인반면에 중국은 69명이고 미국은 786명이다. 이는 타타와 마힌드라가 전기차에 베팅하는 이유이다.

타타는 볼트와 티아고 해치백의 플러그-인 버전을 개발한 후 전기 버스를 시험 운행하고 있다. 마힌드라는 2-3년 내로 전기차 생산량을 현재보다 10배가 증가된 월 5000대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타타는 투 트랙 전략을 짜고 있는데, 하나는 정부에 먼저 전기차를 판매한 후 대중교통 용으로 전기 버스와 트럭을 출시하는 것이다. 버트셱은 이 둘을 위한 계획이 준비되어 있다고 말했다.

소스: 블룸버그

0 208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포드가 향후 5년 동안 140억 달러의 경비를 줄이고 트럭과 전기차에 투자할 것이라고 전했다. 오늘 포드 CEO 짐 해켓은 자사가 앞으로 5년 동안 경비를 140억 달러 정도 줄일 계획이고, 지본 투자를 세단과 내연기관 엔진에서 트럭/전기차/하이브리드 차로 이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경비 절감은 2019년과 2020년까지 가시적으로 나타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포드는 또한 경비와 위험을 분산시키기 위해 더 많은 파트너십에 문을 열 것이라고 말했다. 동시에 포드는 신기술 개발과 북미시장에 트럭과 SUV 판매를 통해 이익을 제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켓은 2시간 동안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자사와 Lyft의 파트너십은 미래의 자율주행차 배치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로이터

0 339

 
Electrek은 월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3분기에 기록적인 26150대의 전기차를 고객에게 전달했다고 전했다. 테슬라의 이전 기록은 23000대였다.

테슬라는 오늘 14065대의 모델 S와 11865대의 모델 X SUV를 전달했고, 모델 3는 오직 260대를 전달했다고 발표했다. 테슬라는 또한 3분기에 총 25336대를 생산했고 분기 말까지 4820대의 모델 S와 모델 X가 이동 중에 있다고 말했다.

테슬라는 모델 3의 생산은 생산 문제 때문에 저조했지만, 생산과 공급 체인 모두 큰 문제는 아니기 때문에 가까운 시일 내에 이 문제는 해결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소스: Electrek

0 213

이미지 크레딧: FCA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월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를 인용해 피아트 크라이슬러 자동차(FCA)가 자사 전기차를 1대 팔 때마다 2만 달러 식 손실을 기록한다고 전했다.

FCA CEO 서지오 마르치오네는 “배터리 구동 자동차가 아직 이익을 남기지 못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자사 전기차 피아트 500e는 한 대를 팔 때마다 2만 달러 손실을 기록한다고 말했다.

500e는 미국시장에 $33000에 판매되고 있고 1회 충전으로 87마일을 주행할 수 있다. 이같은 손실에도 불구하고 FCA는 전기차 게임에서 뒤지는 것을 원하지 않기 때문에 500e는 여전히 이 회사 라인업에 남아 있다.

이 차는 매월 500대에서 700대 정도 팔리고, 이는 비록 대장 2만 달러 손실이 있지만 이 전기차를 계속 유지해도록 하는 충분한 수요이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197

 
Electrek은 월요일(미국시각) GM이 18개월 내 새로운 전기차 2개 모델과 5년 내 20개 모델의 출시 계획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GM은 셰비 볼트(Bolt) 전기차 출시 이후 어떤 특정 목표를 밝히지 않았지만, 오늘 마침내 아주 공격적인 전기차 계획을 발표한 것이다.

GM은 오늘 자사가 18개월 내에 셰비 볼트 전기차로부터 배운 교훈에 기반한 2개의 새로운 전기차 모델을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2023년까지 적어도 20개의 새로운 전기차 모델을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GM 제품개발 수석부사장 마크 로이스는 GM이 완전 전기차가 미래라고 믿고 있으며 이같은 미래는 하루밤에 이뤄지는 것은 아니지만 자사는 배터리 구동 차를 위해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소스: Electrek

0 222
Vanderbilt has a new electric car charging station in one of its parking lots. The station is solar-powered (at least in part) and can handle up to 10 cars at once. As I was taking this photo, the owner of this Nissan Leaf walked up. She told me the car was brand new, and this was her first time charging it while out and about.

 
MIT 테크놀로지 리뷰는 금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를 인용해 중국정부가 연 3만대 이상 자동차를 생산하거나 혹은 수입하는 업체는 2019년까지 10%의 친환경차를 판매하도록 규정을 고쳤다고 전했다. 이 비율은 2020년에는 12%로 증가된다.

이는 중국정부의 아주 공격적인 정책으로 친환경차는 배터리 구동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수소연료전지 구동 차가 포함된다. 월스트릿저널이 지적하고 있는 것처럼 이 규정을 따르는 것은 실제로 쉬운 것은 아니다.

