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테슬라"

테슬라

0 412

 
Electrek은 화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자사 전기차의 전동장치가 100만 마일 주행까지 견디도록 자사 전기 모터를 업그레이드했다고 전했다. 이는 전기 모터가 사실상 거의 닳지 않는다는 의미이다.

테슬라는 3개의 다른 전기 모터를 사용하고 있다. 하나는 메인 후륜 구동 모터이고 다른 하나는 더 작은 전륜 구동 모터이며 마지막은 더 큰 후륜 구동 모터의 “퍼포먼스 버전”이다.

테슬라는 지난 주말 성능 사양을 업데이트 한 후, 메인 후륜 구동 모터의 부품 번호를 변경했다. 이후 업그레이드가 적용되는 모든 버전에는 이 모터가 장착되지만, 모델 S P100D 및 모델 X P100D는 성능 향상 기능이 제공되지 않는다.

테슬라는 새로운 드라이브 유닛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지만, 0-60마일 가속 주행에서 1초 이상 더 빨라지기 때문에 이는 중요한 업데이트가 될 것이다.

테슬라의 구동 장치는 전기 모터, 파워 인버터 어셈블리 및 변속기를 위 이미지에서 보는 것처럼 하나의 다중 구성요소 인클로저에 포함하는 특허로 보호되는 조립 과정을 사용하여 제작된다.

소스: Electrek

0 496

 
The Next Web은 월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오래 기다려 왔던 모델 3를 마침내 금주부터 양산을 시작한다고 전했다. 이는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확인해 준 것으로, 그는 생산에 필요한 모든 규제를 통과했다고 말했다. 테슬라는 7월 7일 모델 3의 첫 차인 “SN1″의 조립을 완료할 것으로 예상된다.

머스크는 이전에 이달 말 정확히는 7월 28일 이전에 첫 30명 고객에게 모델 3를 전달할 것이라고 약속한 바 있다. 테슬라는 양산 시작 시는 약간 속도가 느리지만 향후 수개월 내로 40만대 선주문에 대응하기 위해 생산량을 크게 늘릴 예정이다. 머스크는 8월에는 주당 약 100대를 생산하고 9월에는 1500대를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12월에는 월 2만대를 생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테슬라는 모델 3의 신규 주문의 전달은 2018년 중반에나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The Next Web

0 487

 
테크크런치는 금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7월 2일 모델 3의 론칭에 대한 더 상세한 소식을 발표할 것리하고 전했다.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오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일요일에 뉴스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마도 그 날 모델 3의 최종 디자인과 사양에 대한 더 상세사항이 공개될 것이다.

머스크는 이전에 모델 3의 전달이 7월부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모델 3의 초도물량은 테슬라의 충성고객과 직원에게 전달될 것이다. 테슬라는 9월까지 생산량을 주당 5000대로 늘릴 예정이다.

그리고 일요일에 모델 3의 구성에 대해서도 소식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머스크는 이전에 모델 3의 초기 구성은 컬러와 바퀴 사이즈의 선택에만 국한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테슬라가 모델 3의 초기 생산 라인을 복잡하게 만드는 것을 피하려 하기 때문이다. 테슬라는 모델 X의 경우 초기부터 많은 옵션을 제공해 생산 라인이 복잡해져 전달이 늦어진 문제를 겪은 적이 있기 때문이다.

소스: 테크크런치

0 212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독일 한델스블라트 보도를 인용해, BMW가 테슬라와 경쟁하기 위해 전기차 3 시리즈를 올 9월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독일 자동차업체 BMW는 올 9월 프랑크푸르트 IAA 오토쇼에서 이 전기차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이 신문은 밝혔다. BMW가 가장 많이 판매하는 모델인 3 시리즈 전기차는 1회 충전으로 400km(248마일)을 주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BMW의 전기처 3 시리즈 론칭은 테슬라 모델 3의 성공에 대한 직접적인 대응이라고 한델스블라트는 말했다.

소스: 야후 파이낸스

0 568

 
The Verge는 지난 주 화요일(미국시각) 미국고속도로교통안전청(NHTSA)이 테슬라 모델 X의 충돌 테스트에서 일률적으로 5 스타를 매겼다고 전했다.

따라서 모델 X는 미 연방정부로부터 알률적으로 5 스타의 최고 점수를 받은 최초의 SUV가 되었다. NHTSA는 또한 모델 X의 충돌 테스트 비디오도 공개했다.

