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SK 하이닉스"

SK 하이닉스

0 102

이미지 크레딧: ITcle
 
월 스트릿 저널은 수요일(미국시각)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부문을 베인-애플-SK 하이닉스가 주도하는 그룹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는 최종 계약은 아니고 도시바의 파트너인 웨스턴 디지털의 반대는 여전히 남아있다고 저널은 말했다.

애플은 도시바로부터 NAND 플래시 메모리를 안정적으로 공급받기 위해 인수에 입찰한 세 그룹에 모두 투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베인 그룹은 막판에 도시바에게 인수가에 30억 달러를 추가하고 도시바에게 지분 16%를 주기로 했다고 저널은 말했다.

베인 그룹에는 애플과 델 같은 미국 기업과 SK 하이닉스 같은 한국 기업 그리고 일본 국영 펀드가 참여해 미국-한국-일본의 컨소시엄을 만들었다.

소스: 월 스트릿 저널

0 163

이미지 크레딧: Pixabay
 
9to5Mac은 수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를 인용해, 애플이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를 위해 베인 캐피털에 30억 달러의 투자를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애플은 지난주 웨스턴 디지털을 포함한 KKR과 폭스콘 그리고 베인 캐피털 등 3개 그룹에 투자하는 옵션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블룸버그의 보도는 애플이 베인 캐피털 컨소시엄에 30억 달러를 투자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글로벌 매니지먼트 컨설팅 회사인 베인 캐피털은 이미 델, 시게이트, SK 하이닉스로부터 투자 확약을 받았고 이에 애플이 합류하게 되는 것이다. 그러나 이 투자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지만, 계약은 오늘 중 체결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스: 9to5Mac

0 154

이미지 크레딧: ITcle
 
파이낸셜 타임즈는 수요일(미국시각) 도시바가 200억 달러 규모의 반도체 부문 매각을 위해 베인 캐피털이 주도하는 그룹과 협상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고 전했다.

수요일 오후(일본시각) 도시바와 베인 캐피털이 서명한 양해각서에 따르면 도시바는 9월 말까지 반도체 부문의 매각을 종결짓기 위해 이 컨소시엄과 협상에 속도를 내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도시바는 폭스콘이 주도하는 다른 컨소시엄과 협상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았다. 베인 컨소시엄은 애플과 SK 하이닉스와 익명의 일본 테크 업체의 투자를 포함하고 있다. 이 컨소시엄은 또한 도시바의 주 은행으로부터 부채를 약 6000억엔(55억 달러) 늘리기로 했고, 이 은행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지분을 소유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소식이 나간 후 웨스턴 디지털은 이 결정이 실망스럽다고 말했고 도시바가 반도체 부문을 매각하는 것에 대한 법적 대응을 포기하지 않을 것을 강력하게 시사했다. 웨스턴 디지털은 자사와 도시바의 합작투자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계속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파이낸셜 타임즈

0 574

 
9to5Mac은 수요일(미국시각) 중국 수리업체 GeekBar를 인용해, 애플이 iPhone 8에 64GB/256GB/512GB 스토리지 옵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사이트의 소스는 iPhone 8의 기본 스토리지 용량이 64GB로 작년에 출시한 iPhone 7 스토리지의 배가 될 것일라고 말했다.

이전 보도들도 iPhone 8의 기본 스토리지 용량이 64GB로 증가될 것이라고 말했지만, 최대용량이 51GB가 될 것이라는 보도는 처음이다. 또한 애플이 iOS 기기에 512GB 스토리지 용량을 포함시킨 것은 2017년 iPad 모델들이 처음이다.