중국 자동차 업체들은 이미 정부의 후원으로 많은 전기차를 생산하고 있어서 이 새로운 규정을 준수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 그러나 서구 자동차 업체들은 이를 준수하는 것이 더 어렵다. 따라서 일부 서구 자동차 업체들은 시간 내에 전기차를 생산함으로써 이 새로운 규정을 준수하기 위해 중국 업체들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다른 국가들도 이와 비슷한 규정들을 추진하고 있다. 영국과 프랑스는 최근 2040년까지 새로운 내연기관 자동차의 판매를 불법으로 결정했다. 그러나 세계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은 이보다 더 업계에 갚은 영향을 줄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블룸버그 뉴 에너지 파이낸스는 최근 분석에서 2040년까지 판매되는 새로운 자동차의 거의 절반이 전기차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만일 세계가 중국의 선례를 따른다면 이 예상은 보다 앞 당겨질 것이다.

소스: MIT 테크놀로지 리뷰

0 307

 
Futurism은 화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중국에 세계최대 수퍼충전소 네트워크를 건설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이는 테슬라가 발표한 전세계적으로 10000개 수퍼충전소 건설 계획 중 일부이다.

테슬라는 상하이 푸동 지구 내 라일락스 국제 통상 센터 지하에 거대한 수퍼충전소를 건설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50대의 수퍼충전소를 포함하고 있고, 이는 단일 규모로는 세계최대 수퍼충전소이다.

테슬라는 이전에 전세계적으로 10000개 수퍼충전소 건설 계획 중 1000개를 중국에 건설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에 추가해 회사는 중국 도시들에 더 작은 수퍼충전소를 건설할 것이라고 말했고, 이는 중국 소비자들로 하여금 테슬라 전기차 구매 결정을 쉽게 만드는 주요 요인이 될 것이다.

소스: Futurism

0 367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화요일(미국시각) 모건 스탠리 분석가 애덤 존스의 리서치 노트를 인용해 테슬라 전기차가 2040년까지 3200만대 정도 도로에서 주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올해 말까지 테슬라 전기차는 거의 30만대가 도로에서 주행할 것이고, 2018년 말까지 80%가 증가한 531000대가 되고, 2023년까지 3200만대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만일 테슬라 전기차가 2040년까지 도로에서 3200만대가 주행하게 되려면 테슬라는 약 20년 동안 매년 100만대를 생산해야 한다. 아마도 테슬라의 현 구조로 볼 때 대부분의 전기차(모델 3)는 $50000 이하로 팔리게 될 것이고 그보다 더 비싼 고급 세단(모델 S)과 SUV(모델 X)는 연 10만대가 팔릴 것으로 예상된다.

그리고 테슬라는 중국 같은 새로운 시장들에서 성장할 것이다. 그러나 현재까지 테슬라는 돈을 벌지는 못하고 있지만 투자자들은 인내하면서 미래에 결정적인 수익이 일어날 것을 기대하고 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229

 
The Verge는 화요일(미국시각) 영국 진공청소기 회사 다이슨이 전기차를 개발하고 있고, 2020년에 공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회사는 이미 이 프로젝트를 위해 400명 이상이 일하고 있고 20억 파운드(26얼 달러) 이상을 투자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이슨 CEO 제임스 다이슨은 직원들에게 보낸 서신에서 “대기오염에 대한 세계적인 문제 해경책을 찾는 것은 나 개인의 야망으로 남아
있었다”고 말했다. 따라서 “결국 한 제품에 우리의 모든 기술을 가져올 기회를 갖게 되었다”고 말했다. 그리고 “다이슨은 2020년까지 론칭할 예정인 배터리 전기차 개발을 시작했다”고 선언했다.

그러나 다이슨은 현재 몇인승인지 혹은 시장의 어느 부문을 목표로 하고ㅜ 있는지 등 이 전기차에 대한 다른 상세사항은 밝히지 않았다. 다이슨의 전기차에 대한 관심은 지난 수년 동안 루머를 통해 전해졌고, 최근 이 회사는 애스턴마틴과 테슬라로부터 임원들을 채용했다.

1987년에 설립된 다이슨은 진공청소기, 팬, 히터 그리고 최근 헤어 드라이어 같은 가전제품을 생산하는 회사로 널리 알려졌다. 이 회사의 매출은 아시아 시장 확장으로 인해 최근 몇년 동안 크게 성장했고, 2016년에는 영국과 싱가폴에 연구개발 센터에 20억 달러를 투자했다.

소스: The Verge

0 291

 
Cowen & Co. 분석가 티어난 레이는 월요일(미국시각) 전기차와 자율주행차의 미래에 대한 보고서를 공개했다. 그는 이 보고서에서 어느 업체가 자율주행차 경쟁에서 앞서 있고 뒤져 있는가를 분석했다.

