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중국"

중국

0 171

 
블룸버그는 일요일(미국시각) 월 스트릿 저널을 인용해 테슬라가 상하이에 생산 설비를 세우기로 시정부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월 스트릿 저널은 이 계획을 잘 아는 소스들을 통해 테슬라가 발표 시기와 구체사항을 상하이 시정부와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계약에도 불구하고 테슬라는 중국업체 파트너를 포함시키지 않았기 때문에 중국이 외국 기업에 매기는 25% 관세는 그대로 물어야 할 가능성이 높지만 테슬라는 생산 경비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블룸버그는 말했다.

테슬라는 올 6월 중국 내 생산 설비를 세우기 위해 상하이 시정부와 논의하고 있다고 확인해 주었다. 그때 캘리포니아 팔로 알토 소재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는 더 명확한 계획이 올해 말 공개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달 블룸버그는 중국이 외국 자동차 업체들로 하여금 지유무역지구 내에 완전 소유 전기차 비즈니스를 세울 수 있는 계획을 논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조치는 중국 업체와 합작회사를 세우지 않고는 외국 자동차 업체들이 중국 내 영업을 금지하는 1990년대에 세운 자동차 산업 정책을 크게 개정하는 것이다.

소스: 블룸버그

0 203

이미지 크레딧: Reuters
 
인디펜던트는 금요일(영국시각) 잘 알려지지 않은 중국 테크 스타트업 메이투안 디안핑이 회사가치 300억 달러로 평가되었다고 전했다. 이 회사는 그루폰, 옐프, 푸드판다 그리고 우버 잇츠의 조합을 연상하게 한다.

그리고 메이투안의 회사가치는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스타트업 중 4위이고, 이는 Airbnb와 SpaceX보다 더 높은 것이다. 베이징에 소재한 메이투안은 중국 외에는 잘 알려지지 않은 왕 싱이 이끌고 있고 고객들의 가정에 음식을 배달하고 식료품과 극장표를 팔며 식당 리뷰를 제공하고 그룹으로 물품을 사는 고객에게 할인을 제공한다. 이는 그루폰, 옐프, 푸드판다 그리고 우버 잇츠의 조합이다.

투자자들에게 메이투안이 매력적인 것은 이 회사가 10억명 이상의 거대한 시장에서 독보적인 위치에 있다는 점이다. 이는 2015년 메이투안과 디안핑 두 회사가 합병해 스마트폰을 통해 주문하는 인터넷 기반 서비스의 선도적인 플레이어를 만들었다. 이 회사는 최근 투자 라운드에서 텐센트와 세코이아 캐피털과 미국 여행 사이트 프라이스라인으로부터 40억 달러를 유치했다.

왕 싱은 2010년 메이투안을 설립했고, 디안핑은 2003년 식당 리뷰와 함께 상하이에서 시작되었다. 2년 전 이 두회사가 합병되었을 때 회사가치는 150억 달러였다.

소스: 인디펜던트

0 174

 
9to5Mac은 목요일(미국시각) 상원의원 테드 크루즈와 패트릭 리하이가 애플이 중국 앱스토어에서 VPN 앱들을 제거한 것에 대해 애플 CEO 팀 쿡을 크게 비판했다고 전했다. 당시 쿡은 그 앱들이 제거되는 것을 원하지 않았지만 명령에 응하도록 강요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 두 상원의원은 쿡에게 보낸 서신을 통해 중국의 지독한 인권 기록을 언급하면서 애플이 중국정부의 인터넷 검열과 감시를 가능하게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특히 두 상원의원은 쿡이 2017년 뉴세움의 표현자유 상을 수락한 것을 지적했다. 이 상을 수락하면서 쿡은 애플이 전세계 사람들로 하여금 용기있게 말하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두 상원의원은 애플이 중국에서 VPN 앱들을 제거한 것은 이와는 정반대의 행위라고 꼬집었다.

그들은 또한 과거에도 애플은 중국 앱스토어에서 뉴욕타임즈 앱을 제거하고 iBooks 스토어와 iTunes 무비 서비스를 중단시켜 중국정부의 비위를 맞춘 것을 지적했다. 그들은 쿡이 답변해야 할 리스트를 적었고, 어떻게 VPN 앱들이 제거되게 되었는지 그리고 애플이 중국정부에 앱들을 리스팅하기 위해 공식 요청을 하는지 여부에 대해 구체사항을 답변할 것을 요구했다.