GeekBar는 NAND 메모리 공급업체로 64GB와 256GB 스토리지를 도시바와 SanDisk가, 512GB 스토리지는 삼성과 SK 하이닉스가 각각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스: 9to5Mac

0 320

이미지 크레딧: ITcle
 
니케이 아시안 리뷰는 금요일(미국시각) 스미모토 미쓰이 은행, 미즈호 은행, 스미모토 미쓰이 신탁은행 등 채권은행은 도시바에게 반도체 비즈니스 매각을 이달 내 완료하도록 압력을 넣고 있다고 전했다. 이 은행들은 미국 원전 비즈니스의 50.8억 달러 상당 손실처리 이후 도시바에게 현금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도시바는 도쿄증권거래소에서 상장 폐지를 면하려면 내년 3월 말까지 순자산을 플러스 영역으로 가져와야 한다. 또한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 매각은 일본은 물론 미국과 중국 규제기관의 인가를 얻어야 하기 때문에, 채권은행은 도시바가 이달 말까지 매각 계약을 종결해야 한다고 보고 있다.

도시바는 미국 베인스 투자회사, 일본 국영 투자회사, 한국 SK 하이닉스의 컨소시엄과 올 6월 매각 협상을 시작했으나 파트너인 웨스턴 디지털의 반대로 지연되고 있다. 따라서 도시바는 웨스턴 디지털과 새로운 협상을 가질 예정이다.

만일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의 매각에 실패한다면, 반도체 부문만 따로 떼어 IPO를 추진할 수 있다. 그러나 보통 IPO를 준비하는 것만 1년에서 3년이 걸린다.

소스: 니케이 아시안 리뷰

0 208

이미지 크레딧: ITcle
 
블룸버그는 일요일(미국시각)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의 매각 협상이 지불 시기에 대한 이견으로 더 이상 진전하지 못하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 투자회사 베인 그룹이 주도하는 컨소시엄은 도시바가 웨스턴 디지털과 법적 분쟁이 해결된 후 인수금액을 현찰로 지불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도시바는 베인이 제시한 시기보다 더 일찍 지불할 것을 요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도시바 사장 사토시 쯔나카와는 지난주 베인 그룹과 최종 조건들에 대한 계약이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에 다른 인수 후보자들과 협상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원래 베인 그룹과의 계약이 6월까지 종결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베인 그룹과 지불 시기에 대한 이견으로 지금까지 계약은 성사되지 못했다. 그는 자사가 도쿄증권거래소에서 상장 폐지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도시바는 회계년도가 끝나는 내년 3월 말까지 매각을 종결짓기 위해서는 적어도 8월 말 혹은 9월 초까지 최종 계약을 성사시켜야 한다.

베인 그룹은 일본정부가 지원하는 INCJ와 일본개발은행과 한국 SK 하이닉스와 함께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 인수를 위한 컨소시엄을 결성했다. 이 컨소시엄은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 인수를 위해 2.1조엔(190억 달러)을 제시했다.

소스: 블룸버그

0 838

 
9to5Mac은 목요일(미국시각) 애플이 자사 공급업체들의 iPhone 8과 iPhone 7s와 7s 플러스 용 3D NAND 공급 부족으로 삼성을 새로운 공급 체인에 추가했다고 전했다.

타이완 디지타임즈는 SK 하이닉스와 도시바가 3D NAND 플레시 메모리의 생산 수율이 크게 30%가지 낮아, 애플은 이 부족분을 채우기 위해 삼성을 새로운 공급 체인에 추가했다고 말했다.

애플은 iPhone 7부터 3D NAND를 사용하기 시작했지만, 3D NAND은 기술적인 문제 때문에 불량품이 많은 것으로 알랴쟜다. 애플은 올해 오리지널 iPhone 출시 10주년을 맞아 ‘수퍼사이클’에 대비해 더 많은 iPhone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iPhone의 스토리지에 쓰이는 3D NAND의 공급 부족이라는 복병을 만났다.

따라서 애플은 SK 하이닉스와 조시바의 부족분을 삼성으로부터 공급받아야 하고, 삼성의 3D NAND 생산 수율은 상대적으로 안정적이고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올해 세 iPhone 모델에 64GB와 256GB 등 두개의 스토리지 사이즈를 제공할 것으로 알려졌다. iPhone 7의 NAND 메모리는 48층으로 생산되었지만, iPhone 8은 64층으로 생산되어 같은 사이즈에 더 큰 용량을 제공하게 된다.