이 비디오에는 모델 X가 충돌 시 차가 여러 각도에서 마치 아코디온처럼 구겨지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테슬라는 모델 X가 충돌 시 안전성 뿐만 아니라, 완전 전기차와 모터 구동 디자인 때문에 차 바닥에 배터리 팩이 깔려 있고 따라서 중심이 하단에 집중해 가장 낮은 전복 가능성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소스: The Verge

0 974

 
Electrek은 금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BMW를 제치고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자동차 회사 4위에 올라섰다고 전했다. 지난 수개월 동안 테슬라의 시가총액은 포드와 GM을 제쳤지만, 지난 2주 동안에 테슬라는 BMW도 제쳤다. 이제 테슬라는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자동차 회사 4위 업체가 되었다.

이같은 테슬라의 업작은 두 회사의 자동차 판매량을 비교하면 이해하기가 힘들다. 테슬라는 작년 한해 동안 8만대를 고객에게 전달한 반면에 BMW는 200만대 이상을 팔았다. 그러나 오늘 BMW의 시가총액은 612억 달러이고, 테슬라는 616억 달러이다.

따라서 현재로서는 오직 토요타와 다임러와 폭스바겐만이 테슬라보다 더 가치있는 자동차 회사이다. 그러나 테슬라 투자자들은 수년 내로 테슬라가 연 100만대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는 것을 감안하고 있는 것이다.

특히 BMW가 걱정해야 할 부분은 이미 테슬라 모델 3가 BMW 3-시리즈의 판매를 잠식했다는 것이다. 위 도표에서 보는 것처럼 2016년에 BMW 3-시리즈의 판매는 테슬라 모델 3의 40만대 선주문으로 인해 25% 하락했다.

테슬라는 이제 자사가 단지 자동차 회사로만 불리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 테슬라는 자사 차량을 구매한 고객들이 파워책꽈 파워월 등 자사 에너지 제품을 구매하고 솔라 지붕도 구매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는 석유회사를 가진 자동차업체로 비유할 수 있는 것이다.

소스: Electrek

0 271

 
Mashable은 목요일(미국시각) 혼다가 2025년까지 레벨 4 자율주행차를 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참고로 레벨 4 자율주행은 완전 자율주행인 레벨 5와 달리 악천후와 예측 불허의 도로 상황 같은 특정 상황에서 인간의 결정이 필요하고 운전을 대신해야 하는 단계를 말한다.

혼다의 레벨 4 자율주행차는 자사의 전문화된 인공지능, 카메라, 레이더, 라이더, GPS로 구성된다. 혼다의 자율주행 프로그램은 다른 걍쟁업체의 것과 비슷하지만, 목표 시기는 훨씬 뒤지는 것이다.

예를 들어 포드는 2021년에 레벨 4 자율주행차를 출시할 예정이고, 테슬라는 2017년 말까지 레벨 5 완전 자율주행차를 시연할 계획이다.

소스: Mashable

0 322

이미지 크레딧: Flickr
 
Fortune은 수요일(미국시각) 테슬라와 Nvidia와 어도비 등 20개 회사가 최초로 Fortune 500에 진입했다고 전했다. 올해 Fortune 500에 새로 진출한 회사들의 평균 연 매출은 51억 달러이다.

이 20개 회사들 중 6개는 최근 분사 결과로 진입한 경우이다. 3개 회사는 역사가 100년 이상 되지만 올해 Fortune 500에 진입했고, 2개 회사는 단지 작년에 설립된 것이다.

물론 Fortune 500에서 탈락한 회사들도 15개가 있고, 박살타와 타임 워너 케이블이 이에 포함되었다. Fortune 500에 신규 진입한 20개 회사들 중 테크 회사 리스트는 아래와 같다. 괄호 안은 Fortune 500 랭킹 순위와 2016년 매출액이다.

– HP 엔터프라이즈 (59위, 501억 달러)

– 테슬라 (384위, 70억 달러)

– Nvidia (387위, 69억 달러)

– 액티비전 블리자드 (406위, 66억 달러)

– 어도비 (443위, 59억 달러)

소스: Fortune

0 259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수요일(미국시각)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남 캘리포니아 AAA 보험회사가 일부 테슬라 사용자의 보험료를 최대 30%까지 인상한 것을 비판하고 다른 보험으로 옮길 것을 강권했다고 전했다.

AAA는 모델 S와 X의 보험료 인상을 사용자들의 다른 차보다 더 많이 수리를 청구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머스크는 어제 주주총회에서 모델 S와 X의 안정성을 변호했고, AAA 보함을 가진 테슬라 사용자는 다른 보험회사로 옮기라고 강력하게 권했다.