두 상원의원은 또한 쿡에게 애플이 중국에서 표현의 자유를 촉진하거나 중국정부의 검열과 감시 제도에 대해 정죄한 어떤 성명이 있으면 그 복사본을 제출할 것을 요구했다.

소스: 9to5Mac

0 177

 
맥루머스는 목요일(미국시각) 월 스트릿 저널을 인용해 중국 애플워치 시리즈 3의 출시가 정부의 보안 염려 때문에 좌절되었다고 전했다. 원래 출시된 애플워치 시리즈 3는 차이나 유니콤에 의해 지원되었으나, 이 통신사는 출시 일주일 후인 9월 28일 이 기기 LTE 버전에 대한 신규 가입을 어떤 설명도 없이 중단시켰다. 그러나 그 이전에 가입한 사용자들은 영향을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모든 중국 통신사 차이나 모바일, 차이나 텔레콤, 차이나 유니콤의 애플워치 시리즈 3 셀룰러 지원 사이트는 이제 “올해 추후 출시될 것”으로 말하고 있다. 업계 전문가들은 이같은 가입 중단이 정부의 “보안 염려” 특히 애플 기기를 착용하고 있는 사용자들을 추적하는 기능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잇다.

애플워치 시리즈 4에 채용된 eSIM은 어떻게 통신사와 규제 당국이 기기 사용자의 신분을 추적할 수 있는지에 대한 질문을 야기한다고 말했다. 중국에서 eSIM은 아직 대중적이지 않기 때문에 정부는 어떻게 eSIM을 컨트롤할 수 있는지 알아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소스: 맥루머스

0 274

 
Electrek은 목요일(미국시각) 아시아유럽청정에너지자문위원회(ASECEA)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솔라 전력 설치 세계 1위 중국이 올해 솔라 전력 설치 50GW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어제 시진핑은 전대회 연설에서 자연을 해치는 어떤 위해요소도 결국 우리를 괴롭힐 것이고 이는 우리가 직면해야만 하는 실체라고 말했다. 그리고 중국은 기후변화에 대한 국제적 선도자로서 중요한 참여자, 공헌자 그리고 선구자가 되었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이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것을 개발하는 인간으로 현대화의 새 모델을 개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ASECEA의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은 9월 말까지 42GW의 솔라 전력을 설치했고, 10월은 약간 저조하지만 11월과 12월은 솔라 전력 설치가 더 강력해질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중국의 올해 솔라 전력 설치는 50GW를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이같은 중국의 강력한 솔라 전력 설치는 글로벌 솔라 전력 설치 100GW 달성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작년에 중국은 34GW의 솔라 전력을 설치했고, 미국은 100% 성장했으나 14.6GW에 그쳤다. 그리고 전세계 솔라 전력 설치는 58GW였다.

소스: Electrek

0 198

이미지 크레딧: Bart Maat/EPA
 
The Guardian은 화요일(미국시각) 네덜란드가 자전거 애용자들을 위한 세계최초 3D 프린팅 다리를 개통했다고 전했다. 아인트호벤 공과대학 테오 잘렛은 “이 다리가 아주 크지는 않지만 프린터로 생산되었고 이는 이를 독특한 것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대학에 따르면 약 800개의 레이어로 된 이 다리를 프린팅하는 작업은 올 6월에 시작한 후 약 3개월이 걸렸으며, 철근 콘크리트로 만들어졌다.

8미터(26피트) 길이의 이 다리는 수로를 가로질러 두 개의 도로를 연결하고, BAM 인프라 건설 회사와 함께 최대 2톤의 하중을 견딜 수 있는지 안전성을 테스트했다. 이는 자전거 애용자용으로 설계되었지만 최대 40대의 트럭까지 건너게 할 수 있다고 디자이너들은 말했다.