소스: 9to5Mac

0 422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월요일(미국시각) 삼성전자가 메모리 칩과 차세대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부문에서 선두 위치를 연장하기 위해 21.4조원(186억 달러)을 국내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매출 면에서 세계최대 메모리 칩 업체인 삼성은 평택의 새로운 NAND 생산 설비에 2021년까지 14.4조원을 투자하고, 또한 화성의 새로운 반도체 생산 라인에 6조원을 투자할 것이라고 말했으나 시기와 제품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 그리고 삼성은 장기 데이터 스토리지에 사용되는 칩의 강력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중국 시안에 소재한 자사 NAND 설비에 다른 생산 라인을 추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투자액과 시기는 밝히지 않았다.

삼성과 다른 메모리 업체들은 2017년에 지속적인 칩 부족현상과 이로 인한 가격 상승으로 기록적인 이익을 낼 것으로 예상된다. 업계 소스들과 분석가들은 고급 스토리지 제품의 증가하고 있는 채용으로 인해 NAND 칩의 공급 부족이 더 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삼성과 경쟁업체 SK 하이닉스는 지난 수년 간 NAND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수십억 달러를 퍼부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업계 소스들은 공급 부족이 2017년 동안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일부 분석가들은 추가 생산량이 2018년 초에 약간 NAND의 과잉공급을 초래할 수 있다고 말했지만, 스마트폰 업체들이 내장 스토리지 용량을 더 늘리고 있기 때문에 가격 추럭은 가능성이 없다고 말했다. 또한 클라우드 컴퓨팅 같은 서비스를 위한 고급 서버 스토리지와 VR 어플리케이션도 성장하고 있다. 중국의 사드 보복으로 일부 한국 기업들은 중국 영업을 축소하고 있지만 삼성 같은 부품 회사들은 아직 영향을 받지 않고 있다.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삼성은 올 1월-3월 분기에 글로벌 메모리 칩 매출에서 40.4%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삼성은 또한 자회사 삼성디스플레이에 1조원을 투자하기로 했고, 이는 새로운 국내 OLED 공장에 쓰일 예정이다.

소스: 로이터

0 213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도시바가 반도체 부문 매각에 대한 계약 체결 없이 수요일(일본시각) 주주들을 대면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도시바는 원래 수요일 주주총회 전까지 미국 투자회사 베인 캐피털과 일본정부 주도 투자회사를 포함한 컨소시엄과 매각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2명의 소스는 도시바 반도체 부문을 인수할 컨소시엄이 이 계약의 조건에 동의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리고 일부 도시바 이사는 인수 자금을 투자해 베인 캐피탈에 합류한 한국 반도체 회사 SK 하이닉스에 기술 유출을 염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도시바 고위 경영진은 지연된 미국 원전 부문 웨스팅하우스의 회계 조사 이후 감사가 끝난 연 실적을 공개하지 못한 것에 대해 주주들에게 사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시바 주식거래는 8월 1일부터 도쿄증권거래소의 2부로 강등될 예정이고, 이는 140년 이상 회사 역사에 굴욕과 오점을 남기는 것이다.

소스: 로이터

0 469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화요일(미국시각) 2명의 소스를 인용해, 도시바 반도체 부문이 미국 베인 캐피털과 한국 SK 하이닉스를 포함한 일본정부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에 매각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세 국적 그룹은 이미 입찰 과정에서 2.2조엔을 써낸 미국 반도체회사 브로드콤과 개인투자회사 실버레이크보다 더 높은 액수를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그룹은 일본정부 펀드 INCJ와 미국 개인투자회사 베인 캐피털과 한국 반도체회사 SK 하이닉스 그리고 일본 미츠비시
UFJ 파이낸스 그룹이 참여한 컨소시엄이다.

도시바 이사회는 수요일 자사가 선호하는 입찰자에 대해 투표하고, 도쿄증권거래소를 통해 발표할 것이라고 한 소스는 말했다.

이같은 일본-미국-한국 컨소시엄은 일본 경제산업성이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일본정부가 반도체 기술을 일본이 컨트롤하려는 복안 때문이다.

