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총리"

총리

0 400

이미지 크레딧: REUTERS/Stoyan Nenov
 
로이터는 토요일(불가리아시각) 중국 총리 리커창이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열린 16+1 중앙 및 동유럽 지도자 서밋에서 중국이 “외국 제품들에 시장을 크게 개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이는 미국이 중국으로부터 수입되는 물품들에 대해 340억 달러 규모의 관세 부과 시행이 시작된 지 하루만에 나온 메시지이다. 그는 중국이 세계 경제 성장에 필요한 자유 무역을 옹호하는 취지로 외국 제품들에 시장을 더 크게 개방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전체적으로 중국시장에 수입품의 관세를 더 낮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경제개혁이 중국의 성장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이고 이의 근본적인 기조는 변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중암 및 동유럽 지도자에게 비즈니스 유대와 투자를 늘릴 것이라고 약속했다.

소스: 로이터

0 684

이미지 크레딧: The Indian Express
 
맥루머스는 월요일(미국시각) 인디안 익스프레스를 인용해, 인도에서 조립한 첫 iPhone SE 모델이 뱅갈로르에서 포착되었다고 전했다. 이 iPhone SE 모델은 폰 후면에 “인도 조립”이라고 명기되어 있다.

애플은 올 5월 중순부터 iPhone SE를 조립하기 시작했고, 이는 애플 공급업체 위스트론이 맡았다. 애플이 인도에서 iPhone을 조립하기 시작한 것은 인도 총리 나렌드라 모디가 작년에 시작한 “인도 생산” 주창에 화답한 조치이다.

불행하게도 애플이 iPhone SE를 인도에서 조립했음에도 불구하고 가격은 인하되지 않았다. 그러나 인도에서 조립한 iPhone의 가격은 곧 인하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맥루머스

0 1456

 
CNN 테크는 토요일(미국시각) 인도가 2030년에 오직 전기차만 판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트럼프가 미국이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한다고 발표한지 불과 이틀 후에 나온 소식이다.

인도는 세계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국가들 중 하나이다. 인도 에너지부는 자국 대기를 정화하기 위한 시도로서 2030년에는 석유 구동 자동차를 판매하는 것을 금지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인도는 경제가 성장함에 따라 새로운 산업과 통근에 사용되는 자동차가 배출하는 대기오염으로 13억명의 국민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 인도의 대기오염은 1년에 120만명의 사망 원인이 되고 있다. 의사들은 인도의 수도 뉴델리에서 공기를 들여 마시는 것은 하루 10가치 담배를 피는 것과 같다고 말했다.

인도 에너지부 장관 피유시 고얄은 최근에 2년 동안 보조금을 지급함으로써 전기차 보급을 촉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그 후에는 전기차 비용이 자체적으로 낮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인도정부는 2020년까지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의 연 판매를 600-700만 대로 예상하고 있다.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목요일 이 소식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전했다. 물론 테슬라는 아직 인도시장에 진출하지 않았지만 머스크는 종종 인도에 매장을 오픈하는 것을 말했다.

인도정부도 테슬라가 진출하는 것을 고대하고 있다. 심지어 인도의 전기차 1위 업체인 마힌드라 사장조차도 머스크에게 자신을 경쟁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그는 더 많은 전기차가 더 상쾌하고 더 친환경적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도 총리 나렌드라 모디는 트럼프가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는 것을 꾸짖고 자국은 이 기후협정을 지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소스: CNN 테크

0 759

이미지 크레딧: 니케이 아시아 리뷰
 
니케이 아시아는 월요일(독일시각) 독일과 일본이 표준화된 IoT 혁신을 공동 주도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이는 두 나라가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에 대한 표준을 공동 주도하기 위해 협업할 것을 합의한 것으로 일본 테크 회사들에 혜택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총리 아베 신조와 독일 수상 안젤라 메르켈과 하노버 CeBIT 테크 박람회를 둘러 보았고, 일본 개발자들의 부스를 방문했다. 이 박람회가 개막되기 전, 두 정상은 IoT와 차세대 자동차에 공통 표준을 만들기로 하는 협약에 서명했다.

이 협약은 연구개발, 규제철폐, 사이버 보안을 포함한 첨단 기술에 대한 협업도 포함되었다.

소스: 니케이 아시아

0 795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수요일 (미국시각) 신화통신을 인용해, 중국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불가리아에 유럽 물류 센터를 세울 것이라고 전했다.

알리바바 그룹과 GS-솔라와 골드폴리 그룹의 관계자들은 수요일 불가리아에 투자 기회를 탐구하기 위해 불가리아 총리 보이코 보리소프를 만났다고 신화통신은 말했다.