Barron’s는 이미 중국 내수시장과 중국 외 시장과 유럽에서 수요가 급증하고 있고 이는 전통적인 자동차 업체들에 나쁜 소식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오늘 Cowen의 보고서는 이같은 정서를 잘 표현하고 있고, 분석가는 자율주행차가 차량 소유권 경제를 변경시킬 수 있고 인간 실수 제거 및 배기가스 감축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분석가는 이 보고서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포드는 크루즈 테크놀로지스 인수로 이 분야에 진출했으며 NAIAS에서 인상적인 베타 테스트 비디오를 선보였다. 일론 머스크와 테슬라는 이같은 움직임의 최전방에 있고, 이 분야의 전문성은 미래에 테슬라 차량에 대한 추가 수요를 창출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테슬라는 2016년 10월 이후로 전달된 모든 차량에 자율주행을 위한 하드웨어를 제공하고 있지만 우리는 소프트웨어가 여전히 개발 중이고 테슬라의 블로그 글에 근거해 테슬라가 직면하고 있는 도전을 보여주는 것일 수 있는 테슬라의 자율주행 부문 리더십이 최근 바뀌었다고 지적한 바 있다. 기존의 OEM 업체들은 폭스바겐, GM, BMW, 포드, 토요타, 아우디, 재규어, 랜드 로버, 다임러 및 닛산과 함께 운전자가 없는 차량에 대해 개발하고 있으면서 여전히 테슬라를 추격하고 있다.

Cowen은 또한 도시들이 자율주행차 아이디어에 대해 만족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이 기술이 더 안전하고 기존 인프라에 잘 맞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도시들은 자율주행차의 채용에 방해가 될 수 있는 더 낮은 속도제한 같은 조치들에 대해 염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소스: Barron’s

0 687

이미지 크레딧: Wikipedia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토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음식과 커피를 판매하는 ‘메가 수퍼충전’ 휴게소를 세우기 원한다고 전했다. 테슬라는 자사 고객들이 30분만에 충전이 가능한 수퍼충전소를 확장하고 있다. 그러나 30분을 기다리는 것은 어떤 이에게는 긴 시간이 될 수 있다.

이는 테슬라가 식당과 커피숍 근방에 수퍼충전소를 세우는 이유이다. 즉 고객들이 충전하는 동안 식사를 하거나 커피를 마시며 기다리게 하는 것이다.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자사 2분기 어닝 콜에서 수퍼충전소를 보다 전통적인 휴게소 같이 만들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휴게소 형식의 메가 수퍼충전소를 곧 세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만약 당신이 3, 4시간을 운전한 후 정지해 훌륭한 화장실과 훌륭한 음식과 편의 시설을 갖춘 곳에서 30분을 기다린 후 다시 길을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머스크는 여전히 그가 8월 초에 묘사한 이 아이디어에 전념하고 있다.

아마도 테슬라는 직접 편의시설을 짓지 않을 것이고, 호텔과 식당과 쇼핑 업체와 협업해 수퍼충전소를 고객들이 충분히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전환할 것이다.

테슬라의 첫 메가 수퍼충전 휴게소 혹은 편의점을 언제 볼 수 있을지는 확실하지 않지만, 더 멋진 충전 경험은 전기차를 구매해야 하는 또 다른 이유가 될 것이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277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토요일(미국시각) 스웨덴 가구회사 IKEA가 배송 용 전기차에 과감한 투자 계획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IKEA는 이미 솔라 패널과 풍력에 크게 투자한 친환경 기업으로 자리를 잡았다.

그러나 IKEA는 뉴욕 기후변화 주간 이벤트에서 전기차에 대한 자사의 글로벌 계획을 공개했다. 이는 전세계 30개 시장의 355개 스토어의 배송과 인프라를 완전히 전기차로 이동할 것을 의미한다.

IKEA는 이같은 자사 전기차 계획이 전기차 제조업체의 판매를 증가시키고 이로 인해 전기차의 가격이 인하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사실 상대적으로 높은 전기차 가격은 많은 잠재 고객들로 하여금 구매를 망설이게 하고 있다.

IKEA는 EV100으로 불리는 10개 글로벌 기업 중 하나이다. EV100에는 IKEA, Unilever, DHL, HP, 바이두, 스웨덴 에너지 회사 Vattemfall 등이 포함되었다.

IKEA는 이 이니셔티브를 2030년까지 목표로 하고, 추가 투자를 위한 발판으로 보고 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119
  9to5Mac은 금요일(미국시각) KGI 증권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2018년 iPhone 모델들이 대부분 인텔이 공급하는 더 빠른 Pre-5G 모뎀을 장착할 것이라고 전했다. KGI는 2018년 iPhone 모델들의 베이스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