그러나 이 컨소시엄은 도시바에게 웨스턴 디지털과의 분쟁을 가능한 한 빠르게 해결할 것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핵심 기술은 NAND 플래시 메모리에 관한 것인데, 현재 도시바의 NAND 플래시 메모리 기술은 선두주자인 삼성과 비숫한 수준인 것으로 평가된다. 반면에 SK 하이닉스는 DRAM 분야는 강력하지만, NAND 분야는 취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로이터

0 325

이미지 크레딧: ITcle
 
Barron’s는 화요일(미국시각) 도시바 주식이 자사 반도체 부문에 대한 브로드콤과 매각 계약이 임박했다는 소식으로 4%까지 상승했다고 전했다.

아사히 신문은 오늘 도시바가 스마트폰의 스토리지 칩을 생산하는 자사 반도체 부문의 매각을 협상하기 위한 독점권을 미국 업체 브로드콤에 주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브로드콤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을 인수하기 위해 미국 개인투자회사 실버 레이크와 손을 잡았다.

이 보도는 어제 폭스콘 회장 테리 궈가 애플과 아마존이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인수를 위해 자사와 합류할 것이라고 말한 것을 니케이가 보도한 직후에 나온 것이다. 그러나 일본 정부는 폭스콘과 중국정부와 깊은 관계 때문에 자국 기술이 중국으로 넘어가는 것을 염려하고 있다.

현재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입찰은 브로드콤, 폭스콘, SK 하이닉스, 웨스턴 디지털, 베인 캐피털 등이 참여하고 있다.

소스: Barron’s

0 311

이미지 크레딧: Flickr
 
니케이 아시안 리뷰는 금요일(일본시각)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부문의 입찰 마감일을 연장할 수도 있다고 전했다. 3월 말로 끝난 1차 입찰에서는 약 10개의 매입후보자가 입찰했다.

도시바는 그후 5개 매입후보자로 줄였다. 남은 매입후보자는 일본 INCJ와 파트너십으로 입찰한 미국 개인 투자회사 콜버그 크라비스 로버츠, 한국 반도체 회사 SK 하이닉스, 미국 반도체 회사 브로드콤, 타이완의 홍하이 정밀 그리고 웨스턴 디지털이다.

자사 반도체 부문의 가치를 2조엔(175억 달러) 이상으로 평가하고 있는 도시바는 2차 입찰 라운드 후 낙찰자를 선정해야 하지만, 5월 19일 입찰 마감일은 이달 말 혹은 6월 혹은 그 이상 연기될 수도 있다고 니케이는 말했다.

이는 도시바가 일본업체들의 입찰을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도시바는 일본업체들이 컨소시엄을 만들어 입찰할 것을 기다리고 있지만, 아직 입찰을 위한 동맹은 조성되지 않고 있다.

도시바는 또한 웨스턴 디지털과의 분쟁도 해결해야 한다. 웨스턴 디지털은 4월 초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부문의 매각 진행을 즉각적으로 중단하고, 웨스턴 디지털에게 독점 협상권을 주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수요일 웨스턴 디지털 CEO 스티픈 밀리건과 도시바 사장 산토시 쑤나카와가 회동했지만 이 분쟁을 해결하는데 실패했다. 현재 도시바가 고려하고 있는 안은 콜버그 크라비스 로버츠-INCJ 컨소시엄이 우선 자사 반도체 부문을 인수하고, 일정 지분을 업계 회사에 재매각하는 것이다. 이는 규제기관의 승인을 쉽게 통과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아마도 웨스턴 디지털도 이 안을 받아들일 가능성이 높다.

소스: 니케이 아시안 리뷰

0 560

이미지 크레딧: Pixabay
 
로이터는 금요일(미국시각) 알본 NHK를 안용해 애플이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 인수에 입찰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애플은 미국과 일본이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를 계속 컨트롤할 수 있도록 최소 지분 20%를 확보하기 위해 수십억 달러를 투자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애플의 제안은 도시바의 핵심 기술이 중국으로 넘어가 국가 안보에 위험을 줄 수도 있다는 일본정부의 염려를 완화시킬 수 있는 것이라고 NHK는 말했다.

