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중국"

중국

0 229

 
Engadget은 목요일(미국시각) 아우디가 E-Tron 스포츠백 컨셉의 생산 버전을 2019년 출시할 예정 이라고 전했다. 아우디는 금주 상하이 오토 쇼에서 E-Tron 스포츠백 컨셉을 공개했다.

E-Tron 스포츠백은 테슬라에 대응하기 위한 전기차로, 1회 충전으로 311마일을 주행하고 액체냉각 95kWh 리튬 이온 배터리를 장착한다. 그리고 429마력(최대 496마력까지 증가 가능)의 3개 모터를 장착한다.

또한 0-60마일을 4.5초에 주파할 수 있지만, 테슬라 모델 S의 경우 루디크러스 모드는 2.3초에 주파가 가능하다. 이 컨셉은 미러 대신에 카메라를 장착한다.

E-Tron 스포츠백은 세계최대 전기차 시장인 중국을 겨냥한 것으로, 중국은 현재 15만 개의 충전소가 설치되었고, 올해 말까지 10만 개가 추가될 것이다.

소스: Engadget

0 204

 
월 스트릿 저널은 화요일(미국시각) GM이 중국에서 전기차 셰비 볼트(Volt: 배터리 구동 Bolt가 아님)를 뷰익(Buick)으로 판매할 것이라고 전했다. GM은 셰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에서 급부상하고 있는 전기차 분야에 집중하고 있다.

현재 중국 자동차 시장은 정부의 다양한 혜택에 따라 전기차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GM은 오늘 상하이 오토 쇼에서 셰비 볼트에 기반한 뷰익 벨라이트 5를 선보였다.

2010년 미국에서 공개된 볼트는 1회 충전 70마일 주행할 수 있고, 소형 엔진으로 수백 마일을 추가 주행할 수 있다. 이는 GM이 완전 전기차 볼트(Bolt)를 중국시장에 추후 판매하려는 포석으로 예상된다.

뷰익은 미국에서는 틈새시장 브랜드이지만, 중국에서는 작년에 100만 대 이상 팔려 폭스바겐 다음으로 인기있는 2위 브랜드이다.

소스: 월 스트릿 저널

0 312

이미지 크레딧: ITcle
 
Re/code는 금요일(미국시각) 올해 드론 시장이 거의 3백만 대 출하와 60억 달러 이상의 매출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고, 이 시장은 더 나은 품질에 저렴한 가격을 제공하는 중국업체 DJI가 주도할 것이라고 전했다.

시정조사기관 가트너는 작년에 드론 시장은 세계적으로 60% 성장한 220만 대를 출하했고, 매출도 36% 증가한 45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컨수머 테크놀로지 협회(CTA)의 다른 데이터에 의하면, 작년에 미국에서만 소비자들이 취미로 240만 대의 드론을 구입했고, 이는 2015년의 110만 대에서 배 이상 성장한 것이다.

그러면 왜 이런 차이가 있는가? 가트너는 드론이 인터넷에 연결될 수 있는 것만 숫자에 넣었고, CTA는 무게가 250g 이하의 소형 드론도 조사에 포함시켰기 때문이다. 이런 소형 드론은 FAA에 등록하지 않아도 된다. CTA는 소형 드론이 2016년 미국에서만 825000대가 팔렸다고 말했다.

다른 시장조사기관 NPD는 올해 2월로 끝나는 12개월 동안 미국 드론 판매가 117% 성장했다고 말했다. DJI의 공중촬영 드론인 팬텀과 매빅 프로는 아주 인기가 높다. 예를 들면 작년에 미국에서 팔린 $500부터 $1000 사이의 드론 중 DJI는 36%를 차지했다. 프랑스 업체 패롯과 중국업체 유닉은 각각 7%씩 점유율을 기록했다. 두 회사 모두 최근 감원을 발표했다.

그러나 미국시장에서 $1000부터 $2000 사이의 드론의 경우, DJI는 점유율이 66%로 급상승한다. 그리고 $2000부터 $4000 사이의 드론은 67%이다. 그리고 전체 북미시장 드론 매출에서 DJI는 50%를 차지하고 있다.