네덜란드는 미국과 중국과 함께 3D 프린팅의 최첨단 기술을 선도하는 국가 중 하나이며, 컴퓨터와 로봇을 사용하여 무에서 시작해 물체와 구조물을 만들고 있다. 작년에 네덜란드의 한 건축가는 “무한 루프” 건물을 건축하기 위해 독창적인 3D 프린터를 공개했다.

그리고 네덜란드의 스타트업 MX3D는 스테인레스 스틸 다리를 프린팅하기 시작했으며 이 중 3분의 1은 이미 완성되었다. 목표는 내년 3월까지 프린팅을 끝내고 6월에 암스테르담 운하 위로 다리를 놓는 것이다.

소스: The Guardian

0 193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오토카는 화요일(미국시각) 2017년 중국 전기차 판매가 1년 전보다 20만대 증가한 70만대로 신기록을 세울 것이라고 전했다. 중국자동차제조업체협회(CAAM)는 중국이 9월에 77000대의 전기차를 판매했고 첫 9개월 동안 전체 판매량은 338000대라고 발표했다.

통상적으로 자동차 판매의 최고 시즌인 마지막 3개월을 합하면 2017년 중국 전체 판매량은 70만대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참고로 1년 전 중국 전기차 판매량은 50만대였다.

소스: 오토카

0 168

 
9to5Mac은 월요일(미국시각) 시장조사기관 Strategy Analytics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미국 스마트폰 사용자의 23%가 차기 자동차 구매 때 애플 카플레이를 필수 품목으로 여기고 있다고 전했다.

그리고 응답자 중 56%는 카플레이에 대해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유럽 사용자들은 25%가 카플레이를 필수 품목으로 여기고 있고 중국 사용자들은 36%가 필수 품목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 전체적으로 보면 스마트폰 사용자의 거의 30%가 가격대가 합리적인 한에서는 카플레이를 필수 품목으로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스: 9to5Mac

0 198

 
Re/code는 월요일(미국시각) 미디어 시장조사기관 Zenith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내년 중 세계인구 2/3가 스마트폰을 소유할 것이라고 전했다.

올해 스마트폰 소유 증가율은 10%이고 내년은 7%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작년 스마트폰 소유율은 14%였다. 이는 시간이 갈수록 수마트폰 소유율이 감소한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다.

한편 국가별 스마트폰 소유율은 네덜란드가 93.8%로 1위를 기록했고, 타이완이 93%로 2위를 홍콩이 92%로 3위를 노르웨이가 91.2%로 4위를 그리고 아일랜드가 91%로 5위를 기록했다.

한국은 84.2%로 13위를 기록했는데, 이는 89.7%의 중국(6위)과 85%의 싱가폴(11위)보다 뒤지는 것이다.

소스: Re/code

0 174

 
Electrek은 월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모델 S와 모델 X 용 새로운 듀얼 커넥터 충전 포트를 공개했다고 전했다. 이는 미국과 캐나다에서는 테슬라의 고유 충전 포트를 사용하고, 유럽 같은 다른 시장에서는 표준 Mennekes 플러그를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든 것이다.

중국도 지금까지는 유럽과 같은 충전 시스템을 사용하고 있다. 전기차 시장이 점점 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제조업체들과 충전 네트워크 설치업체들은 오픈 충전 규격을 만들기 위해 서로 협업하고 있다.

테슬라의 새로운 듀얼 커넥터 충전 포트 디자인은 중국을 포함한 이런 시장을 겨냥한 회사의 포석으로 보인다. 테슬라는 두 충전 커넥터 위치를 후미등 근처로 옮겼고, 이는 마치 가솔린 자동차의 연료 주입구처럼 보인다.

테슬라는 중국에 방대한 자체 충전 네트워크를 세우고 있지만 이 듀얼 커넥터 솔루션은 테슬라 사용자들에게 점점 증가하고 있는 공공 충전소에 쉽게 액세스할 수 있게 할 것이다.