이 보도는 또한 도시바의 파트너인 웨스턴 디지털이 금주 초 반도체 비즈니스를 매각하려 하는 것이 자사와의 계약을 위반하는 것이라고 경고한 이후에 나온 것이다.

도시바는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 인수를 위해 입찰한 업체들을 추리고 있다고 소스들은 말했다. 현재 입찰자 중에는 미국의 브로드콤, 한국의 SK 하이닉스, 타이완의 Foxconn 그리고 웨스턴 디지털이 포함되었다.

소스: 로이터

0 402

이미지 크레딧: ITcle
 
블룸버그는 수요일(미국시각)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 매걱에 있어서 중국과 깊게 연결된 사항 때문에 Foxconn의 최고가 270억 달러 입찰을 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전 보도에 의하면 Foxconn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를 위해 3조엔(270억)까지도 기꺼이 지불할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Foxconn의 중국과 깊은 관계 때문에 일본정부는 물론 미국정부로부터 승인을 받기가 어렵기 때문에 도시바는 이를 거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Foxconn은 자사 공장의 대부분이 중국 본토에 두고 있다.

따라서 도시바는 미국 반도체업체 브로드콤의 약 2조엔 입찰을 포함해 더 낮은 입찰을 심각하게 고려하고 있다고 블룸버그는 말했다. 그리고 일본정부는 소수 지분을 매입하는 조건으로 5000억엔을 수혈할 일본 회사들의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입찰은 구속력이 없는 것이고, 최종 입찰 마감일은 5월 중순이다. 어제 일본 각료 2명은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입찰 과정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들은 원칙적으로 일본 외환법에 의거해 어떤 계약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 기업 SK 하이닉스도 입찰에 참여하고 있는데, 정치적인 난관을 극복하기 위해 일본 투자자들과 협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블룸버그

0 457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로이터는 월요일(미국시각) 블룸버그의 보도를 인용해 Foxconn이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인수를 위해 최대 270억 달러까지 입찰가격을 써냈을 수 있다고 전했다.

이 보도는 또한 한국의 SK 하이닉스와 반도체업체 브로드콤도 2조엔(약 180억 달러) 이상 입찰가격을 써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다음으로 세계 2위 NAND 칩 제조업체인 도시바는 미국 원전 비즈니스 웨스팅하우스의 63억 달러 손실처리를 메꾸기 위해 자사 반도체 비즈니스의 다수 지분 혹은 전체를 매각하려 하고 있다.

도시바와 일본정부는 일본 회사들이 주도하는 컨소시엄이 입찰할 것을 기대했지만, 아무도 입찰하지 않았다고 이 보도는 말했다. 일본정부는 Foxconn이 도시바를 인수하면, 반도체 기술이 중국으로 넝머가는 것을 우려하고 있다.

또한 SK 하이닉스는 반독점 문제를 피하기 위해 일본 투자회사와 함께 입찰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스: 로이터

0 443

이미지 크레딧: ITcle
 
애플 인사이더는 금요일(미국시각) 로이터를 인용해, 일본정부가 국가안보 이유로 Foxconn과 TSMC의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를 막을 수 있다고 전했다. 다른 소스는 일본의 국가안보 관점에서 볼 때 오직 미국 업체만이 ㅇ니수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한 도시바 임원은 자사가 미국 원전 부문 웨스팅하우스에 대해 미국정부와 싸워야 하고, 이 상황을 완화시키기 위해 반도체 부문 딜에 협력하는 것이 유익하기 때문에 미국 입찰자들이 인수자로서 더 적합하다고 말했다.

도시바는 웨스팅하우스의 63억 달러 손실처리 때문에 자사 반도체 부문을 매각하려 하고 있다. 다른 소식에 의하면, 도시바는 웨스팅하우스의 파산보호신청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만일 일본정부가 Foxconn과 TSMC의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를 반대한다면, 이는 SK 하이닉스에게도 적용될 수 있고, 따라서 이는 미국업체 마이크론과 웨스턴 디지털에게 도움이 되는 것이다.