소스: Re/code

0 448

 
업데이트: 이 유출 사진은 갤럭시 노트 8 프로토타입이 아니라, 갤럭시 S8 프로토타입 중 하나이기 때문에 내용을 바로잡는다.

갤럭시 S8 프로토타입이 일요일(미국시각) 중국에서 유출되었다. 그래픽 디자이너 벤자민 게스킨이 공개한 사진은 갤럭시 S8 프로토타입은 후면 듀얼 카메라를 장착하고, 공식 발표된 갤럭시 S8과 달리 후면에 지문인식 센서가 빠진 것을 보여주고 있다.

이는 아마도 삼성이 갤럭시 S8에 지문인식 센서를 디스플레이에 내장하려 했다가 수율 때문에 후면으로 이동했는 이전 소식을 뒷받침해 주는 것일 수 있다.

그러나 다른 소식에 의하면, 갤럭시 노트 8에서는 지문인식 센서가 스크린에 내장될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트위터/@VenyaGeskin1

0 207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로이터는 금요일(미국시각) 니케이를 인용해 Foxconn이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 입찰에 소프트뱅크의 도움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홍 하이 정밀로 알려진 Foxconn은 일본 은행들과의 관계를 부드럽게 하기 위해 소프트뱅크에게 도움을 받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Foxconn은 또한 일본 방송 NHK가 보도한 것처럼, 애플과 퍼트너십으로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에 입찰할 수도 있다고 니케이는 말했다. 이는 일본정부가 Foxconn이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를 인수할 경우 기술이 중국으로 넘어가는 것을 염려하는 데 대한 타개책으로 보여진다.

소스: 로이터

0 197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금요일(미국시각) 우버가 2016년에 200억 달러의 승차수입을 창출했으나 28억 달러의 손실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우버는 오늘 중요한 수치를 아래와 같이 공개했다.

– 숭차수입: 200억 달러(2015년의 2배)
– 매출: 65억 달러(중국 제외)
– 순손실: 28억 달러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297

이미지 크레딧: Pixabay
 
로이터는 금요일(미국시각) 알본 NHK를 안용해 애플이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 인수에 입찰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애플은 미국과 일본이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를 계속 컨트롤할 수 있도록 최소 지분 20%를 확보하기 위해 수십억 달러를 투자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애플의 제안은 도시바의 핵심 기술이 중국으로 넘어가 국가 안보에 위험을 줄 수도 있다는 일본정부의 염려를 완화시킬 수 있는 것이라고 NHK는 말했다.

이 보도는 또한 도시바의 파트너인 웨스턴 디지털이 금주 초 반도체 비즈니스를 매각하려 하는 것이 자사와의 계약을 위반하는 것이라고 경고한 이후에 나온 것이다.

도시바는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 인수를 위해 입찰한 업체들을 추리고 있다고 소스들은 말했다. 현재 입찰자 중에는 미국의 브로드콤, 한국의 SK 하이닉스, 타이완의 Foxconn 그리고 웨스턴 디지털이 포함되었다.

소스: 로이터

0 181

이미지 크레딧: ITcle
 
블룸버그는 수요일(미국시각)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 매걱에 있어서 중국과 깊게 연결된 사항 때문에 Foxconn의 최고가 270억 달러 입찰을 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전 보도에 의하면 Foxconn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를 위해 3조엔(270억)까지도 기꺼이 지불할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Foxconn의 중국과 깊은 관계 때문에 일본정부는 물론 미국정부로부터 승인을 받기가 어렵기 때문에 도시바는 이를 거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Foxconn은 자사 공장의 대부분이 중국 본토에 두고 있다.