그는 자체 연구에 따르면 모델 S와 X의 보험료가 다른 프리미엄 자동차보다 5% 더 저렴하고, 바른 보험회사를 고르면 보험료는 20%에서 30%까지 인하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긴급 브레이크 시스템과 충돌 시 충격을 흡수하는 차체 구조 같은 테슬라의 안전 기능에 대해 언급하고, 사고 시 자사 자동차가 보험회사에 수리비용을 더 절감 시킨다고 말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328

 
테크크런치는 화요일(미국시각) 테슬라가 예정대로 다음 달 첫 생산한 모델 3를 고객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리고 그때 모델 3의 구성을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모델 3의 구성은 상위 모델 S와 X처럼 많은 선택이 주어지지 않을 것이라고 CEO 일론 머스크는 오늘 주주총회에서 밝혔다. 이는 고객으로 하여금 컬러와 바퀴 사이즈를 고르는 정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서 추가 구성을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구성의 단순화는 모델 X 론칭 때 얻은 교훈이라고 말했다. 당시 테슬라는 초기에 너무 많은 옵션을 제공했고 따라서 생산의 복잡성이 크게 증가되었다.

모델 3의 구성은 론칭 때 더 많은 앙의 차량을 고객에게 전달하기 위해 의도적으로 단순하게 했다. 그러나 투가 구성 옵션은 회사가 모든 것이 올바로 가는 것을 확인한 후 제공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스크는 주주들에게 이같은 구성의 단순화는 회사가 엄청난 선주문을 타개해 나가야 하기 때문에 좋은 이유라고 말했다. 만일 모델 3를 오늘 주문하면 내년 말에나 전달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테크크런치

0 649

 
CNN 테크는 토요일(미국시각) 인도가 2030년에 오직 전기차만 판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트럼프가 미국이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한다고 발표한지 불과 이틀 후에 나온 소식이다.

인도는 세계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국가들 중 하나이다. 인도 에너지부는 자국 대기를 정화하기 위한 시도로서 2030년에는 석유 구동 자동차를 판매하는 것을 금지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인도는 경제가 성장함에 따라 새로운 산업과 통근에 사용되는 자동차가 배출하는 대기오염으로 13억명의 국민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 인도의 대기오염은 1년에 120만명의 사망 원인이 되고 있다. 의사들은 인도의 수도 뉴델리에서 공기를 들여 마시는 것은 하루 10가치 담배를 피는 것과 같다고 말했다.

인도 에너지부 장관 피유시 고얄은 최근에 2년 동안 보조금을 지급함으로써 전기차 보급을 촉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그 후에는 전기차 비용이 자체적으로 낮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인도정부는 2020년까지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의 연 판매를 600-700만 대로 예상하고 있다.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목요일 이 소식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전했다. 물론 테슬라는 아직 인도시장에 진출하지 않았지만 머스크는 종종 인도에 매장을 오픈하는 것을 말했다.

인도정부도 테슬라가 진출하는 것을 고대하고 있다. 심지어 인도의 전기차 1위 업체인 마힌드라 사장조차도 머스크에게 자신을 경쟁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그는 더 많은 전기차가 더 상쾌하고 더 친환경적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도 총리 나렌드라 모디는 트럼프가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는 것을 꾸짖고 자국은 이 기후협정을 지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소스: CNN 테크

0 284

 
BGR은 금요일(미국시각)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와 애플 CEO 팀 쿡이 어제 트럼프의 파리 기후협정 탈퇴를 맹렬하게 비난했지만, 파리 기후협정 지지자들은 머스크보다 쿡을 지원하는 이유가 있다고 전했다.

머스크는 트럼프의 자문위원회 위원이지만, 기후 법안의 변함없는 신봉자였다. 그는 금주 초 트럼프가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면, 자신도 자문위원회에서 사퇴하겠다고 말했고, 어제 트럼프가 탈퇴를 발표하자 곧바로 자문위원 사퇴를 발표했다.

그러나 머스크의 회사는 화석연료 의존도 저하로부터 직접 혜택을 받고 있다. 전기차 회사인 테슬라와 작년에 인수한 솔라 패널 회사 솔라시티는 모두 그린 에너지와 깊게 관련되어 있다. 따라서 파리 기후협정은 머스크 비즈니스의 최대 관심사일 수밖에 없다.

한편 쿡은 그린 기술, 재생 에너지, 지구 손상을 야기하는 광물 채굴 반대 등에 일관성 있게 앞장 서 왔다. 그리고 자사의 신 캠퍼스인 애플파크와 데이터센터와 리테일 스토어의 전력 공급을 모두 재생 에너지로 바꾸는데 솔선수범했다.