일본정부가 외국자본이 자국 기업을 인수하는 것을 국가안보 이유로 막는 것은 흔하지 않은 것이다. 그러나 2011년 카메라 업체 올림푸스의 입찰이 중지될 때, 일본정부는 올림푸스의 광학 장비가 군용 하드웨어로 사용될 수 있다는 이유로 막았다.

소스: 애플 인사이더

0 512

이미지 크레딧: Wikimedia
 
니케이 아시아는 목요일(일본시각) 2명의 소스들을 통해 Foxconn이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공동 입찰을 위해 SK 하이닉스에 의사 타진을 했다고 잔했다. Foxconn 회장 테리 궈는 SK 그룹 회장 최태원과 개인적인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알려졌다.

SK 하이닉스는 공개된 딜 외에는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지만, SK 하이닉스의 모회사 SK 그룹은 Foxconn이 자사에 접근한 것을 암시하는 언급을 했다. 익명의 임원은 자사가 혼 하이와 공동 입찰을 할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Foxconn의 이같은 시도는 추가 매출 창출과 애플과 더 깊은 비즈니스 관계를 정립하기 위한 기회로서 흑자를 기록하고 있는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를 인수하려는 궈 회장의 집념을 보여 주는 것이다. 애플은 Foxconn의 최대 고객으로, 전체 매출의 50% 이상을 차지한다.

도시바는 현재 NAND 플래시 메모리 시장에서 삼성 다음으로 2위 업체이고, iPhone과 iPad의 메모리 주 공급업체 중 하나이다. 그러나 도시바는 미국 원전 비즈니스의 손실처리를 메꾸기 위해 흑자 비즈니스인 반도체 부문 지분을 100% 매각하려 하고 있다.

궈는 지난주 광저우에서 자사가 도시바 반도체 비즈니스에 입찰할 것이고, 도시바가 중국에서 조업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기자들에게 말했다. 그러나 업계 전문가들은 Foxconn이 3888억 엔에 샤프 지분 66%를 인수한 후 재정적인 압박을 체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5년 SK 그룹 회장 최태원은 중국과 인도에서의 비즈니스 기회를 논의하기 위해 타이완의 Foxconn 본사를 방문했고, Foxconn은 SK C&C의 소규모 지분읋 보유하고 있다. 그리고 Foxconn 지회사와 SK C&C는 중국에 물류 서비스 합작회사를 설립했다.

업계 소스는 TSMC도 도시비 반도체 부문 경매에 입찰할 것이라고 말했다. 물론 인수합병은 TSMC의 DNA가 아니지만, 이제 다른 시대에 있고 그들은 조심스럽게 투자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이 전문가는 Foxconn이나 TSMC는 반독점 문제는 걱정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다른 업계 전문가는 TSMC가 도시바를 인수하면, 자체 메모리 기술을 갖게 되어 큰 혜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로직 칩과 메모리 칩이 미래에 더 갚게 통합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삼성의 메모리 비즈니스가 프로세서 비즈니스보다 더 큰 이익을 남기고 있는 것을 예로 들었다.

한 업계 소스는 Foxconn이 TSMC에 도시바 반도체 부문 공동 입찰을 위해 접근했지만, 두 회사가 공동 입찰할지는 확실하지 않다고 말했다.

도시바는 3월 29일까지 묶이지 않는 입찰을 받고, 3월 30일 반도체 부문을 공식 분사하기 위해 임시 주주총회를 갖는다. 그리고 통과되면 4월 1일 공식 분사된다.

소스: 니케이 아시아

0 528

이미지 크레딧: Flickr
 
니케이 아시아는 금요일(일본시각) 도시바가 미국 원전 부문의 손실처리를 상쇄하기 위해 자사 반도체 부문의 입찰 진행을 시작했다고 전했다.

도시바는 3월 29일까지 입찰자가 원하는 지분과 인수액 등 회사와 투자 펀드로부터 입찰을 받을 것이다. 입찰에 따라 도시바는 자사 반도체 부문 지분을 100%까지 매각할 수 있고, 매각을 통해 1조엔 (87억 달러) 이상 이익을 남기기를 원하고 있다.