따라서 도시바는 미국 반도체업체 브로드콤의 약 2조엔 입찰을 포함해 더 낮은 입찰을 심각하게 고려하고 있다고 블룸버그는 말했다. 그리고 일본정부는 소수 지분을 매입하는 조건으로 5000억엔을 수혈할 일본 회사들의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입찰은 구속력이 없는 것이고, 최종 입찰 마감일은 5월 중순이다. 어제 일본 각료 2명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입찰 과정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들은 원칙적으로 일본 외환법에 의거해 어떤 계약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 기업 SK 하이닉스도 입찰에 참여하고 있는데, 정치적인 난관을 극복하기 위해 일본 투자자들과 협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블룸버그

0 192

 
폰아레나는 수요일(미국시각) ZDNet을 인용해, 6GB 램/128GB 스토리지 제공 미드나이트 블랙 갤럭시 S8+가 국내시장에서 이미 매진되었다고 전했다.

삼성은 이 특정 모델의 초도물량을 15만대를 준비하고 있었지만, 선주문 시작 5일만에 이미 매진되었다고 말했다. 이 특정 모델은 한국과 중국에서만 판매되고 있는데, 가격은 115만5000원(약 $1020)이다.

삼성은 계속 이 특정 모델의 선주문을 받고 있지만, 2차 물량은 5월 말에나 풀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선주문 고객들에게는 무료 DeX 스테이션이 제공된다.

소스: 폰아레나

4 212

이미지 크레딧: ETRI
 
Patently Apple은 화요일(미국시각) 코리아 헤럴드를 인용해 한국 전자통신연구원(ETRI)이 미래의 폴더블 OLED 디스플레이에 인듐 주석 산화물(ITO)을 그래핀으로 대체할 것이라고 전했다.

ETRI는 한화 테크윈과 협업으로 그레핀으로부터 OLED 디스플레이 용 투명 전극을 개발했다. 이 기술은 2세대 플렉서블 폴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사용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그래핀은 가장 얇고 가장 플렉서블하며 가장 빠른 열과 전기 전도율을 제공하는 소재로 간주된다. 따라서 디스플레이 패널은 더 얇아지고 더 가벼워진다.

ETRI와 한화의 공동연구팀은 OLED 패널의 투명 전극 제조에 널리 쓰이는 ITO로 알려진 인듐 주석 산화물을 대체하기 위해 그래핀을 사용하는 데 성공했다고 말했다. ITO는 매우 깨지기 쉽지만 그래핀은 유연하고 깨지지 않는다.

“우리가 OLED 패널에 그래핀을 처음 적용하는 것은 의미가 있다. 이 기술은 중국 경쟁사와의 기술 격차를 확대시킴으로써 한국의 OLED 패널 기술을 향상시키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ETRI의 연구팀장 조남성은 말했다.

소스: Patently Apple

0 342

이미지 크레딧: ITcle
 
The Verge는 월요일(미국시각) LeEco가 미국 TV 업체 Vizio의 20억 달러 인수를 취소했다고 전했다. LeEco는 작년 여름 Vizio를 20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중국 규제기관의 반대와 LeEco의 문서에 의해 충분히 입증된 낭비 등 복합적인 이유로 이 계약은 완전히 취소되었다. LeEco와 Vizio는 오늘 공동 성명을 통해 매각/인수 대신에 파트너십 체결을 발표했다.

따라서 Vizio TV에 LeEco의 Le 앱이 선설치되고, 두 회사는 LeEco의 EUI 플랫폼에 대한 협업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또한 LeEco의 배포 채널을 통해 Vizio 제품을 중국시장에 판매하기로 했다.

소스: The Verge

0 222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로이터는 월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의 보도를 인용해 Foxconn이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인수를 위해 최대 270억 달러까지 입찰가격을 써냈을 수 있다고 전했다.

이 보도는 또한 한국의 SK 하이닉스와 반도체업체 브로드콤도 2조엔(약 180억 달러) 이상 입찰가격을 써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다음으로 세계 2위 NAND 칩 제조업체인 도시바는 미국 원전 비즈니스 웨스팅하우스의 63억 달러 손실처리를 메꾸기 위해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의 다수 지분 혹은 전체를 매각하려 하고 있다.