중국은 2020년까지 500만대의 전기차를 배치하고 12000개의 충전소를 세울 예정이다. 그리고 480만개 가정용 충전소 설치를 위해 200억 달러의 보조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소스: Electrek

0 196

이미지 크레딧: ITcle
 
니케이 아시안 리뷰는 월요일(일본시각) 일본이 고급 테크 두뇌가 중국과 한국으로 유출되는 것을 막는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전했다. 일본 과학성 산하 국립과학기술정책연구소의 후지와라 아여노는 약 40년 동안 중국, 한국, 탕이ㅘㄴ, 타일랜드 등의 경쟁 회사들에 합류한 일본 테크놀로지 전문가들이 1000명이 넘는다고 말했다.

이 연구소는 1976년부터 2015년까지 해외로 유출된 고급 테크 인재들을 추적했는데 일본 전기장치 제조업체들에서 490명이 한국 업체들로 이직했고, 196명이 중국으로 그리고 350명이 타이완과 타일랜드 등으로 옮겼다고 말했다. 지난 40년 동안 아시아의 테크 관련 특허들이 일본 회사들에서 출원되었고 후에 외국 회사들로 이직한 동일한 사람들에 의해 출원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를 출원할 정도의 전문가만 계산해도 1000명이 넘지만 실제 숫자는 더 높을 것이다. 적어도 한국으로 간 전문가들의 40% 그리고 중국의 30%가 하다치와 파나소닉 같은 8개 파워 플레이어에서 유출되었다. 이들은 상대적으로 젊어서 중국으로 간 전문가들 중 90% 그리고 한국으로 간 70%가 40세 이하였다. 이들의 다수가 특허 출원에 이름이 오를 정도로 일본의 최고 엔지니어들이었다.

중국과 한국으로 대탈출은 닷컴 버블과 리만 브라더즈의 붕괴의 여파로 2000년대에 시작되었다. DRAM 제조업체 엘피다는 실적이 저조해 결국 2012년 파산했다. 칩 제조업체 르네사스는 인력을 절반으로 줄였다. 따라서 많은 반도체 업계 엔지니어들은 외국 직장으로 눈을 돌리게 되었다.

지난 달 한국 삼성 그룹에서 일했던 일본 엔지니어는 안산의 스마트폰 부품 공장에서 품질형상을 감독하는 위치로 승진되어 이직했다. 2005년 일본 전자제품 제조업체에서 개발 팀을 이끌던 그는 삼성의 새로운 공장에서 일하는 것에 대한 제안을 받았다. 그 제안은 30% 인상된 연봉과 독신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방이 3개 달린 아파트가 포함된 파격적인 것이었다. 더구나 삼성에서 일했다는 이력은 그 엔지니어가 한국의 디른 곳에서 일자리를 쉽게 찾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는 2012년 삼성을 떠났다.

그러나 한국 외에 중국과 타이완 업체들도 일본 엔지니어들을 영입하는데 공을 들이고 있다. 도시바 요카이치 반도체 공장에서 일했던 40대의 다른 일본 엔지니어도 스카우팅 회사로부터 제인을 받았다. 그 제안은 연봉 3000만엔(265000달러)에 공장이 오픈되면 5000만엔 보너스 약속이 포함된 것이다. 스카우터는 중국에서 3년만 일하면 엄청난 돈을 벌을 것이라고 유혹했다.

일본정부는 이같은 고급 두뇌가 외국으로 유출되는 것을 주시하고 있다. 일본은 반도체 뿐만 아니라 타소섬유 같은 복수의 분양에 월등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일본은 이달에 국가안보와 관련된 첨단기술이 홰외로 유출되는 것을 막는 새 법안을 통과시켰다. 그리고 핵심 기술을 해외로 유출시키는 엔지니어들을 처벌하는 조항도 신설했다.

그러나 근본적인 문제는 엔지니어가 일본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신분이라는 점이다. 따라서 더 높은 연봉 같은 처우 개선이 있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전문가들은 자신을 더 높게 평가해 주는 환경을 원하기 때문이다. 특히 젊고 글로벌 시대에 자란 세대는 외국으로 이주하는 것에 대해 양심의 가책을 덜 느낀다. 국가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감독을 증가시키는 것만으로는 더 이상 해결책이 될 수 없다.

소스: 니케이 아시안 리뷰

0 224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금요일(미국시각) 중국 베이징 지적재산법원에 특허 침해로 인해 애플 iPhone의 생산 및 판매 금지를 요청했다고 전했다. 블룸버그는 오늘 일찍 이를 보도했고, 퀄컴 대변인은 이를 확인해 주었다.