솔라 모듈 제조업체 GS-솔라는 또한 솔라 패널을 생산하는 공장을 세우는 것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로이터

0 733

이미지 크레딧: Pixabay
 
야후 파이낸스는 화요일 (미국시각) 월 스트릿 저널을 인용해, 애플이 모바일폰 사용자수에서 세계 2위 시장인 인도에서 자사 제품을 생산하기 위해 정부와 협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인도의 나렌드라 모디 총리는 자신의 ‘인도 생산’ 이니셔티브를 통해, 자국 내 테크놀로지 생산 설비를 확장하려 하고 있다. 인도정부는 올 6월 자국 내 스토어에서 상품을 팔기 위해 그 제품의 30%를 인도 내에서 생산해야 한다는 규정을 3년 유예한다고 발표했다.

애플은 올 11월 연방정부에 보낸 서신을 통해, 생산 설비에 관한 계획을 설명하고, 재정적인 인센티브를 요청했다. 애플이 인도 내에 생산 설비를 갖는 것은 리테일 스토어를 오픈하려는 계획에 도움을 줄 수 있다.

iPhone과 iPad 같은 애플 기기들을 생산하고 있는 혼 하이 정밀은 현재 인도 남부 지역에 생산 설비를 갖고 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1060

 
9to5Mac은 금요일 (미국시각) 애플 CEO 팀 쿡이 일본 내 소프트웨어 개발을 추진하기 위해 아베 신조 총리와 협의했다고 전했다. 이는 아베 총리의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것으로, 애플은 2016년 12월 중 요코하마에 연구개발 센터를 오픈할 예정이다.

아베 총리는 또한 일본 경제를 위해 iOS 소프트웨어 개발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일본 내 최연소 iOS 개발자는 8세라고 말했다. 쿡은 이번 일본 여행에서 제일 먼저 닌텐도를 방문하고 임원들과 만났으며, 수퍼마리오 게임의 유용한 팁도 전달받았다.

그는 또한 애플페이를 사용해 스스로 JRE의 야마노테 라인의 탑승을 시연하기도 했다.

소스: 9to5Mac

0 1084

이미지 크레딧: Flickr
 
로이터는 화요일 (미국시간) ARM 홀딩스의 주주들이 소프트뱅크에 자사를 매각하는 안을 승인했다고 전했다.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은 올 7월 자사가 디지털 혁신의 선두주자가 되기 위해 ARM을 320억 달러의 현금으로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ARM은 오늘 주주들의 투표에서 95%가 이 안을 찬성했다고 말했다. 손 회장은 이 딜을 발표하기 전에 ARM의 인수가 부드럽게 진행될 수 있도록 영국 총리 테레사 메이에게 전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프트뱅크는 ARM의 회사가치에 43%의 프리미엄을 추가해 인수했다.

그리고 손 회장은 ARM의 인력을 5년 내에 배로 증가시키고, 캠브리지 소재 본사를 그대로 유지하며, 회사의 파트너십과 회사 문화도 그대로 유지할 것을 약속했다.

소스: 로이터

0 1186

 
블룸버그는 수요일 (미국시간) 소스들을 통해, 인도 총리 나렌드라 모디가 첫 애플 리테일 스토어의 오픈을 승인할 것이라고 전했다. 애플이 인도에 자사 리테일 스토어를 오픈하려는 계획은 오랫 동안 지연되었다. 그러나 모디 내각은 수요일 외국기업의 싱글 브랜드 리테일 스토어 오픈에 필수적인 로컬 소싱 규정을 “첨단 기술”이라는 명목으로 3년 유예하는 것을 승인할 가능성이 높다고 소스들은 말했다.

동시에 인도정부는 애플 같은 회사들에게 같은 규정을 적용해 리테일 스토어 오픈을 더 쉽게 할 것이라고 소스들은 말했다. 이는 인도정부가 그 동안 애플이 인도 내에 리테일 스토어를 오픈하려는 시도에 전향적으로 응답하는 것으로, 애플 CEO 팀 쿡은 올 5월 자사의 스마트폰 판매 성장의 저조를 타개하기 위해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인도를 방문했다.

인도는 작년에 “첨단 기술”을 가진 회사들에게 국내에서 30% 부품들을 조달해야 하는 의무조항을 유예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 6월 상무부는 그 유예기간을 3년으로 제한하고, 그 외에 5년 내 로컬 소싱 의무조항을 지킬 것을 골자로 하는 안을 내놓았다.