도시바와 일본정부는 일본 회사들이 주도하는 컨소시엄이 입찰할 것을 기대했지만, 아무도 입찰하지 않았다고 이 보도는 말했다. 일본정부는 Foxconn이 도시바를 인수하면, 반도체 기술이 중국으로 넝머가는 것을 우려하고 있다.

또한 SK 하이닉스는 반독점 문제를 피하기 위해 일본 투자회사와 함께 입찰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로이터

0 304

 
갤럭시 노트 8의 첫 이미지가 월요일(중국시각) 슬래시릭스에 의해 유출되었다. 이 유출 이미지는 노트 8이 갤럭시 S8과 S8+에 채용된 인피티니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것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이 유출 이미지는 노트 8이 인공지능 비서 서비스 빅스비를 탑재한 것과 S-펜 스타일러스와 스크린 상에 S-펜 메뉴도 보여주고 있다. 최근 루머에 의하면, 갤럭시 노트 8은 갤럭시 S8+보다 약간 더 큰 6.32인치 디스플레이를 장착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 유출 이미지가 과연 갤럭시 노트 8의 것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아마도 갤럭시 S8+에 S-펜을 나란히 놓고 찍은 사진일 수도 있다.

소스: 슬래시릭스

0 163

 
블룸버그는 월요일(미국시각) 구글 인공지능 알파고가 2016년에 한국 기사 이세돌에 승리한 후, 올 5월 중 중국 기사 커제와 대국할 것이라고 전했다.

알파벳과 중국정부는 5월 23일부터 닷새 동안 위첸에서 인공지능 심포지엄을 갖고 그때 알파고와 커제가 대국하게 된다. 이 아이디어는 기계지능의 진화를 보여주기 위한 것이라고 구글 딥마인드의 CEO 겸 설립자 데미스 하사비스는 말했다.

구글 알파고는 작년에 지난 10년 동안 세계 최고 고수로 간주되었던 이세돌과의 5번기에서 4:1로 승리해 주목을 끌기 시작했다. 그후 알파고는 온라인 상에서 커제를 포함해 다른 고수 기사들과의 대국에서도 승리했다.

소스: 블룸버그

0 511

이미지 크레딧: Flickr
 
블룸버그는 지난주 화요일(미국시각) 샤오미 CEO 레이 쥔이 자사의 모델은 더 이상 애플이 아니라 코스트코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중국 스타트업은 최근 매출 성장 저조로부터 회복하기 위해 회사 이미지를 바꾸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쥔은 자사를 중국의 애플이 아니라, 미국 워싱턴 주 이사콰에 소재한 도매업체 코스트코와 비교하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이 회사는 도매가격으로 와인부터 다이아몬드 반지에서 과일과 시리얼까지 판매하고 있다.

샤오미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영업 구조조정을 통해 펜과 공기청정기로부터 TV와 스마트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을 판매해 올해 매출 150억 달러를 달성하기를 원하고 있다.

쥔은 인도 뱅갈로르의 오피스에서 가진 인터뷰를 통해 “우리는 애플이 아니다. 우리는 코스트코와 동일한 가치 체계를 갖고 있다. 우리는 사용자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더 나은 제품을 만끽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애플은 경쟁이 치열한 4250억 달러의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프리미엄 가격과 고마진 정책을 펴고 있지만, 코스트코는 3500만명의 회원들을 통해 저마진으로 제품들을 판매하고 있지만 이익률은 성장하고 있다.

샤오미는 성장을 가속시키기 위한 코스트코 같은 새로운 전략을 채용하면서, 앱과 서비스로부터 더 많은 매출을 창출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샤오미의 앱과 서비스 매출은 1000만명의 월활동사용자로부터 10억 달러를 창출하고 있다.

이는 한때 중국 최대 스마트폰 회사로 회사가치 450억 달러의 평가를 받았던 세계 최대 스타트업 샤오미에게 전혀 다른 전략이다. 쥔은 모바일 업계를 파괴하는 데 사용되었던 온라인 플래시 세일과 저렴한 부품 소싱 대신에 오프라인 상거래 업체로 이동하려 하는 것이다.