애플은 로이터에 보낸 이메일을 통해 자사가 특허를 사용할 때 항상 공정하고 합리적인 가격을 기꺼이 지불하고 있다고 말했다.

애플은 퀄컴이 자사의 특허 라이선스 비용으로 iPhone 및 기타 애플 기기의 총 가격 중 일정 비율을 청구하는 오랜 관행에 대해 전세계적으로 법적 투쟁을 벌이고 있다.

소스: 로이터

0 295

 
야후 파이낸스는 목요일(미국시각) 지난 달 22일 출시된 iPhone 8이 중국에서 이미 할인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IT 포털 사이트 Zol.com은 64GB iPhone 8을 중국 공식 가격인 5888위안($893)보다 500위안이 싼 5388위안에 판매하고 있다.

중국에서는 통상적으로 셀러가 새로운 iPhone 출시 직후 값을 더 올려서 판매한다. 그러나 iPhone 8의 경우는 다르다. 예년처럼 출시 당일 애플 스토어 앞에 긴 줄은 볼 수 없었고 iPhone 8은 어디에서든지 쉽게 구매가 가능하다.

난징의 파트타임 셀러 시아오키앙 지앙은 애플 웹사이트에서 8대의 iPhone 8을 주문했으나 포장을 뜯기 전에 반품했다고 말했다. 왜냐하면 공급이 수요보다 많아 사람들은 이미 출시 몇 시간 후 수백 달러 할인가격으로 iPhone 8을 되팔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특히 소비자들은 iPhone 8이 iPhone 7과 흡사하고 향상된 기능은 아주 제한적이기 때문에 업그레이드를 주저하고 있다. 헌편 풀 스크린과 페이스 ID를 장착한 iPhone X은 중국시장에 곧 나올 예정이지만 화웨이, OPPO 같은 국내업체들과 경쟁해야 한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261

이미지 크레딧: ITcle
 
야후 파이낸스는 수요일(미국시각)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인공지능과 양자컴퓨팅과 핀테크 등 신기술 개발을 위한 해외 연구개발 허브에 150억 달러를 투자할 것이라고 전했다.

‘알리바바 DAMO 아카데미’로 불리는 이 연구개발 허브는 중국, 이스라엘, 미국, 러시아, 싱가폴 등 8곳에 소재하고 인공지능과 양자컴퓨팅과 핀테크 등 신기술 개발을 위해 100명의 연구원들을 채용할 것이라고 알리바바는 성명을 통해 말했다.

알리바바와 자회사는 작년에 미국 전저상거래업체 아마존과 글로벌 결제 및 클라우드 업체들과 직접 경쟁하기 위해 빠르게 비즈니스를 확장했다. 작년 이후 알리바바는 싱가폴 소재 리테일러 Lazada.com의 다수 지분을 인수하기 위해 20억 달러를 투자했고, 이로 인해 결제 자회사 앤트 파이내셜과 파트너십으로 동남아시아에 전자상거래 허브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그리고 미국 송금 서비스 업체 MoneyGram도 12억 딜러에 인수했으나 미국정부가 보안 위협 명목으로 조사 중에 있다. 알리바바는 캘리포니아의 기존 데이터 사이언스 연구소와 함께 클라우드 비즈니스 제고를 위해 유럽, 미국, 중동, 호주, 일본, 인도, 인도네시아 등에 새로운 데이터 센터를 오픈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180
Vanderbilt has a new electric car charging station in one of its parking lots. The station is solar-powered (at least in part) and can handle up to 10 cars at once. As I was taking this photo, the owner of this Nissan Leaf walked up. She told me the car was brand new, and this was her first time charging it while out and about.

 
블룸버그는 화요일(미국시각) 인도정부가 2030년까지 모든 새로운 승용차 판매를 전기차로 규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도는 이같이 전기차로 이동하는 야심에 찬 계획을 발표했다.

인도의 타타 모터스는 아직까지 전기차를 한 대도 생산하지 않았지만, CEO 구엔터 버트셱은 자사가 후발주자이지만 기술 반전이 가격 인하를 유발하는 시기에 뛰어드는 이점도 있다고 말했다.