도시바는 4월 1일부터 자사 반도체 부문을 공식 분사하도록 3월 30일 임시 주주총회를 가질 예정이다. 도시바는 6월 경 입찰자들을 모으고 반독점 조사 및 다른 필요한 과정을 거친 후 2018년 3월 말까지 매각을 완결할 예정이다.

도시바는 원래 반도체 부문의 지분 20%만 매각하려 했으나 후에 다수 지분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이 회사는 반도체 부문의 경영권을 갖기 원하는 경쟁사와 투자 펀드가 높은 액수의 입찰가를 부르기를 원하고 있다.

도시바는 관심있는 업체들이 제휴할 수 있도록 1달 동안 입찰 기간을 정했다. 미국의 웨스턴 디지털과 마이크론과 한국의 SK 하이닉스 그리고 타이완의 Foxconn으로 알려진 혼 하이 정밀이 인수에 관심을 보이고 있고, 수개의 투자 펀드도 입찰을 고려하고 있다.

도시바는 반도체 부문의 가치를 최소한 2조엔(174억 달러)으로 입찰자들에게 요구하고 있다. 회사는 미국 원전 부문 손실처리를 보충하기 위해 최소한 1조엔의 이익을 얻기를 바라고 있다.

소스: 니케이 아시아

0 413

 
블룸버그는 수요일(미국시각) Foxconn 회장 테리 궈가 도시바 반도체 부문 입찰을 ‘아주 심각하게’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도시바는 자사 반도체 부문의 지분 일부 혹은 전체를 매각할 계획이다.

궈는 샤프와 마찬가지로 도시바의 인수를 기회로 보고 있다. Foxconn은 iPhone의 주 조립업체이지만, 샤프를 인수해 디스플레이도 공급하고 있다.

만일 이 딜이 성사된다면 Foxconn은 샤프의 디스플레이와 도시바의 반도체 부문을 자사 조립 비즈니스와 함께 묶을 수 있다.

도시바는 약 1.5조엔(130억 달러) 가치로 입찰 공모를 추진하고 있다. 도시바 반도체 부문 입찰은 Foxconn 뿐만 아니라, 국내기업 SK 하이닉스도 관심을 갖고 있다. 그러나 SK 하이닉스와 도시바의 합병은 규제기관의 검토를 필요로 하고 이는 급하게 현금이 필요한 도시바를 기다리게 할 수 있다.

그러나 Foxconn은 반도체 비즈니스에 아직 진출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런 문제가 없다. 궈는 자사에게 반독점 문제는 없다고 자신있게 말했다.

소스: 블룸버그

0 410

이미지 크레딧: ITcle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SK 하이닉스가 도시바 반도체 부문의 지분 매입을 위해 새로운 입찰을 고려할 것이라고 전했다. 도시바는 원래 자사 반도체 부문의 지분 약 20%를 매각하려 했지만, 미국 원전 부문의 63억 달러 손실처리 때문에 이제는 최소 1조엔 (88억 달러)의 자금을 조달해야 한다.

이는 도시바가 자사 반도체 부문의 다수 지분을 매각해야 한다는 뜻이다. SK 하이닉스는 2월 3일 도시바 반도체 부문 지분 인수를 위해 구속력이 없는 입찰을 제출했다. 그러나 당시 지분 크기에 대해서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제 SK 하이닉스 CEO 박성욱은 금요일(한국시각) 업계 이벤트에서 기자들에게 자사가 새로운 입찰을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SK 하이닉스는 NAND 메모리 분야에서 삼성과 도시바에 이어 3위 업체이다.

소스: 로이터

아이티클에 팔로우 하세요.

free banners

RANDOM POSTS

0 129
  로이터는 수요일(미국시각) 소스를 통해 속보로 구글이 곧 HTC 스마트폰 팀 일부의 인수를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계약은 약 10억 달러 정도가 될 것이락고 말했다. 그리고...