그는 또한 중국 시장이 더 경쟁적이 되고 있는 가운데 샤오미의 행운을 소생시키기 위해 인도로 눈을 돌리고 있다. 그는 샤오미의 중국 스마트폰 점유율이 약 10%에 불과하지만, 인도에서는 지난 두 분기에 걸쳐 인도 최대 온라인 판매 스마트폰 업체가 되었고, 이런 시장 위치를 향후 3년에서 5년 동안 고수한다는 목표를 가졌다고 말했다.

쥔은 인도에서 사람들은 수입이 낮지만 좋은 제품을 원한다고 말했다. 그는 인도에서 MiHome 스토어를 통해 수십개의 제품들을 팔 것인데, 개당 $1인 펜과 2개의 공기청정기 모델과 세 종류의 스마트폰이 포함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향후 수년 내로 100개 이상의 제품들을 판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블룸버그

0 747

 
월 스트릿 저널은 수요일(미국시각)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10대 핀테크 회사 중 5개가 중국회사라고 전했다. 중국은 현재 7억명 이상이 스마트폰을 휴대하고 있고, 스크린을 통해 돈을 보내는 것에 대해 편안하게 생각하고 있다.

중국은 또한 세계 어느 나라보다도 크라우드-펀딩 물결이 강하고, 수백만개의 중국 회사들은 중국의 완화된 규제로 인해 인터넷을 통해 자금을 조달하지만, 그만큼 위험도도 높다.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10대 핀테크 회사 중 1위는 중국 안트 파이낸셜로 회사가치가 700억 달러이다. 2위는 미국의PayPal로 회사가치가 470억 달러이고, 3위는 290억 달러 가치의 중국 텐센트 파이낸셜이다.

그리고 5위 루팍스(180억 달러)와 6위 종안(80억 달러)과 7위 JD 인터넷 파이낸스(70억 달러)도 다 중국 회사들이다. 4위 스트라이프(92억 달러), 8위 Square(49억 달러), 9위 제네핏스(45억 달러) 그리고 10위 소피(40억 달러)는 미국 회사들이다. 따라서 중국 회사들이 5개, 미국 회사들이 5개로 세계 10대 핀테크 회사는 중국과 미국의 복점 상태이다.

소스: 월 스트릿 저널

0 306

이미지 크레딧: Flickr
 
Fortune은 화요일(미국시각) 중국 인터넷 업체 텐센트가 테슬라의 지분 5%를 17.8억 달러에 매입했다고 전했다. 위챗 모바일 앱으로 잘 알려진 텐센트는 게이밍, 엔터테인먼트, 클라우드 컴퓨팅, 온라인 금융 등에 투자하고 있다.

테슬라는 오늘 성명을 통해 텐센트가 3월 24일 자로 테슬라 주식 800만 주를 보유하게 되었고, 자사 최대 주주들 중 하나가 되었다고 말했다.

일론 머스크가 CEO인 테슬라는 올해 말 시작가격이 $35000인 모델 3의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고, 이 차의 양산에 앞서 자금을 조달한 것이다.

소스: Fortune

0 492

 
맥루머스는 토요일(미국시각) 베이징 법원이 iPhone 6 디자인 특허 소송에서 애플 편으로 번복했다고 전했다. 이는 작년 베이징 지적재산청의 판정을 뒤집은 것이다.

작년 6월 선전 소재 바일리는 애플 iPhone 6가 자사 100c 스마트폰의 디자인 특허를 침해했다고 제소했고, 베이징 지적재산청은 애플 iPhone 6의 외형 디자인이 바일리 스마트폰의 디자인을 카피했다고 판정했다.

그리고 애플에게 iPhone 6의 베이징 판매를 중단시켰지만, 지역 특허심사국은 iPhone 6와 6 플러스를 계속 판매하도록 허학했다. 그러나 오늘 베이징법원의 판결로 인해 애플은 큰 짐을 벗게 되었다. 왜냐하면 애플은 과거에 iPhone 상표 분쟁을 포함해 중국 소송에서 계속 패배한 전력이 있기 때문이다.