타타는 인도의 유일한 전기차 업체인 마힌드라와 함께 월 5000대 생산 목표를 정했다. 이는 미국이나 중국에 비하면 큰 차이가 나는 수치이다.

그러나 매년 250만대의 화석 연료 구동 자동차를 판매하는 자동차 업체들이 있는 국가에서 전기차 생산 증강은 문제의 극히 일부이다. 정전이 없는 전기 공급도 또 다른 문제이다. 게다가 인도는 현재 전기차 글로벌 리더인 중국과 더 격차가 벌어지는 부분이 바로 충전소 인프라이다.

2016년 말 현재로 인도는 350개의 충전소를 가진 반면에 중국은 215000개를 보유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채 15년도 안 남은 시간 내에 판매하는 신차 100%를 전기차로 규제한다는 것은 너무 야심적인 것이라고 업계 전문가들은 말한다.

그러나 인도의 자동차 시장은 중국과 미국에 비해 큰 잠재력을 갖고 있다. 인도의 자동차 소유는 1000명 당 18명인반면에 중국은 69명이고 미국은 786명이다. 이는 타타와 마힌드라가 전기차에 베팅하는 이유이다.

타타는 볼트와 티아고 해치백의 플러그-인 버전을 개발한 후 전기 버스를 시험 운행하고 있다. 마힌드라는 2-3년 내로 전기차 생산량을 현재보다 10배가 증가된 월 5000대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타타는 투 트랙 전략을 짜고 있는데, 하나는 정부에 먼저 전기차를 판매한 후 대중교통 용으로 전기 버스와 트럭을 출시하는 것이다. 버트셱은 이 둘을 위한 계획이 준비되어 있다고 말했다.

소스: 블룸버그

0 148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블룸버그는 월요일(미국시각) Airbnb의 중국 경쟁업체 Tujia.com이 자사 비즈니스의 해외 확장을 위해 3억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전했다. 이는 중국 가정들이 명절 때 해외여행이 급증함에 따라 이들의 투숙 수요를 노린 것이다.

온라인 여행사 Ctrip.com과 올-스타즈 투자가 이번 투자 라운드를 주도했다. Tujia.com은 이번 투자에서 회사가치가 15억 달러로 평가를 받았는데, 이는 2015년 10억 달러에서 가파르게 증가한 것이다.

중국최대 휴가 렌탈 플랫폼인 이 회사는 세계최대 인구를 가진 내수시장과 해외 여행객들에 집중해 전세계적으로 65만개 이상의 리스팅을 처리하고 있다. Tujia.com의 이번 투자 유치는 Airbnb가 중국시장에서 성장하는 동안 중국 테크 팀을 4배로 늘리는 가운데 이뤄진 것이다.

Tujia.com은 일본 관광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국가 중 하나인 일본을 포함해 Airbnb 글로벌과 경쟁하는 것을 원하고 있다. 이 회사는 일본 휴가 렌탈 리스트의 수가 현재 1만개에서 2019년까지 10만개로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소스: 블룸버그

0 192

 
Axios는 일요일(미국시각) UN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세계인구의 7%인 5.18억명이 1000만명 이상 초대형 도시들에 살고 있다고 전했다. 이는 10년 전에 비하면 10배가 증가한 것이고, 이는 사람들이 살고 일하며 세계를 보는 방식이 크게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1975년에는 1000만명이 넘는 도시는 도쿄와 뉴욕과 멕시코 시티 3개 도시들 뿐이었다. 그 당시 10대 도시에는 파리, 모스코바, LA가 포함되었지만, 이제 이 도시들은 각각 25위, 22위, 21위로 밀렸다.

이제 전세계적으로 1000만명 이상의 초대형 도시들은 31개가 있고 대부분이 개발도상 국가들에 있다. UN은 2030년까지 10개의 초대형 도시들이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전세계 31개 초대형 도시들 중 6개가 중국에 있고 5개는 인도에 있다. 2030년에는 두 국가가 각각 7개의 초대형 도시들을 갖게 될 것이다. 그리고 2030년에는 2500만명이 넘는 도시들은 8개가 될 것이고, 이는 초대형 도시에 어떤 도시가 포함될 것인가 재정의 해야 할 것이다.