그러나 재무부는 “첨단 기술”에 대한 정의에 의문을 제기해 애플이 인도 내 리테일 스토어를 오픈하려는 계획을 어렵게 만들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모디 총리의 이런 규정들에 대한 정리가 애플로 하여금 인도 내 첫 리테일 스토어를 오픈하게 하는데 길을 닦은 것이라고 소스들은 말했다. 그리고 인도의 이같은 새로운 규정은 특히 애플처럼 유예를 요청했던 중국업체 샤오미와 레시 인터넷 정보기술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블룸버그는 말했다.

소스: 블룸버그

0 1265

이미지 크레딧: 트위터/Tim Cook
 
월 스트릿 저널은 토요일 (인도 시간)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애플 CEO 팀 쿡과의 회동에서, 애플의 투자와 그의 디지털 프로그램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쿡은 모디 총리와 함께 애플의 인도 내 생산 및 리테일 계획에 대해 상의했다고 저널은 말했다.

모디 총리는 수억 명의 시골 사람들에게 인터넷을 연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디지털 인디아 이니셔티브를 쿡에게 설명하고 이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 고위 정부 관료는 애플 제품들의 증가하는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인도 생산업체와 제휴하도록 모디 통리가 쿡에게 요청했는지에 대해서는 언급을 회피했고, 애플 대변인도 즉답을 피했다.

모디 총리는 회동 후에 트위터 계정을 통해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사진과 함께 “감사합니다 @팀 쿡”이라고 트윗을 남겼고, “당신의 관점과 노력은 항상 풍요로운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쿡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이미 인도의 차기 방문을 고대한다”고 화답했다.

분석가들은 쿡이 이 회동에서 판매되고 있는 스마트폰들의 70%가 $150 이하인 인도에서 리퍼 혹은 중고 iPhone을 판매할 수 있도록 요청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에 더해 애플은 이미 올 1월 인도 정부에 자사 리테일 스토어를 오픈할 수 있도록 허락해 달라고 신청한 바 있다.

쿡은 인도 방문 동안 볼리우드 배우들과 함께 사진을 찍었고, 한두 사원을 방문했으며, 모바일 앱 개발과 맵 서비스를 위한 개발 센터를 오픈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쿡의 이런 행보는 세계에서 두번째로 안구가 많은 인도에 애플 브랜드를 알리는데는 도움이 되었을 수 있지만, 애플은 여전히 가격에 민감한 시장에서 상대적으로 비싼 iPhone을 팔아야 하는 심각한 장애물을 극복해야만 한다고 저널은 말했다.

쿡은 iPhone 판매가 중국에서 저조해짐에 따라 인도에서 매출을 늘리려 하고 있다. 중국은 애플에게 오랫 동안 매출 성장의 동력이었지만, 최근 판매 저조로 인해, 애플은 지난 분기에 13년만에 최초로 매출 하락을 기록했다.

인도는 세계 2위 스마트폰 시장이 될 것이지만, 애플의 올 1분기 점유율은 단지 2.7%에 불과하다고 시장조사기관 Strategy Analytics는 말했다. 이는 주로 애플의 iPhone이 $500 이상에 판매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 가격은 평균 인도인이 1년 간 버는 수입의 1/3에 해당하는 것이다.

또한 iPhone의 판매 채널도 문제가 된다. 애플은 2013년 중국에서 세계최대 통신사 차이나 모바일과의 딜을 통해 수천 개의 통신사 매장들을 통해 iPhone을 팔았지만, 인도에서는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소규모 매장들에서 스마트폰을 구매하고, 선불 서비스를 이용한다.

소스: 월 스트릿 저널

0 1001

 
로이터는 금요일 (미국시간) 애플 CEO 팀 쿡이 금주 주말에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를 만날 예정이라고 전했다. 쿡은 토요일 모디 총리를 만날 계획인데, 스마트폰 애호가인 모디 총리가 애플로 하여금 인도에서 iPhone 판매를 증가시키는 것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도의 스마트폰 사용은 중류층이 증가함에 따라 급증하고 있지만, 대부분의 인도인들은 여전히 애플 iPhone을 구매하기가 어려운 형편이다. 애플은 현재 인도에서 점유율 2%를 기록하고 있다. 쿡과의 주말 회동에서 모디 총리는 애플이 인도엣거 더 많은 iPhone을 판매하려면 인도에서 iPhone을 생산해야 할 것이라고 쿡을 설득하려 할 것으로 예상된다.

모디 총리는 인도를 최강의 생산 기지로 만들려는 야망을 갖고 있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애플의 생산 설비 이전을 강력하게 요구할 수 있다.

소스: 로이터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27
  The Next Web은 화요일(미국시각) 샤오미가 지난주 영국 론칭 이벤트에서 자사 폰 두 모델의 £1 판매 프로모션으로 인해 난처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샤오미는 영국 론칭 프로모션으로 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