베이징법원은 오늘 소비자들이 보기에는 iPhone 6와 100c 스마트폰 사이에 쉽게 구분이 가능하다고 판결 이유를 밝혔다.

소스: 맥루머스

0 430

이미지 크레딧: Jordan Novet/VentureBeat
 
중국 검색 자이언트 바이두는 금요일(미국시각) 자사 자율주행 및 인공지능 연구소를 실리콘 밸리에 확장한다고 발표했다. 이 확장과 함께 전 마이크로소프트 임원이며 현 사장 야-킨 장은 바이두 미국 회장이라는 추가 직함을 갖게 되었다.

바이두의 미국 특히 실리콘 밸리 진출은 일류 대학들과 많은 스타트업으로부터 인재들을 영입하기 위한 것이다. 바이두는 또한 중국으로 인공지능 인재들을 데려가기 위해 과학자들에게 미국에서의 연봉보다 15% 이상된 연봉을 제안하고 있다.

그러나 바이두의 연구 팀은 최근 큰 타격을 입었다. 그것은 다름이 아니라 2014년 구글로부터 바이두로 이직했던 선임 과학자 앤드류 응이 금주 회사를 떠난 것이다.

소스: 벤처빗

0 254

 
블룸버그는 화요일(미국시각) Airbnb가 ‘아이비잉’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중국시장을 공략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이비잉’은 중국어로 “사랑으로 서로 환영”한다는 뜻이다.

Airbnb는 세계최대 인구를 가진 중국에 투자를 늘리고 중국인 인력도 3배로 늘렸다. 이 스타트업은 2016년에 약 8만개로 리스팅 수를 배로 증가시켰다. 올해 Airbnb는 콘서트 티켓과 식당 예약을 포함할 수 있는 매뉴 옵션인 Airbnb 여행 서비스로 상하이에 고객들을 유치할 계획이다.

최근 300억 달러 이상 회사 가치 평가를 받은 Airbnb는 최초로 흑자로 전환한 후 아시아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08년에 서비스를 시작한 이 스타트업은 풀-서비스 회사가 되고 전세계에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이루기 위해 30억 달러 이상 투자를 유치했다.

Airbnb는 일본을 포함해 아시아 시장을 구출했지만, 중국시장은 국내 경쟁업체들이 시장을 주도하고 있어 성장이 더딘 편이다. 그러나 3억명의 밀레니얼 세대가 나홀로 여행을 즐기고 있어 2016년에 146% 성장을 기록했다. 그들은 관광 패키지나 관광지를 원하지 않고, “지역 체험”을 원한다고 Airbnb는 말했다.

Airbnb는 2014년 알리바바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고객들이 숙박비를 알리페이로 쉽게 결제할 수 있게 했다. 또한 텐센트와 제휴를 통해 위쳇에 Airbnb를 통합시켰다. 그리고 관광 홍보를 위해 상하이, 선전 등 4개 메이저 도시 정부와 협업하고 있다.

그러나 중국 경쟁업체 투지아는 45만개 이상의 리스팅을 확보하고 있고, 계속 그 수를 늘리고 있다. 그리고 세계 2위 온라인 여행사 Ctrip.com과 제휴하고 있다. 투지아의 이점은 중국 여행자들의 필요를 잘 이해한다는 것이다. 이 회사는 부동산 관리, 리스팅 조사, 투숙객이 떠난 후 청소 같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Airbnb의 이점은 증가하고 있는 글로벌 휴가 여행에 국제적으로 더 많은 숙박시설을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이다. Airbnb는 작년에 중국의 해외여행객들의 성장은 142%를 기록한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중국은 여전히 세계적으로 사람들을 연결시킨다는 Airbnb의 목적을 실현시키는데 있어서 아주 중요한 나라로 남아 있다.

소스: 블룸버그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44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화요일(미국시각) 컨수머 인텔리전스 리서치 파트너스(CIRP)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아마존 프라임 회원수가 지난 2년 간 거의 배로 늘었다고 전했다. 아마존 프라임 회원수는 2015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