세계 10대 최대 도시들 중 6개가 아시아에 있고, 유럽은 단 1개도 없다. 세계 10대 최대 도시들의 랭킹은 아래와 같다.

1. 도쿄(3800만명)
2. 뉴델리(2600만명)
3. 상하이(2600만명)
4. 상파울루(2100만명)
5. 뭄바이(2100만명)
6. 멕시코 시티(2100만명)
7. 베이징(2000만명)
8. 오사카(2000만명)
9. 카이로(1900만명)
10. 뉴욕(1900만명)

소스: Axios

2 215

 
9to5Mac은 금요일(미국시각) 중국 미디어 ThePaper.cn을 통해 중국에서 또 다른 iPhone 8 플러스의 본체와 스크린이 유격되는 현상이 나타난 사례가 보고되었다고 전했다.

리우로 알려진 사용자는 목요일 iPhone 8 플러스를 배송받았고 패키지를 열자마자 이같은 유격 현상을 발견했다고 이 미디어는 말했다. 전면 스크린은 내부 부품들이 보일 정도로 부풀어 올랐고 애플은 이 사례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그 외의 언급은 회피했다.

아직 확인은 되지 않았지만 내장 배터리가 부풀어 올라 유격이 생긴 것으로 추정된다. 오늘 보고를 포함하면 이제까지 적어도 총 7번의 비슷한 사례가 보고되었고, 이는 애플 브랜드와 이미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9to5Mac

0 123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목요일(미국시각) 베인 캐피털이 3년 내 도시바 반도체 부문을 도쿄증권거래소에 상장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베인 캐피털이 주도하는 컨소시엄은 최근 도시바 반도체 부문을 180억 달러에 인수했다.

베인 캐피털은 또한 도시바의 합작회사 파트너인 웨스턴 디지털과의 법적 소송도 합의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도시바는 자사 회계녅도가 끝나는 3월 말까지 이 딜이 종결되기를 원하고 있다. 도시바는 새로운 회계년도가 시작되기 전 미국 원전 비즈니스의 파산으로 인한 적자를 마감하기를 원하고, 이로 인한 도쿄증권거래소의 상장폐지도 면하기를 원하고 있다.

베인 캐피털은 이미 중국 규제기관에 이 딜을 승인해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컨소시엄에 SK 하이닉스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중국의 승인 과정이 더 길어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베인 캐피털의 일본 매니저 유지 수지모토는 첫 기자회견을 통해 자사가 애플과 칩 공급 계약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기 원한다고 말했다. 애플은 컨소시엄에 참여했고 또한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메이저 고객이다.

베인 캐피털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 계약을 마친 며칠만에 일본에서 세번째로 큰 광고회사 아사쑤-DK의 인수를 위해 14억 달러의 제안서를 제출했다.

소스: 로이터

0 154

 
USA Today는 수요일(미국시각) 국제에너지청(IEA)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솔라 에너지가 지난 해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전원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솔라 에너지는 작년 한해 동안 전세계적으로 새로운 용량이 거의 2/3 증가했다고 말했다.

국제에너지청은 오늘 이같은 솔라 에너지의 급증은 특히 중국에서의 솔라 패널 설치 인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중국에서 솔라 패널 설치 인기는 가격 인하와 정부 보조 때문이라고 말했다.

전원으로서 솔라 에너지의 성장이 다른 연료를 제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석탄은 전세계적으로 이산화탄소 배기가스의 주범으로 지목받고 있는 가운데에서도 최근 몇년 동안 계속 성장해 왔다.

극제에너지청은 작년에 중국에서 솔라 패널 용량은 50% 증가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중국은 세계 2위 시장인 미국과 함께 재생 에너지 생산에 리더가 되었다고 말했다.

소스: USA Today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20
  9to5Goole은 월요일(미국시각) 삼성의 특허 출원이 애플의 AirPower 같은 복수 기기 무선충전 매트를 준비하고 있는 것을 암시한다고 전했다. 특허 출원 문서에 나타난 이미지에 따르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