그는 재생 에너지, 친환경, 친지구 정책을 따르면 비즈니스에 혜택도 따라온다는 입장이고, 이런 이유 때문에 파리 기후협정 지지자들은 머스크보다 쿡을 더 지지하고 있는 것이다.

소스: BGR

0 256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디즈니 CEO 밥 아이거는 목요일(미국시각)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에 이어 트럼프 자문위원회에서 사퇴한다고 발표했다.

그는 “원칙의 문제로, 파리 기후협정 탈퇴로 인해 대통령 자문위원회로부터 사퇴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인텔 CEO 브라이언 크르자니크와 IBM CEO 버지니아 로메티는 그들이 비록 파리 기후협정을 지지하지만 트럼프 자문위원회에 계속 남아 대통령을 자문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트위터/밥 아이거

0 259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수요일(미국시각)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이 파리 기후협정 탈퇴를 발표함으로써, 대통령 자문위원회를 떠나고, 기후변화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는 어제 머스크가 약속한 것을 이행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는 파리 기후협정을 떠나는 것은 미국이나 세계적으로 좋은 것이 아니라고 말했다.

트럼프는 오늘 오후 공식적으로 미국이 파리 기후협정을 취소한다고 발표했고, 이는 전임자 오바마 행정부 때 체결한 것이다. 머스크는 우버 CEO 트라비스 칼라닉에 이어 대통령 자문위원을 사퇴했다.

소스: Mashable

0 327

이미지 크레딧: Sean Spicer/Twitter
 
Cult of Mac은 수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를 인용해 애플 CEO 팀 쿡이 어제 트럼프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지 말라고 권고했다고 전했다.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도 자신이 직접 트럼프에게 파리 기후협정에 머무를 것을 자문했고, 만일 미국이 이 협정에서 탈퇴하면 자신은 트럼프 행정부의 지문위원 직을 사퇴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5개 다른 회사들은 트럼프에게 보내는 공개 서신에 서명을 했고, 목요일 뉴욕타임즈와 월 스트릿 저널에 전면 광고를 게재할 예정이다. 이 서명에 참여한 회사는 인텔, 마이크로소프트, PG&E Co. 등이다.

소스: Cult of Mac

0 285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수요일(미국시각) 트위터 계정을 통해 만일 미국이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면, 자신도 트럼프 자문위원 직을 사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 오전 Axios의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는 이미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기로 결심했고, 이를 준비하기 위한 팀도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머스크는 자신이 파리 기후협정에 대해 대통령에게 직접 혹은 백악관과 자문위원회를 통해 자문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만일 미국이 파리 기후협정을 탈퇴하면, 자신도 자문위원회를 떠나는 것 외에는 다른 선택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트럼프 행정부 내 2개의 별도 위원회 위원 직을 맡고 있다. 하나는 비즈니스 자문위원이고, 다른 하나는 제조업 일자리 이니셔티브 위원 직이다.

머스크가 이같이 트럼프 행정부와 가까운 것 때문에 그는 비판을 받았다. 일부 테슬라 고객은 그의 트럼프와 관계 때문에 모델 3 주문을 취소하기도 했다.

소스: 비즈니스 인사이더

0 262

 
9to5Mac은 월요일(미국시각) 애플 공동설립자 스티브 워즈니악이 블룸버그와 인터뷰를 인용해, 애플이 테크 업계에 ‘넥스트 빅 싱'(Next Big Thing)을 가져오기에는 회사가 너무 크다고 전했다.

그는 애플이 향후 수년 동안 가장 큰 테크 혁신을 가져올 가능성은 작다고 말했다. 그는 “세상을 변화시켰던 구글, 페이스북,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그리고 테슬라 같은 회사들을 보라”고 말했다. 혁신은 젊은 사람들로부터 나왔고, 비즈니스가 커졌을 때 나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워즈니악은 작은 규모의 비즈니스는 더 큰 위험부담을 갖지만, 설립자들은 그들이 진정으로 원하는 제품들을 만들고, 다수의 결정 단계를 거치면서 일어나는 희석작용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자율주행차와 함께 인공지능이 가장 인기있는 분야이고 이는 향후 5년 내로 우리의 삶에 큰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런 면에서 보면, 다른 메이저 자동차 업체들도 자율주행차를 개발하고 있지만, 테슬라가 가장 성공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최근 2개의 메이저 VC도 이와 비슷한 견해를 내놓았다. 그들은 테슬라가 iPhone 이전 시대의 애플에 가장 근접해 있는 회사라고 말했다.

소스: 9to5Mac

0 288

이미지 크레딧: Lyft
 
블룸버그는 목요일(미국시각) Lyft가 고급 승차호출 서비스 Lyft Lux와 Lyft Lux SUV를 미국 5개 대도시에 론칭했다고 전했다. 이 블랙 카 서비스는 우선 시카고, LA, 뉴욕, 샌프란시스코, 산호세에서 시작하고, 올 여름 20개 도시들에 확장할 예정이다.

Lyft는 고객이 테슬라, BMW, 롤스로이스 같은 고급 차를 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Lux 승객들이 타는 차량은 Lyft의 기존 프리미어 서비스보다 더 고급이 될 것이다.

이같은 Lyft의 행보는 최근 우버가 직면하고 있는 위가 가운데 나온 것이다. 우버 고객들은 올 2월 우버 CEO 트라비스 칼라닉이 운전기사에게 막말을 한 것이 비디오로 공개된 후 #DeleteUber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소스: 블룸버그

0 303

 
The Verge는 수요일(미국시각) 노동자 안전 시민단체 Worksafe의 데이터를 인용해, 테슬라 자동차 공장의 상해율이 업계 평균치보다 30% 높게 나왔다고 전했다.

이는 테슬라가 직원들의 노조 결성을 반대하고 대중용 전기차 모델 3의 생산 확장을 앞두고 나온 보고서이기 때문에 파장이 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 시민단체는 2014년과 2015년 2년 동안 캘리포니아 프리몬트에 소재한 테슬라 공장의 조업 관련 상해율이 업계 평균치보다 30% 높다고 말했다. 이 단체는 미 노동부의 직업 안전 보건 관리 보고서를 분석했다. 그리고 2016년에도 비슷한 상해율을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보고서는 2016년 업계 전체의 통계가 아직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정확하게 비교하기는 불가능하다. 그러나 이 단체는 1만명을 고용하고 있는 프리몬트 공장의 주요 통계를 아래와 같이 소개했다.

– 2015년 상해율은 업계 평균치보다 31% 높고, 총 사고율은 100명 당 8.8명으로 업계 평균 6.7명보다 높다.

– 테슬라의 2016년 100명 당 사고율은 8.1멍으로 나타났고, 업계 평균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 2015년 테슬라의 DART 비율(휴무일수)은 업계 비율보다 2배가 높다.

그러나 테슬라는 성명을 내고 자사가 현재까지 업계에서 가장 낮은 상해율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올 5월 블로그 글에서 2017년 1분기 상해율이 100명 당 4.6명으로 업계 평균치 6.7명보다 32% 낮다고 말했다.

소스: The Verge

0 891

독일 수상 메르켈의 애큐모티브 배터리 공장 방문
 
MIT 태크놀로지 리뷰는 화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 뉴 에너지 파이낸스를 인용해 전기차가 2030년까지 가솔린 구동 자동차보다 더 저렴해질 것이라고 전했다.

이 보도는 글로벌 배터리 생산은 2021년까지 배 이상으로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고, 이같은 배터리 생산량 증가가 전기차 가격을 하락하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테슬라는 네바다 주 뿐만 아니라 새로 뉴욕 주에 세우고 있는 배터리 공장 기가팩토리로 주목을 받고 있지만, 사실 다른 회사들도 배터리 공장을 세우고 있어 이 분야는 심한 경쟁을 맞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금주 월요일 독일 수상 앙겔라 메르켈이 참석한 가운데 애큐모티브는 독일 카멩츠에 5억 달러 규모의 새로운 배터리 공장의 기공식을 가졌다. 이 회사는 다임러에 배터리를 공급할 예정이다.

그러나 아시아의 BYD, 삼성, LG, 파나소닉(테슬라의 파트너)도 세계 상위 배터리 생산업체들이고, 세계 10대 배터리 공장 중 9개가 중국에 건설되고 있다.

블룸버그는 2020년대가 전기차가 본격적으로 생산되기 시작하는 10년이 될 것이고, 따라서 2030년까지 전기차가 가솔린 차보더 더 저렴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런 전기차 생산과 수요의 급증은 특히 중국과 인도 같은 시장에서 교통체증과 대기오염 같은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을 것으로 업계는 예상하고 있다.

소스: MIT 테크놀로지 리뷰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73
  9to5Mac은 수요일(미국시각) JP 모건의 애플 분석가 로드 홀의 리서치 노트를 인용해, OLED iPhone 8이 예정대로 9월에 출시되지만 소량만 제공되고 평균판매가(ASP)는 $1100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